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2.png
문화&라이프

달콤한 초콜릿의 유혹... 이겨낼 수 있을까?

by 3기신경민기자 posted Feb 15, 2016 Views 2170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초콜릿44.jpg


▲ 사진=GS25, 미니스톱, CU(씨유)


화이트데이, 빼빼로데이와 함게 편의점 3대 데이행사로 불리는 '발렌타인데이'가 코앞으로 다가왔다. 발렌타인데이로 인해 초콜릿을 구매하는 사람들로 마트와 편의점, 백화점들이 붐빈다. 그 중에서도 실용성을 중심에 둔 편의점들의 행사들을 찾아보려한다.



편의점 중 GS25는 지난 1월 28일부터 2월10일까지 14일간 25종류의 초콜릿 제품들을 1+1 행사를 했다. 그리고 '나만의만들기상자', 명품지갑이 들어있는 인기피규어 ‘소니엔젤로쉐’, 그랜드로쉐, 시크릿 세트 등 다양한 차별화 초콜릿을 판매하고 있다.

소니엔젤로쉐는 랜덤의 귀여운 피규어와 고급스러운 페레로로쉐를 함께 담은 독점 스페셜 상품으로 9900원의 가격으로 판매한다.

그랜드로쉐는 엄청난 크기를 자랑하며 속에는 작은 그랜드로쉐 제품들로 구성 되어 10500원으로 판매한다.

마지막으로 시크릿세트는 고급스러운 상자 안에 들어있는 초콜릿 세트와 복불복으로 들어있는 몽블랑 명품지갑 또는 모바일 팝 1만원 증정권의 행운을 잡을 수 있는 기회이다.



미니스톱은 발렌타인데이를 맞이하여 오는 15일까지 소프트콘 3종을 반값 할인된 금액으로 팔고 있다.

미니스톱은 체크를 2,3중으로 겹쳐 다양하게 표현한 타탄체크를 활용한 차별화 상품을 도입했다. ‘프로엠)타탄9600’, ‘프로엠)타탄15400’2종으로 색감의 조합과 창살무늬의 크기에 따라 다양한 변화를 줄 수 있는 타탄체크를 선물박스에 입혔다. 깔끔한 선물상자에 프리미엄의 이미지가 강한 타탄체크를 더해 고급스러운 느낌을 살렸으며 페레로로쉐, 허쉬너겟초콜렛 등 고객들이 선호하는 인기상품을 구성품으로 넣어 실용성을 강조하고 있다.

이밖에도 미니스톱은 복고 컨셉의 제품들과 일반 초콜릿 상품의 1+1, 2+1 증정행사, 모바일 할인행사도 진행중이다.



세븐일레븐에서는 발렌타인데이를 맞이하여 의리초콜릿 시즌2로서 재치있는 문구를 담은 스티커가 붙여진 초콜릿과 오티스타와 연계된 착한 초콜릿을 판매한다.

오티스타는 자폐인들의 다양한 재능을 발굴하고 사회 경제적 독립을 지원하는 예비 사회적 기업이다.

세븐일레븐에서는 오는 14일까지 일부 초콜릿을 1+1, 2+1의 증정행사 또한 진행중이다.



CU(씨유)는 2월 행사로 일부 초콜릿을 1+1 ,2+1으로 행사 중이다.

CU(씨유)는 오는 밸런타인데이를 맞아 단 것을 선호하지 않는 연인에게도 달콤함을 전할 수 있도록 한정판 블록 장난감 ’사랑해씨유’와 ‘결혼해씨유’ 등 총 50여 종의 다양한 밸런타인데이 상품들을 선보인다.

CU(씨유)는 이번 밸런타인데이를 맞아 ‘즉석 당첨 이벤트(2/6~14)’를 진행한다. 해당 이벤트는 행사 초콜릿 구매 시 CU멤버십 포인트를 적립하면 POS 터치 스크린에서 바로 당첨 여부를 확인할 수 있는 복불복 이벤트로 즉시 당첨 시 포인트가 지급된다.이 밖에도 통신사(SKT) 할인은 물론, BC카드로 1만원 이상 결제 시 1천원 할인, 현대M, 신한, 삼성카드 포인트로 20% 할인 혜택도 제공한다.

편의점의 다양하고 차별화된 제품들로 사람들이 지난 13일까지도 붐볐다. 이밖에 마트와 백화점에서도 많은 제품들을 기획해서 판매하여 발렌타인데이인 것을 확연히 느끼게 해준다.


