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2.png
문화&라이프

생명 보험, 제대로 알고 가입하자

by 3기조수민기자 posted Feb 26, 2016 Views 10704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미래의 질병이나 사고를 대비하기 위한 생명 보험. 익숙하지 않은 내용과 어려운 보험 용어 탓에 보험을 잘 모르겠다는 이들을 위해 생명 보험 가입 시 꼭 살펴보아야 할 항목 세 가지를 소개한다.


보험.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3기 조수민기자,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1. 납입 기간과 보장 기간

납입 기간은 보험사에 보험료를 지불하는 기간으로, 납입 기간이 짧을 수록 보험료는 비싸진다. 이는 1년 약정보다 2년 약정을 했을 시 한 달에 부담해야 하는 스마트폰 기기값이 적어지는 것과 같은 원리이다.


보장 기간은 보험 혜택을 받는 기간으로, 보장 기간이 길수록 보험료는 비싸진다. 따라서 사망 전까지 보장을 받는 종신 보험이 가장 비싸며, 보장 기간이 짧을수록 보험료는 줄어든다.


납입 기간과 보장 기간은 보험 상품에 따라 정해져 있는 것이 아니고 조정이 가능하기 때문에, 본인의 경제 상황에 따라 잘 결정하여 가입해야한다.



2. 갱신형 vs 비갱신형

갱신형은 납입 기간과 보장 기간이 같은 보험이다. 즉, 보험료를 내는 기간 동안만 보험 혜택을 받을 수 있다. 보험을 유지하려면 n년마다 갱신해야 하는데, 이는 곧 보험료의 인상을 뜻한다. 만약 10년 납입인 갱신형 보험을 가입했다면, 10년을 주기로 보험료는 꾸준히 오르게 된다. 나이가 많을수록 질병을 진단받을 확률이 높기 때문에 보험료 인상율이 높다. 본인이 보험을 유지하고자 하더라도, 보험 가입 후 암 진단을 받은 경우에는 이번 만기를 끝으로 다음 갱신을 할 수 없다. 다만 소액암(기타피부암, 갑상선암, 대장점막내암, 경계성 종양, 제자리암)의 경우는 갱신이 가능하다. 따라서 갱신형은 점점 보험료가 오르지만 당장의 부담은 적기 때문에, 지금 당장 경제적 여유가 없는 사람에게 적합하다.


비갱신형은 납입 기간이 짧고 보장 기간은 긴 보험이다. 보험료 부담이 큰 대신 처음 계약한 금액에서 오르지 않고, 납입 기간을 채우면 만기까지 쭉 보장 받을 수 있다. 예를 들어 20년 납입에 100세 만기인 조건으로 가입했다면, 가입 후 20년동안만 보험료를 꾸준히 낸다면 100세까지 보험 혜택을 누릴 수 있다. 또 갱신형과 달리 암 진단을 받아도 보험이 유지된다. 종신 보험의 경우에는 사망보험금을 매달 받는 연금으로 전환할 수 있으며, 대신 사망 시에는 사망보험금을 청구할 수 없다. 따라서 비갱신형은 가족력이 있어 질병의 위험성이 크거나 경제적 여유가 있는 사람에게 적합하다.



3. 보장 내용

입원, 수술, 사망, 질병 진단 시 보험사에서 얼마를 지급해주는지도 꼭 살펴보아야 할 내용이다. 보험료가 비쌀수록 보장 내용이 좋기 때문에, 경제적 가치를 중요시하는 사람은 보험료를 낮게, 불의의 상황에 대한 대비를 중요시하는 사람은 보험료를 높게 책정하여 가입하는 편이 좋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문화부=3기 조수민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kltw_kyp_adbanner3.png

