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문화&라이프

'통일의 길목' 파주에서 국가 안보를 논하다.

by 3기이송림기자 posted Mar 02, 2016 Views 537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취재지역 413-780 경기 파주시 탄현면 얼음실로 40 (법흥리, 경기영어마을파주캠프)

 지난 25~26일 12일간 경기영어마을 파주캠프에서 제 5회 전국학생 나라사랑 토론대회가 개최되었다. 이 대회는 경기일보,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파주시협의회, 경기영어마을이 공동주최하고 아주대학교가 주관하였다.

 1135669_1040708_2126.jpg

[사진제공=경기일보]

 대회를 시작하기에 앞서 학생들의 DMZ견학인 안보교육을 먼저 실시되었다. 먼저, 도라산 전망대를 통해 남한에서 보이는 북한의 모습을 보았다. 전망대에서 보이는 북한의 모습을 헌병께서 설명해주셨다. 전망대에서는 최근에 폐쇄된 개성공단의 모습도 볼 수 있었다. 남북의 화합을 대표적으로 상징하던 개성공단의 텅 빈 모습을 통해 차가운 남북관계를 피부로 느낄 수 있었다. 다음으로는 제 3땅굴을 견학하였다. 3땅굴에서는 역시나 헌병께서 이 땅굴을 발견하게 된 과정, 북한이 남침용 땅굴이 아닌 자연 동굴임을 주장하기 위해 어떤 방법을 사용했는지 등을 설명해주셨다. 설명을 들은 후 제 3땅굴을 견학을 하였다. 견학을 하며 학생들은 헌병분께서 해주신 말씀을 떠올리며 도란도란 이야기를 하며 견학을 마쳤다.

  개회식 전 토론 준비를 위해 멘토 활동을 진행했다. 멘토는 아주대학원생분들이 담당해 진행해 주었으며, 각 조당 2분씩 배정이 되었다. 각 조 멘토분들께서는 토론방법 및 진해에 대한 안내를 해주셨다. 토론대회는 5명씩 4개 팀이 한 조를 이뤄 총 6개 조가 주어진 주제에 대해 토론을 준비하고 토론 당일 찬성과 반대 팀을 나눠 본 토론에 참여하는 방식으로 진행되었다.

  토론주제는 1-현 시점에서 징병제에서 모병제로의 이행을 골자로 하는 국방개혁이 필요한가?, 2-현 시점에서 우리 세대가 미래 통일비용을 준비해야 하는가?, 3-전시작전통제권 환수 연기 이대로 괜찮은가?, 4-우리나라는 난민 수용을 적극적으로 수용해야 하는가?, 5-한일 위안부 합의는 올바른 선택이었는가?, 6-북한의 핵 실험과 관련하여 대북방송과 같은 적극적인 대응은 적절한가? 이다.

 1135669_1040633_5822.jpg

[사진제공=경기일보]

 이 토론을 위해 학생들은 자신들의 주장에 대한 근거를 찾기 위해 자료 조사를 충실히 해왔다. 입론서 A4용지 한 장만 대회장에 들고 갈수 없는데도 불구하고 학생들은 다양한 근거와 자신들의 의견을 제시하며 토론을 이어나갔다. 심사위원장을 담당하신 김흥식 아주대학교 공공정책대학원장은 어른들도 토론하기 힘든 주제인데도 학생들이 준비를 열심히 해 온 모습이 눈에 띄었다고 총평하셨다. 심사기준은 충실성, 논리성, 협동성 등을 기준으로 심사위원들이 점수로 채점한 것을 총합하여 순위를 매겼다.

  참가 학생들은 토론대회 이후에는 김민규 우석대학교 국방학과 객원교수가 북한에 살았던 과거의 경험을 바탕으로 한 북한 주민들의 의식 문제와 탈북 이후의 새터민들의 문제에 대해 생생히 들려주셨다. 탈북 이후에 현수막에 실린 김정일의 사진이 구겨졌다는 이유로 그 자리에서 현수막을 제거해 사진이 구겨지지 않도록 하는 행동에 대해 설명해주셨다. ‘그들은 그 자체가 자신의 자아이기 때문에 북한 체제에 대한 잘못된 인식을 잘 못 느낀다라고 전하셨다.

, 레크레이션과 영어뮤지컬 관람으로 전국 학생들과의 친교의 시간을 가지기도 하였다. 레크레이션에선 각 조별로 팀을 이루어 레크레이션에 가장 참가를 잘 하는 팀에게 점수를 주는 방식으로 진행되었다. 전국에서 온 학생들이라 서로 잘 몰라 어색하였지만 이 레크레이션을 통해 서로의 얼굴을 익히는 계기가 되었다. 레크레이션 이후 학생들의 분위기가 많이 밝아진 것을 느낄 수 있었다.


