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문화&라이프

기억해야 할 우리 역사, 서대문 형무소 역사관

by 8기윤지원기자 posted Sep 18, 2018 Views 5025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역사를 잊은 민족에게 미래는 없다'라는 말이 있다. 과거 역사를 알아야 미래를 보고 과거를 반성해 더 나은 미래를 만들 수 있다라는 말이다. 우리의 가장 아픈 역사 중 하나인, 일제강점기. 그리고 독립을 위해 수감되었던 독립운동가. 독립운동가들 대부분이 수감되었던 서대문 형무소 역사관(西大門刑務所歷史館)은 당시 시위관련자 1,600여 명을 포함해 약 3,000여 명이 수용되었다. 특히 한용운(), 유관순() 등 학생, 종교인, 교사 상인, 노동자 등이 독립선언과 독립만세운동으로 인해 이곳에서 옥고를 치렀다.


KakaoTalk_20180915_215717204.jpg

▲태극기를 들고 있는 유관순 열사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8기 윤지원기자] 


서대문 형무소 역사관은 과거 일제강점기 당시의 독립 운동가와 해방 이후 4.19혁명, 5.18광주 민주화 운동과 같이 군사 독재 시절의 민주화 운동가를 수감하였던 감옥이다. 1908년 4월 일제에 의해 '경성감옥(京城監獄)'이라는 이름으로 설립되었으며, 한국 최초의 근대식 감옥이기도 하다. 지금의 역사관은 옛 서대문형무소 건물들을 복원해 전시 시설로 활용하고 있다.


1998년, 대한민국은 서대문형무소의 역사적 의의를 밝히고 독립과 민주의 현장으로서 대국민 교육의 장으로 만들고자 옥사 원형 전시와 서대문형무소에 투옥되었던 독립운동가들의 각종 유물과 자료 등 전시공간을 구성하여 서대문형무소역사관으로 새롭게 재탄생되었다. 


KakaoTalk_20180915_215716678.jpg

▲ 추모실, 독립운동가들의 수감표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8기 윤지원기자] 


서대문 형무소에는 여옥사, 유관순 지하 감옥, 구치감 청사 등으로 나뉘어져 있다. 중앙사에서는 독방 체험과 간방 문 옆 위급상황을 간수에게 알리기 위한 도구였던 패통 등 다양한 체험이 가능하며, 공작사에서는 노역에 관한 전시도 볼 수 있다.


