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문화&라이프

공포의 이안류, 갑자기 떠내려가...

by 5기송가현기자 posted Aug 06, 2017 Views 3666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이안류 사진.png

(이미지 제공=기상청 공공저작물의 자유이용)



 이안류는 해안을 따라 들어오는 파도와 달리 해류가 해안에서 바다로 빠르게 빠져나가는 현상이다.


 즉 해안가와 수직인 방향으로 빠르게 빠져나가는 바닷물이라고 하면 이해하기 쉽다.


 이안류가 자주 발생하는 지역은 해운대, 중문, 낙산, 대천 해수욕장 등이 있다. 이 지역들의 공통점은 해안에 정면으로 긴 주기의 파도가 들어오고, 해변에 정면으로 바람이 분다. 이안류가 관심을 받는 이유는 해안에 쌓여있던 파도가 빠른 속도로 빠져나가며 피서를 즐기고 있던 사람들이 파도에 휩쓸려간다는 것이다. 2007년 부산에서 이안류로 사망하는 경우도 있었지만 다행히 이안류를 사전에 예방하여 현재까지 사망사고는 일어나지 않고 있다고 기상청은 밝혔다.


 2016년 8월 해양수산부 국립 해양조사원은 스마트폰 해양 안전지도 어플 '안전해(海)'를 개발하였다.


 정부는 포켓몬 고와 같은 '안전해(海)' 앱을 증강현실 기능(현실에 존재하는 이미지에 가상 이미지를 겹쳐 하나의 영상으로 보여주는 기술)을 추가하여 이안류 등을 현재의 위치에서 파악하여 대응할 수 있도록 실시간으로 알려준다. 안드로이드와 IOS 모두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이안류 대피.jpg


(이미지 제공=기상청 공공저작물의 자유이용)


 이안류가 발생했을 때 행동요령으로는 다음과 같다. 이안류를 벗어나고자 해안가로 헤엄을 치지 말아야 한다. 빠른 속도로 흘러나가기 때문에 몸에 힘만 빠진다. 수영을 잘한다면 해안가와 평행하고 이안류와 수직인 방향으로 수영을 한다. 만약 수영을 하지 못한다면 그대로 물 위에서 생존 수영을 해야 한다. 생존 수영은 체력 소모를 최소화하여 장시간 동안 물 위에서 구조를 기다릴 수 있다. 생존 수영법은 팔다리를 벌리고 하늘을 향해 몸을 바다에 띄우는 것이다. 튜브를 타고 있을 경우 튜브 손잡이를 꼭 잡고 구조를 기다리는 것도 하나의 방법이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IT·과학부=5기 송가현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5기정서현기자 2017.08.07 12:16
    덕분에 바다에서 놀 때 주의해야겠다는 생각을 했어요! 전에 티비 뉴스를 통해 이안류가 뭔지 대충 알았는데 더 자세하게 알게 되었습니당
  • ?
    5기임채민기자 2017.08.07 12:18
    얼마전에 해운대 해수욕장에서도 이안류 때문에 사람들이 피해를 입었는데 이 기사를 통해 이안류에 휩쓸렸을 때 빠져나오는 법을 알게 되었네요!!
  • ?
    5기오세민기자 2017.08.10 01:33
    헉 이안류가 있다는걸 처음 알았네요
  • ?
    5기김영서기자A 2017.08.14 11:36
    최근에 해운대에서도 이안류에 관한 기사가 올라온것을 본적이 있었는데 이안류와 이안류를 피하는 방법을 알게 되었습니다~
  • ?
    5기이상도기자 2017.08.15 13:48
    예저넹 이로 인한 사망, 실종 사건도 많이 있었다죠...
    바다에 자주 가시는 분이라면 탈출 요령을 꼭 알아두는 것이 좋겠습니다.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청소년기자단봉사회, ‘시각장애인·정보소외계층 위한 기사녹음 봉사활동’ 운영 file 2018.10.31 디지털이슈팀 53811
공포의 이안류, 갑자기 떠내려가... 5 file 2017.08.06 송가현 3666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Next
/ 1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