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문화&라이프

세상을 바꿀 뇌과학! 세계 뇌주간을 맞아 고려대에서 강연 개최

by 4기김도연기자. posted Mar 19, 2017 Views 3657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세계뇌주간.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4기 김도연기자]


  세계적인 뇌과학 축제 '2017 세계 뇌 주간(Brain Awareness Week; BAW)' 행사가 전국에서 개최된다.


  '세계 뇌 주간' 행사는 일반인들에게 뇌 연구의 가치와 중요성을 알리기 위해 1992년 미국에서 시작되었으며 현재 60여 개국에서 매년 3월 셋째 주 동시에 진행된다. 우리나라에서는 2000년대 초반에 시작되어 올해 16번째 행사를 맞이했다.


  한편, 고려대학교 BK21 PLUS 융합중개 의과학 사업단은 세계 뇌 주간 행사 기간에 맞춰 18일 오전 9시 고려대 우당교양관 강당에서 '과학자의 눈으로 보는 뇌'라는 주제로 특강 행사를 마련했다.


뇌과학들여다보기.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4기 김도연기자]


  첫 번째 순서로 나흥식(고려대학교 의과대학 생리학교실) 교수는 '뇌과학 들여다보기'라는 주제로 강연의 시작을 열었다. 짧은 시간 동안 나 교수는 이번 강연의 주요 대상인 학생들의 눈높이에 맞춰 뇌과학의 중요성을 간단히 설명했다. 나 교수는 "나노-바이오 시대를 넘어 현재는 뇌중심 융합 기술 시대"라며 "뇌과학이 우리의 앞날을 책임질 것"이라고 설명했다.

 

  두 번째 순서로 김상희(고려대학교 뇌공학과) 교수는 '내 책임 뇌 책임 '이라는 주제로 강연했다. 김 교수는 습관화와 자기긍정을 중점 삼아 뇌과학과 접목하여 설명했다. 김 교수는 "행동의 근원은 뇌 작용으로 설명되고, 습관의 형성에 보상 처리와 관련 있는 뇌 영역이 깊이 관여할 것"이라며 "자기 긍정 훈련은 습관 행동을 조절하는 뇌 영역의 기능을 강화시킬 것"이라고 설명했다.


  세 번째 순서로 김학진(고려대학교 심리학과) 교수는 '이타적 선택의 뇌과학'이라는 주제로 강연했다. 김 교수는 이타적 선택과 뇌를 사용하는 방식의 관련성을 주로 설명했다. 김 교수는 "이기적인 사람은 자신을 위한 선택만 복내측 전전두피질을 사용한다""이타적인 사람은 자신과 타인을 위한 선택 모두 복내측 전전두피질을 사용한다"라고 했다. 복내측 전전두피질(Ventromedial Prefrontal Cortex)은 뇌의 한 부분이며, 일생동안 수많은 정서적이고 사회적인 경험들을 통해 수정되어 온 직관적 가치들의 저장소라고 생각하면 간편하다.


  마지막 순서로 황선욱(고려대학교 의과대학 생리학교실) 교수는 '우리 몸의 촉각센서'라는 주제로 강연했다. '수용체=감각뉴런'의 틀을 따라서 강연을 진행하며, TRPV1 수용체 분자의 발견 역사를 통해 감각 뇌과학의 미래를 개척할 주역은 학생들이라며 많은 학생들을 북돋아주었다.


  약 2시간에 걸쳐 진행된 강연은 성황리에 마쳤다. 본 행사에 참석했던 수많은 학생들과 교사들은 뇌과학에 대한 넓은 시각을 갖게 되어 기뻐했다. 또한 본 행사 주최 측은 강연을 마친 뒤 각 학교별로 이수증을 수여해 학생들에게 성취감을 선물했다.


  뇌과학은 미래를 책임지는 중요한 역할을 할 것이며, 이에 따라 뇌에 대한 연구는 끝없이 진행되어야 한다. 뇌과학은 많은 과학 분야와 관련성이 커 누구든지 과학에 관심이 있다면 한 번쯤은 뇌과학에 흥미를 가져볼 만하다. 뇌중심 융합 기술 시대 속 뇌과학, 어떻게 발전해 나갈지 큰 기대가 쏠린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IT과학부=4기 김도연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2019 세계 뇌주간] 창의성의 비밀, 뇌과학은 알고 있다 2019.03.27 김규린 2414
SKY캐슬 예서는 '이기적 유전자'를 이해하지 못했다? 2 file 2019.03.22 이연우 7370
충남, 과학愛(애) 빠지다 file 2018.10.24 유어진 4721
미래 과학기술을 이끌 연구의 장, 제64회 전국과학전람회 file 2018.09.05 신온유 2309
과학에서 '혁명'이란 무엇인가 file 2018.05.18 신온유 2619
4차 산업혁명, '이것' 모르면 위험하다. 6 file 2018.02.22 이정우 5600
일상의 과학을 만나러, ‘두뇌 스타트! 과학 놀이터’ 1 file 2018.02.12 우소영 3085
과천과학관 방문기 1 2017.11.24 안정민 2999
가을엔, 온 가족이 함께하는 2017 목포과학축전 개최로! file 2017.11.06 김영신 2851
과학이 쉽게 다가가는 공간 '서울시립과학관' 1 file 2017.09.19 표예진 3334
대전시 유성구에서 청소년을 위한 '나Be 한마당' 열려 file 2017.09.18 신동경 2865
과학을 향한 학생들의 도전, 2017 제주청소년과학탐구대회 file 2017.04.28 신온유 2974
영화 속에서 과학을 보다, 국립부산과학관 ‘영화 더하기 과학’ 특별기획전 2 file 2017.03.25 김혜진 2886
세상을 바꿀 뇌과학! 세계 뇌주간을 맞아 고려대에서 강연 개최 file 2017.03.19 김도연 3657
물을 사랑한 화합물, 고흡수성 고분자 4 file 2017.02.20 권보미 8205
국립부산과학관, 지구의 행복 1박 2일 캠프 성공리에 마쳐 5 file 2017.02.15 박서영 3283
내 몸이 열쇠가 된다, '생체보안' 12 file 2016.02.16 백현호 9584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Next
/ 1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