[대한민국 청소년 기자단 제3기 문화부 신경민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kltw_kyp_adbanner5.png

  • ?
    3기김윤정기자 2016.02.15 19:34
    발렌타인데이로 많은 초콜릿들을 싸게 구매할 수 있다는 점은 좋지만, 결국엔 다 상술이라는 생각이 드네요 ㅠㅠ 기사 잘 읽었습니다!
  • ?
    3기박성수기자 2016.02.15 20:52
    (정작 초콜릿에 관심 없는 1인)이지만 '이런 것도 있구나'하고 잘 읽고 갑니다.
  • ?
    3기전채영기자 2016.02.15 21:06
    상술일지라도 매번 넘어가는 밸런타인데이.. 아! 기자님 찾아보니 밸런타인데이가 표준어라네요. ㅎㅎ 기사 잘 읽었습니다~
  • ?
    3기전재영기자 2016.02.15 22:45
    발렌타인데이, 빼빼로데이 같은 날을 챙겼는데,
    여러 편의점에서 할인행사를 하고 있는 줄은 처음 알았네요.
    좋은 기사 잘 읽었습니다.
  • ?
    3기박다온기자 2016.02.15 23:30
    발렌타인 데이...일본의 상술이긴 하지만 워낙 넓게 퍼진 풍습이고, 서로 초콜릿을 주고받으며 기쁨도 느낄수 있으니 나름 의미있는 날인것 같네요. 초콜릿에대한 좋은정보 감사합니다
  • ?
    4기 조은아 기자 2016.02.16 01:02
    이런 '데이'들을 챙기는 것도 괜찮지만 개인적으로는 특별한 날이 아니더라도 작은 선물이나 편지로 서로의 마음을 전했으면 좋겠어요. 남들이 다 해서 주고 받는 선물이 아닌, 그냥 일상에서도 옆에 있어서 소중한 사람들에게 자주 말 한마디로서라도 표현하는게 더 중요한거 같아요! 좋은 기사 잘 읽었습니다:)
  • ?
    3기이민정기자 2016.02.16 09:59
    편의점이나 마트에서 밸런타인데이를 맞이해서 행사를 많이 하던데
    소비자입장에서는 매우 좋은 것 같지만 이것 또한 자신들의 이익만을 위한 날이 아닌가 하는
    비판적인 생각도 드는것 같아요
    기사 잘 읽고 갑니다!
  • ?
    3기기자이강민 2016.02.16 21:57
    상술일지라도 친한친구들이나, 연인 , 가족끼리 초콜릿을 나누면서 우정, 사랑 또한 나눌 수 있다는것은 장점이 아닐까요? 좋은기사 감사합니다
  • ?
    3기 2016.02.17 02:08
    기업들의 상술이 저는 가장 문제라고 생각해요. 순수하고 기쁜 마음으로 기념일을 챙긴다면, 그 의미는 더욱 뜻 깊을 것이라 생각합니다. 기사 잘 읽었습니다.
  • ?
    3기반서현기자 2016.02.18 23:32
    요즈음 편의점마다 다양하게 초콜릿들을 판매하고 있더라구요. 발렌타인데이 등의 기념일들이 상업적으로 이용되고 있다는 것을 많은 청소년들이 깨달고, 우리나라의 전통 기념일들을 더욱 상용화되었으면 좋겠다는 생각도 듭니다. 좋은 기사 잘 읽었습니다.
  • ?
    3기목예랑기자 2016.02.19 20:19
    서로 초콜릿을 주고 받으면서 우정을 쌓는 것도 좋은 것 같은데 .. 기업들의 상술이라는 생각이 드네요ㅠ
    기사 잘 읽고 갑니다~
  • ?
    3기박성우기자 2016.02.20 22:02
    저도 초콜릿을 많이 좋아하는데 다음엔 꼭 할인을 챙겨서 이득을 취해야 겠네요.^^
  • ?
    3기이상훈기자 2016.02.23 23:50
    가끔은 과하다는 생각이 들 정도로 많은 초콜릿이 있더군요ㅋㅋㅋ 많은 분들 의견대로 밸런타인데이가 초콜릿 회사들의 마케팅 데이이지만, 누군가에게는 사랑과 진심을 표현하는 뜻깊은 날로 기억되길 바랍니다. 기사 잘 읽었어요~
  • ?
    6기강예린기자 2016.02.25 08:08
    발렌타인데이에 초콜릿을 많이 샀었는데.. 속았다는 생각드네요... 좋은기사 잘읽었습니다^^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리움미술관, 마우리치오 카텔란의 국내 첫 개인전 file 2023.03.30 박우진 767872
[포토] 일본 야마구치현 우베시 초요컨트리클럽(CC) file 2023.03.22 조영채 768955
[PICK] 요즘 떠오르는 힐링수업, ‘플라워 클래스’ 2 file 2021.08.27 조민주 1192148
C페스티벌 file 2016.05.24 박상민 17785
향수를 부르는 대구문학관 향촌문화관 file 2016.05.22 박지영 18571
학생들은 왜 성당 독서실을 이용하지 않을까...? file 2016.05.22 신정효 20309
아름다운 장미꽃들의 축제 1 file 2016.05.22 신경민 15893
詩끌벅적한 문학축제 제29회 지용제 열려 file 2016.05.22 곽도연 14261
