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문화&라이프

페르세폴리스 - 이란 소녀의 성장기

by 11기김서연기자 posted Aug 06, 2019 Views 1679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마르잔 사트라피의 어린 시절부터 오스트리아의 유학 생활 등을 담은 그래픽 자서전 ‘페르세폴리스’는 당시 이란의 정치적, 사회적 분위기를 보여줄 뿐만 아니라 따뜻한 가족애와 한 아이의 성장기를 담고 있다. 만화가는 날카로운 그림체와 흑백 색채로 암울하고 위험한 이란의 상황을 효과적으로 표현했고 어린아이의 시점에서 이야기를 풀어나가 이란 시민들의 생활과 솔직한 심정을 간접적으로 이해할 수 있었다.


1979년 이란에서 혁명이 일어나고 이슬람 지도자들은 팔라비 왕조의 독재 정권을 몰아내는데 성공한다. 이슬람 정권이 자리 잡으면서 이란 사람들은 대학교육, 미국 여행 등의 자유를 박탈당하고 히잡 착용의 의무가 공표되어 마르잔 같은 아이들은 학교를 갈 때 모두 히잡을 써야 했다. 뉴스에서는 이슬람 지도자들이 “여성들의 머리카락에는 남성들을 흥분시키는 빛이 들어있다. 여자들은 머리를 가려야 한다!”라고 주장했다. 마르잔은 가족의 사랑과 격려로 당시 어려운 시기를 이겨냈고 파티와 펑크음악을 통해 위안을 얻었다.


1804b018cd62630e5ef6c742f597172c.pn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11기 김서연기자]


마르잔의 가족은 마르잔의 가치관 형성에 큰 영향을 미쳤고 그녀에게 따뜻한 가족애를 보여주었다. 마르잔의 부모님은 현대적이고 진보적이어서 마르잔이 비교적 자유로운 분위기에서 공부하고 여가생활을 즐길 수 있도록 도와준다. 덕분에 마르잔은 프랑스계 학교를 다니고 반정부 시위에도 참여하고 매주 파티를 벌이며 행복한 어린 시절을 보낸다. 마르잔을 굉장히 아낀 외삼촌, 아누쉬는 자신의 다사다난한 경험과 이야기들을 마르잔에게 들려주며 그녀와 특별한 관계를 맺는다. 아누쉬 삼촌이 이슬람 정권의 억압의 희생양으로 처형당하자 마르잔은 크게 분노하며 하나님에 대한 신뢰와 인생의 방향을 잃었다고 한다. 마르잔의 할머니는 뛰어난 유머감각과 오랜 시간 쌓은 경험과 지식을 통해 마르잔을 격려해준다. 그리고 마르잔이 올바른 길로 성장하도록 이끌어주고 자신의 꿈을 펼칠 수 있도록 지지해주는 인물이다. 


