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문화&라이프

2016 프로야구 시작 전 몸풀기 하고 가세요~(롯데자이언츠)

by 3기김규리기자 posted Mar 21, 2016 Views 5724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취재지역 울산 문수야구장


기사작성.jpg

  [이미지 제공=인스타그램 박**]


  2016 프로야구가 정식 개막일인 4월 1일을 앞두고 시범경기를 하고 있다. 시범경기는 3월 8일 부터 3월 27일 까지 진행된다. 그리고 상대팀과의 경기가 2연전으로 이루어지기 때문에 선수들의 피로가 쌓일 수 있다. 하지만, 확실한 주전자리를 꿰차지 못한 선수들에게는 중요한 기회가 될 수 있기 때문에 아주 중요하다. 또한, 팀의 입장에서도 선수들을 재평가 할 수 있고, 선수들에게 주전자리에 대한 경각심을 일깨워 줄 수 있다.  한편 프로야구 10개 구단중 하나인 롯데 자이언츠는 부산에 연고를 두고 있지만, 부산 사직야구장 조명 공사가 덜 끝나게 되었다. 그래서 제 2 구장인 울산 문수야구장을 사용하였다. 울산에서 치루어진 경기는 총 6회 3월8일부터 3월 13일 까지였다. 롯데자이언츠의 시범경기의 입장료는 평일 무료, 주말 3000원이다. 작년과는 다르게 시범경기에도 치어리더와 응원단이 참석하면서 경기의 흥을 더 돋구웠다.



기사작성2.pn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3기 김규리기자,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 경기를 시작하기 앞서 선발선수들간의 미팅이 있는 모습이다.


 특히 사람들이 더 많이 참석하는 주말경기는 롯데와 엘지의 경기였고, 3월 12일은 엘지의 승, 3월 13일은 롯데의 승이었다.