  1135669_1040712_2127.jpg

[사진제공=경기일보]

 우리나라는 세계 유일 분단국가 이다. 현 시점에서의 남북관계는 예측할 수 없을 정도로 극변하고 있다. 학생들에겐 이 토론이 분단의 현실을 다시한번 깨닫는 역사교육의 현장이 되었을 것이다. 이 토론대회를 통해 좀더 많은 학생들이 국가 안보에 관해 많은 관심을 가질 수 있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


[대한민국 청소년 기자단 사회부=3기 이송림 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3기이송림기자 2016.03.02 19:57
    사진 사용에 대해선 경기일보측과 상의 하였습니다!
  • ?
    3기김지영기자 2016.03.02 23:08
    쉽지않은 주제인데 이 주제로 토론을 하면서 학생의 준비가 철저했다는 것이 학생들이 남북간의 관계를 더 잘 알게되는 교육의 일부인 것 같다고 느꼈습니다 ㅎㅎ 기사 잘 읽고 갑니다!
  • ?
    3기이송림기자 2016.03.13 03:45

    저희는 '한일 위안부 합의는 올바른 선택이었는가?'라는 주제로 토론을 준비하였어요. 처음에는 무조건적으로 반대라는 입장을 가지고 접근을 하였는데 양쪽 입장에서 고민해보면서 이 이번 합의에 대해 더 폭넓게 바라볼 수 있었던거 같아요.