만화를 좋아하는 독자라면, 이란의 혁명에 대해 궁금한 독자라면 추천하고 싶은 책, ‘페르세폴리스’였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문화부=11기 김서연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생명을 살리는 치안드론 file 2018.11.05 손준서 1678
아름다운 문화거리, 청계천 광교 2019.01.25 최경서 1677
알아두면 쓸데 있는 신기한 각국의 설날 문화 2 file 2019.02.19 이소영 1677
항공우주에 미친 청년들, '꿈의 엔진을 만들다!' file 2019.03.18 김채현 1674
호주 캔버라에서 만난 제1차 세계대전에 담긴 양귀비 1 file 2019.02.18 권세진 1668
조정래 작가와 직접 만나는 시간 … "태백산맥 북 토크" file 2018.11.26 심근아 1667
한국만화박물관을 다녀와서 2 file 2019.02.14 강재욱 1661
당신의 미래는 안녕하십니까 2017.03.17 최용준 1659
2019 K리그 개막전이 열리다 file 2019.03.20 박상은 1654
유익한 과학 캠프 file 2017.07.25 차유진 1649
일본의 음식 여행 4 file 2019.07.08 이지수 1647
100만 명이 다녀간 ‘2019 장성 황룡강 노란꽃잔치’ file 2019.10.25 조햇살 1647
세계 환경의 날, 재활용 쓰레기의 재탄생 ‘업사이클링’ file 2019.06.07 이채은 1646
신태용 호, 러시아를 향한 걸음 2 file 2017.08.23 정재훈 1640
맛있으면 0칼로리?! 눈과 입이 호강하는 서울디저트페어! 2 file 2019.02.26 최승연 1640
주관적인 KITAS 2017 TOP3 2017.08.30 권윤주 1639
MBN Y 포럼, 2030년도의 미래 인재들에게 글로벌 멘토링을 전하다! file 2019.02.13 배연비 1636
제 5회 소프트웨어 사고력 올림피아드 file 2019.06.17 고은총 1636
어르신들을 향한 사랑과 정성을 담은 급식 봉사, 우리 모두 함께해요! file 2017.03.19 송채은 1634
HI! 프리스틴 꽃길만 걷자! 프리스틴 file 2017.03.30 정민석 1632
뜨거운 태양을 피해 ‘해질녘에 듣는 도란도란 한옥마을 이야기’ file 2018.08.27 김수인 1632
다채로운 과학체험의 향연, 제41회 사이언스데이 file 2018.10.26 명소윤 1629
바둑의 신, 알파고 file 2017.07.20 윤정원 1627
무더위를 날려버릴 불꽃들의 향연 file 2017.07.25 주은채 1625
서대문독립민주축제, 역사가 살아 숨 쉬는 곳 file 2019.08.19 노주영 1620
<죽이는 화학> 애거서 크리스티는 어떤 독약을 사용했을까 1 file 2019.02.27 양지윤 1617
봉사동아리, 볼트를 만나다 file 2017.07.18 이주현 1612
6·25 전쟁의 최대 격전지, '백마고지'에 다녀오다 1 file 2019.02.22 차가연 1610
인류의 위대한 재산 file 2017.07.26 김하은 1607
숨어있던 환경 팅커벨! 1 file 2017.08.25 김나연 1607
2019 세계 뇌주간 행사 '뇌로 떠나는 여행' 광주 개최 file 2019.03.28 유수진 1606
수원 화성행궁 야간 개장 file 2019.09.16 신승우 1604
스포츠의 이모저모 file 2017.07.23 최민규 1603
STADIA 혁신인가, 꿈일 뿐인가? 2 file 2019.04.10 방재훈 1597
하쿠나 마타타. 지금 시작하라! - MBN Y 포럼 2019 개최 file 2019.02.18 임가영 1596
우리 서해 바다, 지켜주셔서 감사합니다. file 2017.03.26 송인준 1593
3.1운동 100주년, 나라사랑 걷기대회 file 2019.03.22 김기혁 1592
우리 역사가 깃든 장소, 오죽헌 2019.09.09 김혜진 1591
후회 없는 사랑, <목련 후기> 2019.05.13 김서연 1590
뜨거운 여름, 가족 사랑으로 이겨내다. file 2017.08.22 최연진 1588
여름철 물놀이, 알고 즐기자 ! file 2017.07.24 이윤지 1580
영그림틴을 통해 돌아본 재능기부의 의미 1 file 2019.01.23 양윤서 1580
전북 현대 모터스 6번째 우승의 별을 달아라! file 2018.10.29 김수인 1577
당신의 청춘을 불러드립니다. file 2017.03.26 김다은 1575
가장 필요한 용기 file 2017.03.24 김다빈 1574
우리가 기억해야 할 과거, 광복절 및 정부수립 경축식이 열리다 file 2018.08.20 정아영 1574
'대검찰청' 방문...취조실의 진실? 1 file 2019.02.26 김성운 1573
에너지자립 공공건축물, 에너지드림센터 2019.03.04 박정현 1559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62 63 64 65 66 67 68 69 70 71 Next
/ 71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