 2016 프로야구는 작년 시즌과는 다른 점들이 생겼다. 첫째, 공인구를 통합하는 것이다. 작년에는 KBO에서 인정받은 여러개의 회사중에서 구단들이 골라서 사용하는 제도였다. 하지만, 이 제도를 시행하면, 각 회사의 공마다 반발계수가 다르기 때문에 어떤 구단에게 유리하게 또는 불리하게 작용할 수 있다는 점에서 통합을 하였다. 둘째, 비디오 판독 제도이다. 작년시즌까지는 비디오를 방송사의 화면으로 돌려봤지만, 미국의 메이저리그처럼 구장안의 비디오 시스템을 갖춰서 고정된 카메라를 사용하기로 하였다. 이 점은 방송할 때 마다 조금씩 달라지는 카메라의 위치로 인한 불이익 또는 이익을 없애기 위한 노력으로 비춰진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문화부=3기 김규리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청소년기자단봉사회, ‘시각장애인·정보소외계층 위한 기사녹음 봉사활동’ 운영 file 2018.10.31 디지털이슈팀 52700
조정래 작가와 직접 만나는 시간 … "태백산맥 북 토크" file 2018.11.26 심근아 1475
시즌 첫 출발을 위한 전북 현대의 출정식 1 file 2019.02.28 박상은 1475
한국은 지금 '젠트리피케이션' 몸살 중 file 2018.11.21 박태준 1478
3.1운동 100주년, 해외의 항일 독립운동의 흔적을 쫓아서 '이준 열사 기념관' file 2019.03.12 장선우 1478
자원을 생각하는 컵 1 file 2019.08.12 박지예 1478
유익한 과학 캠프 file 2017.07.25 차유진 1479
'클래식씨-리즈' 롯데와 삼성이 추억을 되살리다 file 2019.06.17 백휘민 1480
봄빛이 만개한 아름다운 경주로 놀러 오세요 file 2017.04.15 박지홍 1481
어르신들을 향한 사랑과 정성을 담은 급식 봉사, 우리 모두 함께해요! file 2017.03.19 송채은 1482
신태용 호, 러시아를 향한 걸음 2 file 2017.08.23 정재훈 1482
지구의 하루와 다른 행성의 하루는 다르다? file 2019.03.04 최승현 1485
다문화의 재능을 살려... 다문화 학생 이중언어 말하기 대회 열리다 1 2018.11.13 조정원 1487
가장 작은, 가장 약한 사람들을 위해 일하는 NGO, AMNESTY file 2017.07.20 정재은 1492
개도 안 걸린다는 여름 감기, 건강관리는? 1 file 2017.08.27 이서윤 1492
어르신들의 쉼과 힘, 안나의 집을 아시나요? file 2018.11.26 오다혜 1497
그들의 작은 움직임 file 2018.03.01 이다솜 1498
광복절, 안성에서 그들을 기억하다 1 file 2018.08.27 안정섭 1501
'밀어서 잠금해제' 아닌 초음파로 바로 하자 file 2019.03.27 나어현 1502
[KS특집 1. SK와이번스] 6년 만의 한국시리즈, 8년 만의 우승 이끌 수 있을까 1 file 2018.11.07 정승호 1503
'한정판'의 유혹 file 2017.03.25 주은채 1505
G-STAR 2018, 성공적으로 개최되다 2018.12.03 고유진 1505
심각한 동물 학대 file 2017.07.26 황수민 1506
광복의 환희와 되찾은 조국의 상징인 서대문형무소역사관을 방문해보는 것은 어떨까? 1 file 2019.01.08 이채린 1507
싱가포르로 떠나보자 4 2019.02.27 김채은 1508
역사 속으로, 동래읍성 역사축제 file 2018.10.18 유채영 1510
제26회 포항 어린이날 큰잔치 2019.06.04 11기김정규기자 1510
맞물려 돌아가는 우리들... 청소년 자원봉사단 '톱니바퀴' file 2019.02.28 이수연 1511
여러분에게도 드립니다 file 2017.05.24 윤연섭 1512
경복궁으로 밤마실 떠나요 file 2017.08.29 정유담 1513
누구나 대한민국의 대사가 될 수 있다? 반크 글로벌역사외교대사 발대식 열려 file 2017.07.22 장서연 1515
독립기념관에 가다 2019.01.25 전서진 1516
매년 3월 22일은? 1 file 2017.03.21 박승미 1517
'어른이'들을 위한 전시회, 슈가플래닛 file 2019.01.02 윤은서 1518
서울시 최초 청소년 과학관! 요즘 여기 핫하다며? 2017.08.24 황재명 1524
나도 할 수 있다! 글로벌 역사 외교대사 2017.09.05 김나연 1530
드론과 우리의 삶 file 2018.10.25 박솔희 1531
당신의 미래는 안녕하십니까 2017.03.17 최용준 1532
함께 만든 100년 함께 만드는 미래 file 2019.03.13 이서진 1532
대구 도심 속, 무더위를 날려버리는 이월드만의 이벤트 file 2018.09.05 노나영 1534
독도의 날 맞아, 독도문화제 개최 file 2018.11.28 여인열 1537
남북 교류의 장, '제5회 아리스포츠컵 국제유소년(U-15) 축구대회' 폐막 file 2018.11.16 이휘 1538
'당신의 일주일이 더 나아질 수 있도록' EVE, 월경 콘서트 file 2018.11.26 장민주 1539
세계인의 튤립 축제,keukenhof 1 file 2019.05.13 최예주 1539
위기의 예술소비시장, 도깨비 책방이 구한다! 2 file 2017.02.24 김현정 1542
'나중은 없다. 지금 우리가 바꾼다' file 2017.07.24 김다은 1542
제17회 연산대추축제, 그 문을 열다 file 2018.10.23 정호일 1543
그 사태를 겪은 사람들은 덜 서러워야 눈물이 나온다고 말한다 2018.11.09 하예원 1543
2018 부산국제음식박람회, 성황리에 폐막 file 2018.11.02 김도경 1544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71 Next
/ 71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