  • ?
    3기김윤정기자 2016.03.05 10:45
    토론 주제가 정말 어렵고 쉽게 생각할 수 없는 문제라 여러사람들의 의견을 들어볼 수 있는.좋은 자리였던 것 같아요 ㅎㅎ 기사 잘 읽었습니다!
  • ?
    3기이송림기자 2016.03.13 03:47
    다른 토론대회처럼 토너먼트식으로 진행되지 않고 무대 위에서 각 조가 발표되는 식으로 진행되어서 다른 주제에 대해서도 생각 해 볼수 있는 좋은 기회였어요!
  • ?
    3기 2016.03.05 13:57
    직접 보고 배우며 뜻깊은 시간을 보냈네요! 토론도 하고 레크레이션도 하면서 학생들은 많은것을 배워갔을거에요. 특히 토론대회는 학생들이 직접 생각하고 자신의 의견과 견해를 밝히는 자리니까, 더욱 유익했을거 같다는 생각이 듭니다. 토론을 많이 접해볼 수 있는 사회는 아니잖아요. 가끔씩, 일년에 한 두번 할까말까 하는데, 우리나라의 안보과 통일, 외교 등의 주제로 토론을 하는 것 자체가 조금을 어렵고 어색했을듯 해요. 그래도 행사의 취지가 학생들에게는 좋은 영향을 주었을듯 합니다 :)
  • ?
    3기이송림기자 2016.03.13 03:48
    경쟁자였던 상대편 팀과 동갑이라 친해지기도 했어요ㅎㅎ 1박 2일로 진행되었던 대회라 많은 친구를 사귈 수 있었던거 같아요!
  • ?
    3기전재영기자 2016.03.09 21:53
    매년 학교에서 두번 정도의 토론대회가 열리는데, 한번도 도전할 용기를 내지 못했어요. 나라사랑에 대한 주제로 자신들의 의견을 펼쳐나아간 학생들이 대단하네요. 직접 토론하며 경험한 것이 좋은 경험이 되었을 것 같아요. 좋은 기사 잘 읽었습니다.
  • ?
    3기이송림기자 2016.03.13 03:48
    토론대회 준비하면서 많은거 배우게 되고 좋은거 같아요ㅎㅎ 올해는 꼭 대회에 참가하시길 바랄게요:)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화성 효 마라톤 대회 그열정의 현장 속으로 file 2016.05.29 신수현 4525
경험을 통한 학습의 필요성 file 2016.05.29 김지원 5074
서울환경영화제, 광화문을 초록색 물결로 물들이다 1 file 2016.05.28 오지은 5040
수학여행 보고서 file 2016.05.28 이서연 9092
'서울환경영화제' 성공리에 막을 내리다 1 file 2016.05.28 임선경 4119
전농로 벚꽃 축제, 외국인도 즐기고 싶어요! file 2016.05.28 임주연 4436
동남아시아의 빈부 격차, 과연 해결이 가능할까? 1 file 2016.05.28 임주연 5721
부천시 석왕사 연등축제 성료 file 2016.05.28 백재원 4433
지구촌이 한마음 한뜻으로 벌이는 즐거운 축제 file 2016.05.27 박가영 3349
책가방 대신 카메라를 메고 교실 밖으로 나온 여고생 슬구를 아십니까? 2 file 2016.05.27 김윤정 4314
변화를 향한 목소리!, 제13회 "서울환경영화제" 폐막 file 2016.05.26 신재윤 3700
2016년 공정무역 축제를 다녀오다 2 file 2016.05.26 이지은 3877
소신을 실천으로! 서산학생자치연합동아리 '너나들이' 1 file 2016.05.25 김승원 8623
제 13회 서울환경영화제 file 2016.05.26 강지희 3548
제 13회 서울환경영화제가 열리다! 2 file 2016.05.25 강예린 3763
뜨거웠던 오월의 그날을 우리는 이렇게 기억해요! ? 제 16회 518마라톤대회 file 2016.05.25 오지은 3938
기성용의 현재날씨는 '구름많음'입니다. [한국인 프리미어리거 총결산 ?기성용] file 2016.05.25 이진호 4023
서울삼육고등학교배 축구대회 개최! 2016.05.25 임은석 4141
서울의 이색 대회 '멍때리기 대회' 1 file 2016.05.25 최찬미 4454
느낌이 있는 방송? 설움이 있는 방송! 2 file 2016.05.25 이세빈 4701
쉽게 읽히고 강하게 와닿는 작가 박완서 1 file 2016.05.25 박정선 4210
5월 5일 어린이날, 꿈 키움 축제 현장 file 2016.05.25 류보형 4541
압구정중학교 영자신문반 살리기 프로젝트 file 2016.05.25 박지우 5729
세종대왕 탄생일을 아시나요? 1 file 2016.05.25 강기병 6024
세상을 변화시키는 윤리적 소비, 공정무역 file 2016.05.25 김태경 4962
[5.17~5.19] '약속의 땅 포항' 삼성, 한화에 위닝시리즈 1 2016.05.25 백소예 3946
양평 속 하늘, '천사의 집' file 2016.05.24 조혜온 6765
현대인들의 운동부족, 이대로 괜찮을까 file 2016.05.24 김나연 10837
놀자 페스티벌에서 놀자!! file 2016.05.24 김보현 4657
새로운 전략만이 살아 남는다 file 2016.05.24 박지윤 4272
왓챠, 새 스트리밍 서비스의 장을 열다 3 file 2016.05.24 이지원 7400
어서와, 펜팔은 처음이지? file 2016.05.24 김은진 5173
마지막을 장식하다 2016.05.24 김지현 3907
부산 세계인과 함께하는 어울마당 개최 file 2016.05.24 노태인 3936
아듀 경기도차세대위원 16기 그리고 새로운 발걸음을 내딛은 경기도차세대위원 17기 file 2016.05.24 송윤아 3692
이해찬 선거사무소 조상호 실장을 만나다 file 2016.05.23 최선빈 4303
당신의 역사 상식 수준은? 2 file 2016.05.23 이민정 3890
부처님 오신날 우리들의 시민의식 1 file 2016.05.23 신동현 3865
포항의 경제 중심지, 죽도시장으로 오이소! file 2016.05.23 권주홍 6400
나라 사랑 캠페인, 그리고 애국 file 2016.05.23 이지웅 4021
수원에서 하나된 다문화 가족들!!! file 2016.05.22 박성우 6981
제 2의 윤동주를 찾는다! 제 9회 구로구민백일장 file 2016.05.22 백현호 3419
외국인 연수자들에게 뜻 깊은 시간을 선사하자 KOICA 학생도우미 봉사단 file 2016.05.22 최윤철 5254
오늘따라 더 행복한 소리가 들렸던 것 같은 그 곳, '프란치스코의 집' file 2016.05.22 심세연 6240
여주의 자랑, 제 28회 여주도자기축제 file 2016.05.22 최서영 4862
5.18의 정신, 하나로 달리는 마라톤 file 2016.05.22 3기김유진기자 4188
2016년 트렌드, 정교한 감각과 평범함의 향연 file 2016.05.22 한세빈 5559
자연과 먹거리, 13회 서울환경영화제 file 2016.05.22 김현승 3958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63 64 65 66 67 68 69 70 71 72 ... 75 Next
/ 75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