서울시 어청참 복지분과, 청소년 복지를 말하다 file 2016.05.22 김태윤 14646
도심의 한복판에서 휴식을 찾다 1 file 2016.05.21 민원영 15147
스트리밍, 음반 시장을 바꾸다 1 file 2016.05.21 권용욱 15902
독서마라톤 완주를 향하여 2 file 2016.05.21 장서윤 17372
5월은 청소년의 달...국내최대규모로 열린 '제12회 대한민국 청소년박람회' 1 2016.05.21 윤춘기 15518
영화, 환경을 품다. '서울환경영화제' 1 file 2016.05.20 박소희 15136
대중 매체로 기억하는 5월의 그 날, 5.18 민주화운동 file 2016.05.20 임하늘 15402
당신은 자연과 함께 살아가나요? '제 13회 서울 환경 영화제' 1 file 2016.05.19 이은경 15535
2016 고양국제꽃박람회, 시민들의 따뜻한 마음 1 file 2016.05.19 홍새미 14378
원주 노숙인 센터, 사람들과 정을 나누다 file 2016.05.19 김가흔 16702
먹거리에 대한 또 다른 생각, 나의 언덕이 푸르러질 때; 제 13회 서울환경영화제 file 2016.05.18 박수연 16447
스승의 날의 의미, 잊어버리진 않았나요? 1 file 2016.05.18 박하은 16736
시내버스 도착안내시스템(BIS) 기술이 궁금하다구요? 2 file 2016.05.18 이도균 27358
중고등학생 시절, 진정한 봉사활동을 원한다면? 2 file 2016.05.15 변지원 17303
보들별 잔치 (시간, 그들에게 묻다) file 2016.05.13 3기전재영기자 15151
어린이들의 날! 다양한 체험과 함께하다 1 file 2016.05.12 황지연 16056
우리의 삶을 사랑하는 법, 영화로 배우다 1 file 2016.05.12 황지연 16148
화려한 나비들의 향연! 함평나비축제 file 2016.05.12 이봉근 18796
한국은 제2의 영국이였다 file 2016.05.10 이지영 16587
스위트 왕국, 과자전 2 file 2016.05.10 이지수 18651
2016 서울 환경영화제(5.6~5.12) 진짜 자연인들이 왔다 file 2016.05.10 이민구 17668
이대호가 경기에 출전하지 못하는 이유는 무엇일까? 1 file 2016.05.10 박민서 17501
자연과 인간의 공존을 외치다, 제13회 서울환경영화제 file 2016.05.10 현경선 16824
마음이 따뜻해지는 어버이날 2 file 2016.05.09 3기전재영기자 16535
2016년 부산국제영화제를 지켜주세요 file 2016.05.08 안세빈 16176
5월의 밤을 아름답게 밝히는 역사 등불 축제 file 2016.05.08 명은율 16132
어둠을 탓하지 말고 촛불을 켜라-함께 사는 지구를 위한 영화, 서울 환경 영화제 개최 file 2016.05.08 이시영 14900
컬러풀 대구 페스티벌, 그 뜨거운 현장! 1 file 2016.05.08 서지민 22607
진정한 '孝'의 의미 2 file 2016.05.06 한지수 15900
상주시청소년참여위원회 '흡연 음주 안돼!' 청소년선도캠페인 열려 file 2016.05.05 김용훈 22846
콘서트 가면 '사생팬' 이라고요? 더 이상은 NO! 5 file 2016.05.05 김현주 16917
서울 한복판에서 한번 신명나게 놀아보세! 2 file 2016.05.03 이채은 18507
오늘, 궁을 만나다 file 2016.05.01 전지우 18899
매년 4월22일은??!!? 1 file 2016.04.30 우지은 14645
임산부 뺏지를 아시나요 2 file 2016.04.28 이서연 17030
봄 봄 봄 1 file 2016.04.26 이서연 14007
“웃음과 함께, 하지만 잊지 말아야 할 것” ? 광명시 ‘나름데이’ 행사 1 file 2016.04.25 양소정 14497
하얀 꽃비를 맞아보셨나요? 2 file 2016.04.25 김승겸 15741
피로 회복, 포천 허브아일랜드에서 만끽하세요! 1 file 2016.04.25 김은비 17327
포항시 포은도서관 ‘Fun! Fun! 만화축제!’ 성료 file 2016.04.25 이유수 20052
역사를 잊은 민족에게 미래란 없다 2 file 2016.04.25 이유수 16534
IT 원리가 숨어있는 바르셀로나 캄프 누에 가다! file 2016.04.24 강기병 15389
하시마 섬 1 file 2016.04.24 장우정 17523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87 88 89 90 91 92 93 94 95 96 ... 98 Next
/ 98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