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문화&라이프

김광석 거리, 그 시절 그때로

by 6기구승원기자 posted Feb 27, 2018 Views 5603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1.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6기 구승원기자]


대구광역시 중구 대봉동에 위치한 '김광석 거리'...... 주말을 맞이하여 나들이를 나온 가족들로 붐볐다.


김광석 거리에는 많은 볼거리가 준비되어 있다. 먼저 입구에서부터 보이는 김광석의 동상은 일명 김광석 거리의 포토존이라고도 불리는 장소로 많은 관광객이 이곳에서 사진을 찍으면서 김광석 거리에 들어선다. 그 후 거리에 들어서면 양옆으로 보이는 가수 김광석에 관련된 수많은 벽화는 많은 시민에게 하여금 추억에 잠기게 한다. 또한, 곳곳에 설치된 스피커를 통해서는 김광석의 노래가 흘러나와 추억에 더욱더 깊게 잠길 수 있도록 한다. 더 나아가 김광석의 노래를 라이브로 듣고 싶은 시민들은 한 곳에 비치된 콘서트홀에서 직접 노래를 신청하고 들어볼 수도 있다.


4.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6기 구승원기자]


김광석은 1988년에 '동물원'의 메인 보컬로 데뷔하면서 대중들에게 이름을 알렸다. 당시 동물원은 "거리에서"와 "혜화동" 등을 비롯한 수많은 히트곡을 남겼다. 하지만 동물원의 2집 이후, 김광석은 자기가 하고자 했던 음악을 동물원의 메인 보컬로써는 해낼 수 없다고 판단하여 그룹에서 나오게 된다. 그 후 1989년 10월, 김광석은 솔로로 데뷔하여 "이등병의 편지", "먼지가 되어", "어느 60대 노부부 이야기" 등의 히트곡을 만들어내며 성공적으로 활동한다. 그러나 1996년, 33세의 나이에 자택에서 목을 매단 채로 발견되어 대중들에게 큰 충격을 주었다. 하지만 그의 비극적인 죽음 이후에도 그의 노래는 높이 평가되어 후배 가수들로 인해 널리 회자되고 있으며 김광석을 그리워하는 대중들을 위해 김광석 거리가 만들어졌다.


2.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6기 구승원기자]


김광석 거리는 그때 김광석이 활동하던 그 시절 거리를 재현해 놓아 시민들에게 하여금 김광석을 더욱 잘 기리고 추억에 젖을 수 있도록 한다. 거리를 걷다 보면 그 시절의 군것질과 장난감들을 파는 구멍가게들을 쉽게 찾아볼 수 있으며 옛날 소극장을 그대로 재현해 놓은 공간도 있다. 지금은 쉽게 볼 수 없는 달고나를 만들어 볼 수 있는 공간도 마련되어 있다. 또한, 원한다면 옛날 교복을 대여해 입고 거리를 거닐 수도 있다.