최근에 대한민국에 역사에 관심 많은 외국인이 많아지면서, 서대문형무소를 찾은 외국인도 쉽게 볼 수 있었다. 대한민국에서 한국말과 한글을 사용하며 살 수 있게 된 이유, 그들의 아프지만 가장 용기 있었던 행동. 이번 주말, 서대문 형무소에 방문해보는 것은 어떨까.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사회부=8기 윤지원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8기유지원기자 2018.09.28 17:04
    방문한 적이 있는데, 가슴이 아려오더라군요.. 과거의 아픔을 잃지 않도록 도와주는 이런 기사 참 좋은 것 같아요 !!
  • ?
    8기유지원기자 2018.09.28 17:04
    방문한 적이 있는데, 가슴이 아려오더라군요.. 과거의 아픔을 잃지 않도록 도와주는 이런 기사 참 좋은 것 같아요 !!
  • ?
    윤지원짜란다 2018.10.04 16:54
    기사가 너무 유익한 것 같아요!! 역사를 잊은 민족에겐 미래가 없다더니, 이런 기사를 통해 다시 한 번 우리의 뼈저린 아픔을 되새깁니다... 앞으로도 좋은 기사 계속 써주세요!! 화이팅!!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10대들의 마음을 사로잡은 패션 브랜드 '키르시(KIRSH)' 9 file 2019.04.12 김세린 12221
석촌호수 벚꽃축제, 봄과 밤의 어울림 5 file 2019.04.12 정다운 8398
봄 가득 희망 가득 '삼척 맹방유채꽃축제' file 2019.04.12 박지영 4584
STADIA 혁신인가, 꿈일 뿐인가? 2 file 2019.04.10 방재훈 2804
봄의 시작을 알리는 '2019 진해군항제' 3 file 2019.04.09 백휘민 3210
거울아, 세상에서 가장 한복이 잘 어울리는 사람은 누구? 1 file 2019.04.05 오서진 3535
글로벌시대에 필요한 열쇠! 해외 유학! 1 file 2019.04.04 최민경 3057
새로운 팬덤 문화의 시작, '아미피디아' 4 file 2019.04.03 김여진 4872
서울시립과학관에서 만나는 과학 file 2019.04.01 봉하연 3113
설레는 봄, 추억 만들기 file 2019.04.01 이시현 2202
Tom Plate(톰 플레이트)-리콴유와의 대화(Conversations With Lee Kuan Yew) file 2019.04.01 홍도현 2519
1년 365일 자원봉사하기 좋은 날 2 file 2019.03.29 김수현 3026
매화마을과 화개장터, 꽃축제로 봄을 알리다 file 2019.03.29 천서윤 2858
2019 세계 뇌주간 행사 '뇌로 떠나는 여행' 광주 개최 file 2019.03.28 유수진 2659
복잡한 사회에 심플한 삶, '미니멀라이프' file 2019.03.28 김현정 2923
높아지는 축구 열기, 한국 축구의 봄날이 오다 1 file 2019.03.28 이준영 2570
[2019 세계 뇌주간] 창의성의 비밀, 뇌과학은 알고 있다 2019.03.27 김규린 3866
'밀어서 잠금해제' 아닌 초음파로 바로 하자 file 2019.03.27 나어현 2924
통일, 그게 뭐에요? file 2019.03.27 김주혁 2335
가족과의 봄나들이, 불암산나비정원 file 2019.03.26 장윤서 3411
'관중 친화적' MLB급의 창원NC파크 2019.03.26 백휘민 4491
'창원NC파크 마산구장' 드디어 개장 file 2019.03.26 민서윤 4629
오사카 꼭 가야할 곳 TOP3 2 file 2019.03.26 하늘 3024
청주에 울려 퍼지다. 만세의 함성 file 2019.03.26 양희진 2379
국제기구 진출, 외교부를 전적으로 믿으시면 됩니다 2019.03.25 신여진 2606
위로받고 싶은 당신에게, <보노보노처럼 살다니 다행이야> 1 file 2019.03.25 최가온 2977
치열했던 무안고와 천안신당고의 접전… '2019 대한핸드볼협회장배 전국 중·고등 선수권 대회' file 2019.03.25 배시현 5101
SKY캐슬 예서는 '이기적 유전자'를 이해하지 못했다? 2 file 2019.03.22 이연우 10629
3.1운동 100주년, 나라사랑 걷기대회 file 2019.03.22 김기혁 2624
채식으로부터 오는 모든 것 file 2019.03.20 김지현 3502
2019 K리그 개막전이 열리다 file 2019.03.20 박상은 2704
서울역사박물관 '딜쿠샤와 호박목걸이 展'을 다녀오다 file 2019.03.20 이도은 3291
3.1운동 100주년, 경상남도 시민과 함께하는 기념식과 만세운동 개최 1 file 2019.03.19 이지현 3252
미네랄 오일의 누명, 석유 추출물 화장품의 진실 file 2019.03.18 임현애 3835
항공우주에 미친 청년들, '꿈의 엔진을 만들다!' file 2019.03.18 김채현 2877
몇 년은 기다려야 한다면서 계속 뜨는 슈퍼문.. 그 이유는? file 2019.03.18 백광렬 3994
시베리아 횡단 열차 타봤니? 1 file 2019.03.15 정지우 4905
국제기구를 더 알아보자 file 2019.03.14 장혜원 3377
아름다운 예술의 나라, 프랑스 탐방기 file 2019.03.13 10기송은지기자 3686
음악PD 정재일의 특별한 나라 사랑 file 2019.03.13 장혜원 2461
하루에 한 발자국씩 「열두 발자국」 file 2019.03.13 황엘림 3374
함께 만든 100년 함께 만드는 미래 file 2019.03.13 이서진 3207
3.1운동 100주년, 해외의 항일 독립운동의 흔적을 쫓아서 '이준 열사 기념관' file 2019.03.12 장선우 2902
MBN Y 포럼 2019, 청년들의 꿈과 열정을 두드린 시간 file 2019.03.12 이승하 3547
롯데월드타워는 어떻게 지어졌을까? file 2019.03.11 봉하연 4080
아름다운 빛의 향연, 빛의 벙커 file 2019.03.08 조은빈 4936
최북단 동해바다와 금강산이 함께 숨 쉬는 곳, 고성 통일 전망타워 방문기 file 2019.03.08 진시우 3160
사지 말고 입양하세요, 유기동물 행복 찾는 사람들 입양 캠페인 2 file 2019.03.08 정수민 4353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4 5 6 7 8 9 10 11 12 13 ... 76 Next
/ 76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