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문화&라이프

추억을 따라 걷다, 도심 속 '추억의 거리'

by 6기최금비기자 posted Feb 27, 2018 Views 3672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기억 속에 향기는 잊히지 않는 듯 이곳의 시간은 그때, 그 시절에 멈춰있는 듯하다. 모두 바쁘게 움직이는 지금, 도심 속 잠시 추억에 잠겨볼 수 있는 장소가 있다. 바로 국립민속박물관 추억의 거리이다.

국립민속박물관 추억의 거리는 1960년대와 70년대를 배경으로 그 시대의 풍경을 재현해 놓은 곳이다. 인쇄소나 소리사, 이발관, 다방, 만화방, 학교 등이 당시의 모습처럼 꾸며져 70년대의 한 풍경을 그대로 옮겨놓은 듯한 느낌을 준다.

 

2-1.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6기 최금비기자]

 

 추억의 거리에서 주목해서 보면 좋을 법한 첫 번째는 바로 약속 다방이다. 약속 다방은 실제로 들어가서 즐길 수 있는 몇 안 되는 가게 중 하나인데, 안에 테이블이 마련되어 있어 잠시 휴식을 취하면서 내부를 세세하게 살펴볼 수 있다. 음료를 주문할 수 있는 것은 아니지만 의자에 앉아 주위를 둘러보면 메뉴판과 소품들에서 그때의 향기를 물씬 느낄 수 있을 것이다. 또 주목할 만한 점은 가게 벽에 붙어있는 벽보와 글씨체이다. 이렇게 세세한 부분까지 섬세한 우리의 감성을 자극하여 추억 속에 잠시라도 흠뻑 젖게 되는 것이 아닐까?

 

 1-1.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6기 최금비기자]

 3-1.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6기 최금비기자]

 

 추억의 거리는 남녀노소 모두가 즐기기 좋은, 매력 있는 장소이다. 지금의 부모님들에게는 어린 시절로 돌아간 듯한 느낌을, 아이들에게는 말로만 들어왔던 모습을 직접 보게 되는 신선함을 선물할 것이다. 또한, 추억의 거리는 사진을 찍기에 좋은 장소로 알려져 사진을 찍기 위해 찾아오는 사람도 많다. 다양한 매력을 지닌 추억의 거리는 가족이나 친구, 연인과 함께 찾아온 우리에게 아름다운 추억을 선물해 줄 것이다.

  추억의 거리를 방문하신 분들은 ‘옛 추억이 새록새록 떠올라서 걷는 동안 행복한 시간이었습니다.’, ‘오랜만에 다시 왔는데 몇 년 전과는 감회가 새로웠습니다.’, ‘친구랑 함께 사진도 찍고 구경도 하면서 좋은 추억을 남기게 된 것 같아서 기쁘고 친구와 함께 오기 좋은 장소라고 생각합니다.’ 등의 소감을 남겼다.

