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문화&라이프

2022년 베이징 동계올림픽, '쇼트트랙 혼성계주' 정식종목 채택

by 10기정재근기자 posted Aug 03, 2018 Views 2873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국제올림픽위원회, 베이징 동계올림픽부터 혼성계주 정식종목으로 채택


 2022년 베이징 동계올림픽에 혼성계주(쇼트트랙) 종목이 추가된다.


  IOC(국제올림픽위원회)는 7월 18일 로잔(스위스)에서 2022년 베이징 동계올림픽에 혼성계주(쇼트트랙) 외 7종목을 추가할 것으로 결정되었다.


 지금까지 쇼트트랙은 남녀 각각 3종목(500m, 1000m, 1500m)과 단체전 남녀 각각 1종목(여자 3000m, 남자 5000m) 총 8개의 종목으로 올림픽이 치러졌다. 하지만 2022년 베이징 동계올림픽에서는 단체전에 혼성계주 종목이 추가되면서 우리나라는 최대 9종목의 금메달을 획득할 수 있는 희망도 생겼다.


  2014-15 ISU 쇼트트랙 월드컵 4차 대회에서 3000m 슈퍼파이널 경기를 치르면서 올림픽 신설 종목이 될 것이라는 기대도 있었지만 현실로 이루어지지는 않았다. 즉, 쇼트트랙 종목에서 신설 종목이 추가된 것은 2002년 솔트레이크시티 동계올림픽 이후 처음인 만큼 전 세계 쇼트트랙 팬들과 많은 국민들은 기대를 하고 있다.


KakaoTalk_20180802_143821035.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8기 정재근기자]


현 쇼트트랙 국가대표의 생각은?


  현 남자 쇼트트랙 국가대표인 홍경환 선수는 “혼성이라는 종목이 흔치 않지만 너무 재미있을 거 같고 열심히 노력하고 싶다.”라고 전하였고 같은 남자 쇼트트랙 국가대표인 박지원 선수는 “쇼트트랙의 기존 종목과는 다른 새로운 시도를 하고 있는 거 같아서 기대가 많이 되고 열심히 차차 준비해나가겠다.”라고 입장을 밝혔다. 그리고 혼성계주 성적에 관한 내용은 두 선수 모두 “노력한 만큼 성적이 나올 것이고 협동이 잘 된다면 좋은 성적은 문제없을 것이다.”라고 성적에 대한 강한 자신감을 보여주었다.


  한편, 많은 쇼트트랙 팬들과 국민들이 걱정하는 부분이 있다. 바로 쇼트트랙은 터치를 할 때 엉덩이를 밀어준다는 부분이 많은 걱정을 사고 있다. 하지만 이미 국가대표 선수들은 훈련을 할 때 남녀 선수가 함께 계주 훈련을 많이 해왔기 때문에 그 부분에 대해서는 걱정할 필요가 없을 거 같다.


  현 쇼트트랙 여자 국가대표는 최민정, 심석희, 김예진, 김지유, 김건희, 최지현, 노아름, 신새봄 선수가 있고 남자 국가대표는 임효준, 황대헌, 곽윤기, 박세영, 홍경환, 이준서, 김건우, 박지원 선수가 있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문화부=8기 정재근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청소년기자단봉사회, ‘시각장애인·정보소외계층 위한 기사녹음 봉사활동’ 운영 file 2018.10.31 디지털이슈팀 54208
2022년 베이징 동계올림픽, '쇼트트랙 혼성계주' 정식종목 채택 file 2018.08.03 정재근 2873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Next
/ 1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