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2.png
문화&라이프

[PICK] 국제백신연구소 사무총장과 화이자 백신 R&D 사업본부, 코로나 백신에 대해 이야기하다

by 이주연대학생기자 posted Jun 18, 2021 Views 82497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6월 기사 사진.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이주연 대학생기자]

 

지난 611일 오전 930(한국 기준), KWiSE(재미한인여성과학기술자협회)‘Development and Implementation of COVID-19 Vaccines’를 주제로 온라인 화상 회의 프로그램 'Zoom'을 통해 온라인 포럼을 개최하였다.

 

KWiSE2004년 미국 샌디아고(San Diego)에서 현 회장 김자영 박사에 의해 시작한 단체로, 이후 LA, 워싱턴DC, 텍사스, 미국국립보건원(NIH), 뉴욕 등으로 지부를 확대해가며 여성 과학자들을 지원하고 있다. 특히 매해 내셔널 컨퍼런스를 유치하여 최신 과학 기술을 공유하고, 인적 교류의 플랫폼을 마련하고 있다. 올해 2021년은 온라인으로 컨퍼런스를 진행하여 한국과 미국에 있는 과학자들이 공간에 구애받지 않고 참여할 수 있도록 자리를 마련했다. 지난 611에 개최된 온라인 컨퍼런스에서는 국제백신연구소(IVI)의 총장 제롬 김 박사와 화이자 바이러스 백신 연구개발팀의 VP CSOPhilip R. Dormitzer 박사가 연사로서 참여하였다.

 

제롬 김 사무총장은, ‘Pearls and Perils: the evolving legacy of COVID-19 vaccine development, implementation, access and equity’를 주제로 강연을 시작했다. 그는 COVID-19(SARS-CoV-2)에 대한 백신이 기존의 바이러스 백신 개발과는 다르게, 개발부터 임상까지 가는 데 약 11개월밖에 걸리지 않을 정도로 빠른 속도로 개발되었음을 이야기하면서 이들 백신 개발 회사 중 모더나와 아스트라제네카, 노바벡스의 경우 CEPI의 펀딩을 받았음을 덧붙였다.

 

CEPI(전염병대비혁신연합)2017년에 많은 사회적 비용을 요하는 대규모 바이러스성 전염병에 대비하기 위하여 설립된 단체로, 정부와 국가를 막론하고 백신 개발에 지원하고 있는 단체다. CEPIGAVI(Global Alliance for Vaccines and Immunization), WHO와 힘을 합쳐 COVAX를 설립하기도 했다. COVAXCOVID19 백신의 개발 및 생산을 가속화하고 전 세계 모든 사람들에게 백신이 공급될 수 있도록 돕는 것을 목표로 설립되어 현재 189개의 국가가 가입되어 있다.

 

이에 제롬 김 사무총장은, 다수의 국가가 COVAX에 가입되어 있음에도 불구하고 여전히 많은 물량의 백신들이 고소득 국가에 묶여 있으며, 인류와 경제를 위해서라도 백신이 전 세계에 고르게 공급되어야 한다는 뜻의 ‘Vaccine Equity’를 강조했다.


뒤를 이어 강연을 이끌어간 Philip R. Dormitzer 박사는 ‘Scientific Basis for the Rapid Development of Highly Effective RNA-Based COVID-19 Vaccines’라는 주제에 맞추어 화이자/바이오엔테크의 백신 개발 과정 및 원리에 대해 설명하고 앞으로의 백신 개발 방향에 대해 언급했다.

 

지난 20203월 손을 잡은 미국의 다국적 제약사 화이자와 독일의 스타트업 기업 BioNTechmRNA를 기반으로 한 백신을 개발하여 20214월 기준 약 70개의 나라에서 승인을 받아 현재 전세계 많은 이들이 해당 백신을 접종 받고 있다. Dormitzer 박사에 의하면 화이자가 임상을 진행한 후보 백신 물질에는 BNT162a1, 162ab1, 162b2, 162c2가 있었다. 현재 임상을 모두 통과하고 접종되고 있는 물질은 BNT162b2. 이들은 모두 핵산의 한 종류인 mRNA를 기반으로 한다.

 

바이러스 백신의 역할은, 해당 바이러스에 대한 항체를 충분히 생성할 수 있도록 유도하는 것이다. 이를 통해 살아있는 바이러스가 체내에 유입되었을 때 신체가 효과적인 방어를 할 수 있게 한다. 백신은 크게, 단백질을 기반으로 만들거나 핵산을 기반으로 개발한다.