앞서 말했듯이 김광석 거리에서는 가족끼리 놀러 나온 것을 쉽게 볼 수 있다. 그 이유는 부모님들이 추억에 잠겨 자신의 학창시절로 되돌아갈 수 있기 때문이다. 그리고 아이들에게 이런저런 어린 시절 이야기를 해줄 좋은 기회이기도 하면서 세대 간 대화의 장소가 되기도 한다. 따라서 점점 따뜻해지고 있는 날씨와 방학을 맞이하여 한번 시간을 내 김광석 거리를 거닐며 추억에 잠겨보는 것도 좋을 것이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사회부=6기 구승원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도시별 버스 요금 인상 2 file 2018.06.01 허찬욱 4675
'감독' 없는 인천, 울산과의 경기에서 1대 1 극적의 무승부를 이루다 file 2018.05.31 김도윤 2921
도심 속 환경으로, 서울환경영화제(SEFF) file 2018.05.31 박선영 3832
'2018년도 화성시 청소년 종합예술제'에서 여러분의 끼를 발산하라! file 2018.05.30 김태희 3014
책과 함께, 경의선 책거리 file 2018.05.30 최금비 2745
길거리에 버려지는 쓰레기... 어디에 버려야할까? 1 file 2018.05.30 진현용 7756
6자회담, 부산에서 열리다 1 file 2018.05.30 이시영 3009
미래를 위한 도약, 서울환경영화제 file 2018.05.30 장서진 2471
영등포 타임스퀘어에서 '독전' 시사회 및 레드카펫 행사가 열리다! file 2018.05.29 문지원 4164
'데미안', 한 권의 책으로 진정한 '나'를 찾기 1 file 2018.05.29 황유라 3666
환경에 대한 새로운 생각, 서울환경영화제 file 2018.05.29 정하현 3003
5/15, 가족의 날! file 2018.05.29 강지희 2854
외교부와 함께하는 국제법 타운홀 미팅 제2탄, 부산으로 오이소! file 2018.05.29 김태연 3513
지구온난화의 정지? file 2018.05.29 금해인 3397
[기획] 사회적 경제를 위해 청소년은 무엇을 해야 하는가? file 2018.05.29 김민우 3745
똑똑한 악동 토끼와의 당근밭 전쟁! 영화 '피터 래빗' file 2018.05.28 김수인 3884
휴일 100배 즐기기 '서울환경영화제'에서! 2018.05.28 김예나 3691
필리핀 보라카이 잠정폐쇄, 그 이후는? file 2018.05.28 박지현 4612
다양한 환경 이슈를 다룬 제15회 서울환경영화제 file 2018.05.28 김지은 3187
어린이, 청소년들에게 환경감수성을 채워주는 시네마그린틴 프로그램 file 2018.05.28 정하영 3013
뮤지컬이 나아가야 할 길 - 뮤지컬에서의 가수 출현은 합당한가 1 2018.05.28 김수현 3617
진도 '신비의 바닷길 축제' 열리다 1 file 2018.05.28 조햇살 4865
에메랄드빛 바다, 휴양지 괌 2018.05.28 이다해 3920
음식의 다양성을 겨냥한 편의점, 결과는 ‘대성공’ file 2018.05.28 김민재 3261
2018 PlayX4, 경제적 효과는? file 2018.05.28 박성은 4285
환경과 인간의 공존을 모색하는 아시아 최대의 '제15회 서울환경영화제' 성황리에 마무리··· file 2018.05.25 허기범 3633
청소년이 청소년 참정권에 대해 말하다 file 2018.05.25 염가은 2962
2018 담양 대나무 축제 file 2018.05.25 이지은 3720
'유기동물 행복찾는 사람들' 바자회 개최 1 file 2018.05.25 정수민 3223
암컷만 태어나는 초파리 미스터리, 비밀은 '세균'? 2018.05.25 이재협 4949
KAIST 예종철 교수 연구팀, 인공지능 블랙박스의 원인 밝혀 file 2018.05.25 성소현 4592
제주 4.3사건 70주년을 맞아 방문한 제주 4.3 평화공원 file 2018.05.25 박예지 3461
얼마 남지 않은 UEFA 챔피언스리그, 그 우승 팀은 어디가 될 것인가 3 file 2018.05.25 반고호 2918
청소년의 확실한 행복, 청소년 문화 축제! 1 file 2018.05.25 정세희 4196
제15회 SEFF, 서울환경영화제 file 2018.05.25 유지연 2580
오는 6월, 중국 칭다오 여행 자제해야 2018.05.25 이준수 4905
만년 꼴찌 이글스, 단독 2위로 우뚝 올라서다! file 2018.05.25 김동현 2616
부를수록 그리운 이름 '우리 어머니' 글과 사진展 file 2018.05.25 김태희 3100
울산의 축제, 쇠부리축제 2018.05.25 김부상 2976
스웩 넘치는 악동토끼가 온다, 영화 <피터 래빗>시사회 2018.05.24 김민지 3266
어벤져스 인피니트 워의 흥행과 논란 1 file 2018.05.24 신지훈 4531
'We the Reds'! 대한민국 태극전사들이 러시아로 향하는 힘찬 발걸음 그 첫 번째! file 2018.05.24 강진현 2974
<영화 칼럼> 영화 읽어주는 고양이 첫 번째 이야기: 리틀 포레스트 2 file 2018.05.24 남연우 4281
용인, 제1회 청소년어울림마당 '동아리 페스티벌' file 2018.05.24 정수현 3010
2018년 우리들의 트렌드, 소확행 file 2018.05.23 정현택 4982
2018년 KBO리그, 기아타이거즈는 올해도 우승할 수 있을까? file 2018.05.23 서민경 4000
아쉬움이 남지만 화려했던 2018 전주 국제영화제 1 file 2018.05.21 안혜민 3860
'스승의 날' 축하 뒤에 숨은 불편함 2 file 2018.05.21 신효원 4007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 75 Next
/ 75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