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2.png
문화&라이프

나라 사랑 캠페인, 그리고 애국

by 4기이지웅기자 posted May 23, 2016 Views 10104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취재지역 330-842 충남 천안시 동남구 목천읍 서리4길 48 (충남 천안시 동남구 목천읍 교촌리 232-4) (교촌리, 국립중앙청소년수련원)


 5월 22일, 천안 국립 청소년 수련관에서 청소년 나라 사랑 프로그램의 발대식을 가졌다. 이 행사는 6월 2일 부터 총 5차례에 걸쳐 7박 8일동안 중국으로 역사 탐구 여행을 떠나게 될 대장정의 시작이 된다. 이 프로그램에서 청소년들이 가게 될 곳은 만주이다. 안중근의사가 수감되고, 처형당한 뤼순 감옥을 시작으로, 고구려가 처음 만들어진 오녀 산성(졸본), 국내성, 백두산, 청산리등을 들리면서, 고대 국가와 항일 무장 투쟁의 현장을 청소년들은 직접 경험할 기회를 제공받게 된다.1463992667624.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3기 이지웅기자,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이 프로그램에서 직접 강조하고 싶은 것이 있다면, 무엇일까? 바로 애국이다. 청소년들이 가서 보게 될 고구려, 발해의 유적들은 중국의 동북공정에 의해 강제적으로 중국의 역사에 포함되어버렸다. 또한 항일 운동 유적지는 우리 선조들이 일제에 대항하고, 얼마나 똘똘 뭉쳐왔는지를 잘 알려준다. 이를 보면서, 청소년들은 두 눈으로 직접 확인 할 수 있을 것이다. 외부의 적에 맞서 싸우기 위해 민족이 얼마나 단단히 뭉쳐야 하는지를, 그리고 외국이 우리에게서 빼앗은 것과 이를 되찾기 위해 마음을 굳건히 먹어야 함에 대해 알게 될 것이다.

 아이러니 하게도 나치 독일도 똑같았다. 그들은 세계 1차 대전의 패망국인 독일에서 자라나며, 자기 나라의 경제를 망가뜨린 적국들에 맞서 싸우기 위해 단단히 뭉쳐야 함을 알고 있었다. 또한, 그들은 알자스 로렌, 폴란드 지방을 보면서, 외국이 가져간 땅을 되찾기 위해 마음을 단단히 먹기로 스스로 에게 다짐할 것이다.

 좀 과장될 해석일 수도 있지만, 이 것이 애국의 단점이다. 자신의 문화에 가쳐, 세계를 보지 못하며, 논리와 대화, 즉 이성적인 해결 방법을 고려하지 않음으로서 고립된다. 이 것을 염려하셨는지, 강의를 하신 선생님분 또한 이러한 방식의 애국은 20세기의 애국에 지나지 않는다고 이야기 해주셨다. 