  국립민속박물관은 경복궁에서 얼마 걸리지 않는 종로구 삼청로에 위치한다. 국립민속박물관에는 어린이를 위한 어린이 박물관이 마련되어 있고 민속을 주제로 하는 다양한 전시와 체험 또한 펼쳐지고 있다. 곧 찾아올 봄, 가쁜 일상 속에서 잠시나마 추억에 젖어보는 것은 어떨까?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문화부=6기 최금비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8기김선주기자 2018.02.24 00:15
    바쁜 일상속에서 벗어나 추억에 잠겨볼 수 있는 곳 잘 봤어요! 갔다온 사람들의 소감첨부도 너무 좋네요:)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청소년기자단봉사회, ‘시각장애인·정보소외계층 위한 기사녹음 봉사활동’ 운영 file 2018.10.31 디지털이슈팀 54076
2018년, 대구의 중심에서 '대한독립만세'를 외치다 file 2018.03.07 정민승 2306
대한민국 여자 컬링 국가대표팀 아쉬운 은메달... 남자와 믹스 더블은 아쉽게 예선 탈락... 2 2018.03.06 문준형 2610
무공해 청정 영화, '리틀 포레스트'를 소개합니다 2 file 2018.03.06 김민하 2699
평창 동계올림픽 상품들, 수호랑은 이제... 2018.03.06 정현택 2993
화성시 제암리 3.1운동 순국기념관 99주년 체험행사 개최 file 2018.03.05 이지은 3013
고소한 소통! 행복한 동행! 2018 청주 삼겹살 축제 성황리 개최 file 2018.03.05 허기범 2488
2018 야마하 그랜드피아노페어 ‘피아니스트 강충모 마스터 클래스’를 다녀오다. 1 file 2018.03.05 정효진 4876
2018 평창올림픽, 경기에 대한 해외 반응은? file 2018.03.05 김세현 2244
2018년 청소년경제캠퍼스의 부활을 기다리며... file 2018.03.05 박성은 1970
뉴 챔피언이 되어라! 영웅들의 순탄치 않았던 이야기 file 2018.03.03 김지수 2213
2018 평창올림픽, 그 속에 숨겨진 과학적 원리가 궁금하다면? 1 file 2018.03.03 김응민 3859
평창 동계올림픽, 성공적인 마무리 file 2018.03.03 김세빈 2563
바쁜 일상이 시작되기 전 서울의 야경에 취해보자! file 2018.03.03 임진상 1935
코스프레, 이색적인 모두의 문화로 자리매김하다. file 2018.03.03 김진영 2597
2018 평창 동계올림픽, 축하공연의 열기 고조 file 2018.03.02 박소현 2394
2018 평창 동계올림픽 - 스키점프에 관한 거의 모든 것 2018.03.02 김종원 2388
수호랑이 가고 반다비가 온다 1 file 2018.03.02 신소연 2801
평창 패럴림픽, 이렇게 즐기는 건 어때? file 2018.03.02 이소현 2287
청소년들의 새로운 문화공간, '청소년 클럽' 5 file 2018.03.02 박건목 13112
설 연휴 붐비는 이곳은 화성행궁! file 2018.03.02 서영채 2027
핑크 카펫 길만 걸으세요! file 2018.03.02 김서현 2540
따뜻한 마음, 따뜻한 한끼 file 2018.03.02 정수빈 2044
방송심의, 적절하다고 생각하시나요? - 10대부터 40대 시청자에게 물었다 2 file 2018.03.02 신아진 2547
ITS MUN 4, the finale, 아름다운 마무리를 장식하다 1 file 2018.03.01 김태욱 2185
여성혐오적 의미가 담긴 유행어는 성희롱입니다. 3 file 2018.03.01 홍예림 3558
서대문구 주민이라 행복해요~ 서대문구와 함께 즐기는 '2018 평창 동계올림픽' 1 file 2018.03.01 박세진 3438
고령화 사회에 맞춰가는 활동 (행복노인돌보미센터) 1 2018.03.01 김서현 2514
학교 종이 땡땡땡 2 file 2018.03.01 김다연 2209
못 다 핀 꽃들의 기록, ‘위안부’ 나눔의 집 방문하다 1 file 2018.03.01 양세영 2321
산업혁명이 또 일어난다고? 2 file 2018.03.01 손정해 1968
평창 패럴림픽 마스코트, '반다비' 2 file 2018.03.01 이가영 2841
'한국식 나이' 폐지하고 '만 나이'로 통일? 1 file 2018.03.01 김서진 5535
2018 평창동계올림픽 기념 특별전 '동아시아의 호랑이 미술-한국·일본·중국' 열려... file 2018.03.01 류태원 2307
그들의 작은 움직임 file 2018.03.01 이다솜 1529
평창 동계 올림픽, 남북 외교의 발판 될까? file 2018.03.01 안성연 2152
<4차 산업혁명> 이런 직업 어떨까? file 2018.02.28 임현호 5269
후쿠오카, 그 고즈넉함으로 빠져들다 file 2018.02.28 강예빈 2277
추운 겨울날, 마음을 따듯하게 지펴줄 겨울영화 추천 1 file 2018.02.28 이예린 2492
청라국제도시의 새로운 교통망, GRT 2 file 2018.02.28 고동호 3632
평창 동계올림픽, 그 화제의 현장 속으로 2 2018.02.28 안효진 2491
김광석 거리, 그 시절 그때로 4 file 2018.02.27 구승원 4104
2018 세븐틴, 2번째 팬미팅 열리다 1 file 2018.02.27 여혜빈 2323
잊지 못할 또 하나의 아픈 우리 역사, 제주 4.3 사건 1 file 2018.02.27 강진현 3231
추리소설의 기적, '나미야 잡화점의 기적' 3 file 2018.02.27 이예준 2796
대한민국 최초, 영등포 청소년 오픈 스페이스 1 file 2018.02.27 박선영 2873
평창 동계올림픽의 경제적 효과, 그 속사정은? 2 file 2018.02.27 윤성무 2171
추억을 따라 걷다, 도심 속 '추억의 거리' 1 file 2018.02.27 최금비 3672
쓸 만한 인간 '배우 박정민' 1 file 2018.02.27 강서빈 3144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 71 Next
/ 71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