  • ?
    4기김예지기자 2016.02.26 14:33
    보험에 대해서 아는 지식은 많이 부족한데 누구나 알기쉽게 설명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 ?
    3기김윤정기자 2016.02.27 00:15
    보험에 관해서는 잘 몰랐는데 조금 더 정확한 지식을 갖추게 된 것 같아요 ㅎㅎ !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
  • ?
    3기전재영기자 2016.02.28 22:20
    보험에 대해서는 관심이 많이 없었는데, 기사를 통해서 보험에 대해 알게 되었어요.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 ?
    3기이은경기자 2016.02.28 22:41
    성인이 된다면 직접 보험에 가입해야 되니 잘 알고는 싶어도 어려워서 잘 이해를 못했는데 쉽게 설명해 주신거 같아요! 좋은 기사 감사합니다:)
  • ?
    6기강예린기자 2016.02.29 15:58
    보험에 대해 아직 한번도 생각해 보지 않아서 잘 몰랐는데 이 기사 덕분에
    많이 알아가는 것 같아요!! 좋은 기사 잘읽었습니다!!
  • ?
    3기권주홍기자 2016.02.29 18:36
    내용자체가 어려웠음에도 불구하고 알기쉽게 설명해주셔서 감사합니다! 잘읽고가요~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리움미술관, 마우리치오 카텔란의 국내 첫 개인전 file 2023.03.30 박우진 56653
[포토] 일본 야마구치현 우베시 초요컨트리클럽(CC) file 2023.03.22 조영채 55291
[PICK] 요즘 떠오르는 힐링수업, ‘플라워 클래스’ 2 file 2021.08.27 조민주 471671
2016 트렌드, 로즈쿼츠와 세레니티 1 file 2016.03.23 강하윤 24340
죽은 아들의 마지막 소원을 들어준 한 여성 1 file 2016.03.23 정희진 11021
'태양의 후예' 시청률 30% 돌파 직전, 무엇이 그토록 열광하게 만드는가 2 file 2016.03.24 김경은 19306
화합하는 '대한민국'이 되는 길 file 2016.03.23 김지원 11381
끊임없이 흐르는 작가, 한강 file 2016.03.23 김초영 12699
예비 선교사들, 3월 16일 친목과 교육 가져 file 2016.03.22 최선빈 11236
학교 별 '대신 전해드립니다' 페이스북 페이지 인기 file 2016.03.22 조하은 17877
잠자는 숲속의 중력파 1 file 2016.03.22 김준영 11030
미래 산업, 네이버는 무엇을 준비하고 있나 file 2016.03.22 김준영 11410
누구나 살고 싶은 도시 1위 '주토피아'! 2 file 2016.03.21 김민지 15919
부천시민 여러분, 나무 심으러 오세요! file 2016.03.21 백재원 9986
1919년 3월 1일 , 그날의 함성이 우리에게 닿는 날 file 2016.03.21 한지혜 12118
다함께 즐기는, 보라매 청소년 수련관 '동아리 인준식' file 2016.03.21 이은경 14945
폐쇄된 놀이공원, 활력을 되찾다! file 2016.03.21 박지혜 20025
2016 프로야구 시작 전 몸풀기 하고 가세요~(롯데자이언츠) file 2016.03.21 김규리 12703
기자가 되고 싶다면? '스포트라이트' 처럼! file 2016.03.21 김지현 12264
드라마 태양의 후예 ‘우르크’ 실제 장소가 아니다?! file 2016.03.21 심가은 11911
작지만 큰 나라, 대만 3 file 2016.03.21 조혜온 13916
'요즘 핫하지 말입니다'...'태양의 후예'의 이모저모 file 2016.03.21 이채은 11132
독도 체험관, 서울에서 독도를 만나다 file 2016.03.21 이소민 13407
청소년들의 색다른 경험-보라매청소년수련관 동아리인준식과 발대식 file 2016.03.21 김민지 12106
우리들의 뷰티시대 2 file 2016.03.20 조선민 10874
안쓰는 물건 팔고, 기부도 하고. 일석이조! 재활용장터, '보물섬' 1 file 2016.03.20 문수연 12588
일본대사관 앞 소녀상 - 우리는 잊어서도 안 되고, 잊을 수도 없다. 2 2016.03.20 이승윤 10176
꽃피는 하늘 아래, 서울과 새롭게 만나다 file 2016.03.20 민원영 10100
리본 공예, 장애인 마음도 환하게 비춰주다 file 2016.03.20 김현구 12209
이런 시를 아시나요? 1 file 2016.03.20 백소예 14229
[해외특파원 뉴스] Discover India: 인도 탐방기 file 2016.03.20 이지선 10125
잘나가는 영화들의 잘나가는 이유! 3 file 2016.03.20 이봉근 11474
'데이 마케팅'에 가벼워지는 지갑 2 file 2016.03.20 3기김유진기자 13195
청소년에게 날개를 달아주다! '부평구청소년수련관 자치조직 발대식' file 2016.03.20 박소윤 11438
조선시대로 시간여행!! 무예24기!! 1 file 2016.03.20 박성우 13538
참 언론의 참 기능, 영화 <스포트라이트> 2 file 2016.03.20 임하늘 11253
어스아워(Earth Hour), 지구를 위한 첫걸음 3 file 2016.03.19 박하연 10726
청소년의 건전한 놀이시설, 인천학생교육문화회관 file 2016.03.19 최찬영 12369
훈훈한 네티즌들의 선행, 백범 김구 선생의 정신을 기리며 2 file 2016.03.19 전지우 13117
우리의 여가시간, 무엇으로 보내고 있을까? 2 file 2016.03.19 신경민 12852
내가 다녀온 오키나와 file 2016.03.19 정송희 12743
부산 마을버스 신형 단말기 설치 중 file 2016.03.19 박성수 19430
SNS.. 그 편리함 속 숨겨진 역기능 4 file 2016.03.18 김주영 19154
tvN 인기드라마 '시그널'의 방송종료 5 file 2016.03.18 김윤정 13854
우리의 비극적이고 아름다운 역사들, 서대문형무소역사관. 4 file 2016.03.17 최찬미 13733
청소년들의 논문 Project Together! 3 file 2016.03.15 이지웅 11249
취미, 이제는 즐거움과 집중력의 두마리 토끼를 잡다 4 file 2016.03.13 이지수 12417
대구 세계화를 위한 청소년 연합, 시내 캠페인을 성황리에 마치다 8 file 2016.03.13 장보경 13791
3월, 새로운 시작의 달, 학생들을 위한 선물 4 file 2016.03.13 최서영 11663
'희움일본군위안부역사관'에 다녀오다. 2 file 2016.03.13 권은다 11916
2016 K리그 클래식 개막, 8개월간의 대장정 시작 2 file 2016.03.13 한세빈 11313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86 87 88 89 90 91 92 93 94 95 Next
/ 95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