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2.png
문화&라이프

1부 승격, 다크호스로의 비상을 꿈꾸다

by 2기정은성기자 posted May 17, 2015 Views 23047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취재지역 502-831 광주광역시 서구 금화로 240 광주 월드컵 경기장 (풍암동, 월드컵경기장)
 이제 광주에서도 K리그를 즐길 수 있다.

  53, 광주 월드컵 경기장에서 광주FC와 전남 드래곤즈가 경기를 치렀다. 광주를 대표하는 축구팀 광주FC는 광주광역시를 연고로 하던 상무가 상주시로 이전하면서, 20101216일 광주 시민들에 의한 시민구단 광주FC가 출범했다.

 2010년 신설 구단으로 첫 시즌을 성공적으로 마쳤지만, 2012K리그 승강제가 도입됨과 동시에 강등되고 말았다. 강등의 아픔을 딛고 2013년 챌린지의 출발과 함께 광주FC도 새롭게 출발했다. 열심히 한 결과, 2년 만에 광주가 기적을 일궈냈다. K리그 챌린지를 4위로 플레이오프 막차를 탄 뒤 극적인 연승 행진 끝에 승격에 성공하였지만, 광주FC는 시즌 개막을 앞두고는 강등1순위로 꼽혔다. 하지만, 현재 34패로 9위를 달리고 있고, 선두 전북과 함께 득점 공동 2위에 오를 정도로의 화끈한 공격력을 자랑하고 있다.

 현재 광주FC는 '광주의 아들' 김호남도 손가락 부상이며, 다른 팀들 보다 스쿼드가 얇아 다른팀을 이기기가 쉽지 않다. 또한, 최근에 체력적으로도 부담을 갖고있는데 최근 3월 7일부터 약 한 달 동안 원정 경기만 4번 연속으로 하고 있기때문이다. 하지만, 젊은 감독 남기일 감독을 중심으로 선수들은 새로운 가능성을 보여주고 있고, 남은 경기에 대한 자신감도 높아 기대가 많이 된다.

 광주 월드컵 경기장에서 광주FC를 응원하고 있던 관중들은 광주FC가 광주에서 이겨서 너무 좋은 것 같다.”, “전에 경기를 보러왔을 때는 광주FC가 거의 지는 경기만 보여줬는데 이번에는 전과 달리 이겨서 앞으로 더 발전해서 매력적인 팀이 되었으면 좋겠다.”, “전남 드래곤즈를 상대로 광주FC가 이긴 것이 믿기지 않을 정도로 대단하다.” 라고 말했다.

 또한, 광주FC 서포터즈 서성현씨는 저는 광주FC에서 5년 동안 항상 큰 목소리로 응원해 왔습니다. 5년 동안 광주는 늘 약했고 가난한 구단 이었습니다. 하지만, 늘 끈끈한 투지로 경기를 헤쳐 왔고 드디어 올해 그 성과를 보여주고 있습니다. 저는 이러한 광주FC의 성장 과정을 통해서 축구의 재미를 알았고 많은 사람들과 응원하면서 다른 사람의 인생에 대해서도 많이 알았습니다. 축구는 끊임없는 승부가 펼쳐지기 때문에 많은 학생들도 재미를 볼 수 있을 것입니다. 학생들 여러분도 주말이 되면 축구경기를 꼭 보러 와주시길 바랍니다.” 라고 말했다.

 광주FCK리그로 승격한 만큼 축구를 좋아하든 좋아하지 않던 한번쯤은 시간을 내어 광주월드컵 경기장에서 광주FC경기를 관람해 보는 것도 괜찮을 것 같다.noname01.png