 그럼 21세기의 애국은 무엇일까? 선생님께서는 극일, 즉 일본을 뛰어 넘는 것이라고 말씀해주셨다. 하지만 과연 극일만이 한국의 21세기 목표이며, 애국일까? 그렇지는 않다. 21세기 애국의 가장 중요한 키워드는 성찰이라고 생각된다. 과거의 역사로부터 우리나라의 잘잘못을 따지고, 앞으로 나아가야 할 점을 스스로 생각하며, 자신 스스로를 넘어서는 과정이 애국 그 자체이다. 이런 의미에서 다시 과거로 돌아간다는 것 자체에 청소년 나라사랑 프로그램은 의미가 있다. 다시 과거를 돌아보고, 우리가 잘못한 점을 찾아내어 인정하고, 수정하기 위해 노력하는 그 과정, 그 과정이 바로 애국이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국제부=3기 이지웅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kltw_kyp_adbanner3.png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리움미술관, 마우리치오 카텔란의 국내 첫 개인전 file 2023.03.30 박우진 54014
[포토] 일본 야마구치현 우베시 초요컨트리클럽(CC) file 2023.03.22 조영채 52714
[PICK] 요즘 떠오르는 힐링수업, ‘플라워 클래스’ 2 file 2021.08.27 조민주 469269
한중청소년교류 file 2016.06.25 장우정 12858
부산 제2회 가정·학생폭력 역할극 발표대회 9팀 경연 2 file 2016.06.25 노태인 10880
제 7회 중학생 생활법 퀴즈 캠프 대회, 다양한 즐거움! 1 file 2016.06.25 황지연 11586
통일을 향한 움직임... 통일공감 대토론회 열려 file 2016.06.25 황지연 10199
야간 자율 학습, 학생들이 생각하는 효율성과 집중도는? file 2016.06.25 최호진 22129
강동고등학교 경제동아리 토정비결, 법무법인 율촌에 다녀오다. file 2016.06.25 류지석 12434
다양한 교육법, 어디까지 알고 있나요? file 2016.06.25 지예슬 10041
생활 속에 존재하는 반짝이는 아이디어가 세상을 밝힌다 1 file 2016.06.24 안성주 10619
생각이 떠다니는 곳, 카페 ‘생각구름’ 대표 최정진 시인을 만나다 file 2016.06.24 유성훈 14516
민주주의의 꽃이 피워지기까지 file 2016.06.24 최원영 11396
세계 난민의 날- 세계 난민 현황 1 file 2016.06.22 노태인 15875
시청, 새로운 땅으로... file 2016.06.20 3기박준수기자 9529
청소년들의'Green zone' 부평 문화의 거리 1 file 2016.06.20 최찬영 10173
피부 노화의 주범 자외선 file 2016.06.19 김수미 12623
2016 메이커 페스티벌 개최 : 상상이 현실이 되다 1 file 2016.06.19 이예진 10244
문제가 남느냐, 내가 남느냐 file 2016.06.19 장서윤 10243
꿈을 위한 한 걸음, 호남고 팬아트 동아리 file 2016.06.18 이봉근 11781
안 쓰는 헌 옷 기부하여 청각장애 어린이들 도와요 1 file 2016.06.17 이현진 12810
일제의 탄압을 이겨낸 민족의 목소리 file 2016.06.12 전지우 11073
천헤의 속살, 천지연 폭포를 바라보다 file 2016.06.12 박도은 10953
자원봉사나눔박람회, 인천문학경기장에서 열려 2 2016.06.12 박은진 10214
제 61회 현충일, 당신은? 1 file 2016.06.11 이유수 9690
성공리에 개최된 '2016 공정무역 축제' file 2016.06.10 김태경 9198
파주 영어마을에 갔다오다. file 2016.06.09 황지혜 11162
진주아카데미, 학생들의 진로개척에 도움을.. file 2016.06.07 안성미 14842
현충일, 나라를 위해 목숨을 바친 이를 위하여 1 file 2016.06.07 박소윤 12831
[이달의 세계인] '채식주의자' 맨부커상 수상의 주역, 데보라 스미스 2 file 2016.06.06 정가영 11080
우리가 지켜야 할 시간이 있는 DMZ 그 곳에 가다 2016.06.05 김형석 10184
한의학의 이모저모) 컬러푸드와 음양오행 2016.06.05 신이진 19486
청소년의 달 맞이,,,5월. 제4회 부산시 청소년 열린 축제 개최 2016.06.05 윤춘기 10178
마케팅의 기본, 분석법을 배우자!! file 2016.06.04 김성현 42110
서초구 여성민방위대 창설 기념식 1 file 2016.06.01 정수민 12292
화성 효 마라톤 대회 그열정의 현장 속으로 file 2016.05.29 신수현 11680
경험을 통한 학습의 필요성 file 2016.05.29 김지원 11608
서울환경영화제, 광화문을 초록색 물결로 물들이다 1 file 2016.05.28 오지은 10567
수학여행 보고서 file 2016.05.28 이서연 18034
'서울환경영화제' 성공리에 막을 내리다 1 file 2016.05.28 임선경 10293
전농로 벚꽃 축제, 외국인도 즐기고 싶어요! file 2016.05.28 임주연 10562
동남아시아의 빈부 격차, 과연 해결이 가능할까? 1 file 2016.05.28 임주연 17344
부천시 석왕사 연등축제 성료 file 2016.05.28 백재원 10998
지구촌이 한마음 한뜻으로 벌이는 즐거운 축제 file 2016.05.27 박가영 9326
책가방 대신 카메라를 메고 교실 밖으로 나온 여고생 슬구를 아십니까? 2 file 2016.05.27 김윤정 11265
변화를 향한 목소리!, 제13회 "서울환경영화제" 폐막 file 2016.05.26 신재윤 9824
2016년 공정무역 축제를 다녀오다 2 file 2016.05.26 이지은 9648
소신을 실천으로! 서산학생자치연합동아리 '너나들이' 1 file 2016.05.25 김승원 19452
제 13회 서울환경영화제 file 2016.05.26 강지희 9285
제 13회 서울환경영화제가 열리다! 2 file 2016.05.25 강예린 10692
뜨거웠던 오월의 그날을 우리는 이렇게 기억해요! ? 제 16회 518마라톤대회 file 2016.05.25 오지은 9475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83 84 85 86 87 88 89 90 91 92 ... 95 Next
/ 95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