포토타임을 갖고있는 광주FC 모습 ⓒ정은성


ggb05227@naver.com [대한민국 청소년 기자단 2기 문화부 = 정은성 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kltw_kyp_adbanner5.png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리움미술관, 마우리치오 카텔란의 국내 첫 개인전 file 2023.03.30 박우진 639718
[포토] 일본 야마구치현 우베시 초요컨트리클럽(CC) file 2023.03.22 조영채 637008
[PICK] 요즘 떠오르는 힐링수업, ‘플라워 클래스’ 2 file 2021.08.27 조민주 1058333
학생들은 왜 성당 독서실을 이용하지 않을까...? file 2016.05.22 신정효 19322
아름다운 장미꽃들의 축제 1 file 2016.05.22 신경민 14738
詩끌벅적한 문학축제 제29회 지용제 열려 file 2016.05.22 곽도연 13196
서울시 어청참 복지분과, 청소년 복지를 말하다 file 2016.05.22 김태윤 13513
도심의 한복판에서 휴식을 찾다 1 file 2016.05.21 민원영 13914
스트리밍, 음반 시장을 바꾸다 1 file 2016.05.21 권용욱 14746
독서마라톤 완주를 향하여 2 file 2016.05.21 장서윤 16282
5월은 청소년의 달...국내최대규모로 열린 '제12회 대한민국 청소년박람회' 1 2016.05.21 윤춘기 14534
영화, 환경을 품다. '서울환경영화제' 1 file 2016.05.20 박소희 13930
대중 매체로 기억하는 5월의 그 날, 5.18 민주화운동 file 2016.05.20 임하늘 14488
당신은 자연과 함께 살아가나요? '제 13회 서울 환경 영화제' 1 file 2016.05.19 이은경 14636
2016 고양국제꽃박람회, 시민들의 따뜻한 마음 1 file 2016.05.19 홍새미 13390
원주 노숙인 센터, 사람들과 정을 나누다 file 2016.05.19 김가흔 15849
먹거리에 대한 또 다른 생각, 나의 언덕이 푸르러질 때; 제 13회 서울환경영화제 file 2016.05.18 박수연 15076
스승의 날의 의미, 잊어버리진 않았나요? 1 file 2016.05.18 박하은 15459
시내버스 도착안내시스템(BIS) 기술이 궁금하다구요? 2 file 2016.05.18 이도균 26274
중고등학생 시절, 진정한 봉사활동을 원한다면? 2 file 2016.05.15 변지원 16237
보들별 잔치 (시간, 그들에게 묻다) file 2016.05.13 3기전재영기자 14040
어린이들의 날! 다양한 체험과 함께하다 1 file 2016.05.12 황지연 15160
우리의 삶을 사랑하는 법, 영화로 배우다 1 file 2016.05.12 황지연 14958
화려한 나비들의 향연! 함평나비축제 file 2016.05.12 이봉근 17961
한국은 제2의 영국이였다 file 2016.05.10 이지영 15587
스위트 왕국, 과자전 2 file 2016.05.10 이지수 17531
2016 서울 환경영화제(5.6~5.12) 진짜 자연인들이 왔다 file 2016.05.10 이민구 16644
이대호가 경기에 출전하지 못하는 이유는 무엇일까? 1 file 2016.05.10 박민서 16322
자연과 인간의 공존을 외치다, 제13회 서울환경영화제 file 2016.05.10 현경선 15880
마음이 따뜻해지는 어버이날 2 file 2016.05.09 3기전재영기자 15489
2016년 부산국제영화제를 지켜주세요 file 2016.05.08 안세빈 15240
5월의 밤을 아름답게 밝히는 역사 등불 축제 file 2016.05.08 명은율 15077
어둠을 탓하지 말고 촛불을 켜라-함께 사는 지구를 위한 영화, 서울 환경 영화제 개최 file 2016.05.08 이시영 13934
컬러풀 대구 페스티벌, 그 뜨거운 현장! 1 file 2016.05.08 서지민 21488
진정한 '孝'의 의미 2 file 2016.05.06 한지수 14974
상주시청소년참여위원회 '흡연 음주 안돼!' 청소년선도캠페인 열려 file 2016.05.05 김용훈 21477
콘서트 가면 '사생팬' 이라고요? 더 이상은 NO! 5 file 2016.05.05 김현주 15879
서울 한복판에서 한번 신명나게 놀아보세! 2 file 2016.05.03 이채은 17386
오늘, 궁을 만나다 file 2016.05.01 전지우 17826
매년 4월22일은??!!? 1 file 2016.04.30 우지은 13474
임산부 뺏지를 아시나요 2 file 2016.04.28 이서연 15970
봄 봄 봄 1 file 2016.04.26 이서연 12961
“웃음과 함께, 하지만 잊지 말아야 할 것” ? 광명시 ‘나름데이’ 행사 1 file 2016.04.25 양소정 13517
하얀 꽃비를 맞아보셨나요? 2 file 2016.04.25 김승겸 14802
피로 회복, 포천 허브아일랜드에서 만끽하세요! 1 file 2016.04.25 김은비 16468
포항시 포은도서관 ‘Fun! Fun! 만화축제!’ 성료 file 2016.04.25 이유수 19113
역사를 잊은 민족에게 미래란 없다 2 file 2016.04.25 이유수 15500
IT 원리가 숨어있는 바르셀로나 캄프 누에 가다! file 2016.04.24 강기병 14396
하시마 섬 1 file 2016.04.24 장우정 16349
제5회 KSCY 한국청소년학술대회에 다녀오다. file 2016.04.24 황지혜 16472
나의 글쓰기 실력을 뽐내라, 31번 째 새얼전국학생/어머니 백일장 열려 1 file 2016.04.24 이준성 15014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87 88 89 90 91 92 93 94 95 96 97 Next
/ 97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