 

화이자/바이오엔테크가 COVID19백신에 활용한 mRNA도 핵산의 한 종류다. 신체의 생리작용은, DNA에 암호화되어 있는 유전정보가 mRNA로 전사된 뒤 단백질로 번역되고, 이렇게 생산된 단백질이 기능을 하여 발생한다. COVID19 백신에서의 mRNA, SARS-CoV-2가 신체의 세포 내로 유입될 때 필수적인 단백질 중 하나인 S단백질(Spike protein)을 발현할 수 있는 유전정보를 담고 있다. 따라서 이 백신을 접종하면 신체의 세포가 SARS-CoV-2 단백질의 일부(S단백질)를 생성하여 세포 표면에 표시하게 되고, 이 단백질을 인식한 체내의 면역세포들이 항체를 만들어 실제 바이러스 감염에 대해 대비하게 된다.

 

화이자와 바이오엔테크 백신에 이용된 mRNA는 생산성 측면에서 아주 우수하나 그 자체로는 체내에서 불안정하다. 따라서 Dormitzer 박사는 화이자/바이오엔테크가 자신들만의 특허기술을 이용하여, mRNA가 지질로 구성된 미립자(LNP, Lipid nanoparticle) 속에서 안정적으로 운반될 수 있도록 했다고 전했다. 또한, mRNA의 발현효율을 높이고 체내 안정성을 높이며, 체내에서의 적절한 면역반응을 일으키기 위해 mRNA의 자연적인 유리딘(Uridine, U)염기를 수도유리딘(Pseudouridine, Ψ)으로 치환하였음을 강조했다.

 

이후 Dormitzer 박사는 독일과 미국에서 시행한 후보물질 BNT162b2에 대한 성공적인 임상시험 결과에 대해 설명했다. 임상 1상에서는 안정성과 면역원성을, 임상2/3상에서는 백신의 효과를 중심으로 바라보았다. 95%의 효과를 가지는 BNT162b2 백신은, 임상 2/3상에서 인종과 연령에 따른 시험에서 모두 효과를 보였으며 일부 피로와 두통, 근육통, , 설사 등의 반응을 보였으나 안정성 측면에서 임상을 통과할 수준이었다. 화이자와 바이오엔테크는 지속적으로 당사의 백신에 대한 정보를 수집하고 모니터링하고 있다고 당부했다.

 

더불어 최근 영국발, 브라질발, 남아프리카공화국발 등의 코로나바이러스 변이가 출몰하여 많은 이들의 걱정을 사고 있지만 화이자와 바이오엔테크의 백신은 영국발 변이에 대해 89.5%, 남아공발 변이에 대해 75%의 효과를 보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는 점을 시사했다.

 

마지막으로 Dormitzer 박사는 화이자가 여기서 멈추는 것이 아니라 앞으로 더 효과적인 접종 방법을 개발하고, 새롭게 출몰하는 변이에 대해서도 대비할 수 있도록 준비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IT·과학부=3기 대학생기자 이주연]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kltw_kyp_adbanner2.png

  • ?
    18기김성희기자 2021.07.05 08:51
    코로나를 이기기 위한 많은 분들의 노력 정말 감사합니다!
    그리고 백신이 만들어지는 과정을 구체적으로 알 수 있어서 흥미로웠습니다. 좋은 기사 감사합니다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PICK] 요즘 떠오르는 힐링수업, ‘플라워 클래스’ 2 file 2021.08.27 조민주 264753
[PICK] 혼자가 더 편한 이들에게 건네는 공감과 위로, 영화 <혼자 사는 사람들> 1 file 2021.08.26 한수민 262284
[PICK] 삼성전자의 3세대 폴더블 Z Filp 3를 살펴보다 2 file 2021.08.25 김승원 262941
드림스프링스, 청소년의 꿈을 응원합니다! 1 file 2017.02.27 김보경 342864
최초의 유화 애니메이션, <러빙 빈센트> file 2017.11.28 신현민 243182
[포토]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이재준 고양시장 인터뷰 진행 file 2020.11.10 디지털이슈팀 193874
[PICK] KBO 역사상 최대 위기, 팬들의 마음은 이미 돌아섰다 file 2021.07.26 지주희 167030
애니메이션 속 숨겨진 명대사 5 file 2020.04.28 권빈 113509
여자배구 대표팀, 2021 VNL 참가 18인 명단 공개...도쿄올림픽 향한 첫걸음 1 file 2021.04.12 김하은 106015
“이게 한국?”...내셔널지오그래픽에 한국인들이 뿔난 이유 file 2021.07.27 박지훈 88370
청소년기자단봉사회, ‘시각장애인·정보소외계층 위한 기사녹음 봉사활동’ 운영 file 2018.10.31 디지털이슈팀 86319
[PICK] 국제백신연구소 사무총장과 화이자 백신 R&D 사업본부, 코로나 백신에 대해 이야기하다 1 file 2021.06.18 이주연 82497
[PICK] '대통령 특별사절 1호 가수' 방탄소년단, "사명감 갖고 긍정과 희망 에너지 전하고파" file 2021.07.26 김수인 81785
[PICK] 쓰레기로 만든 신발 나이키 레디메이드 블레이저 file 2021.07.27 류태영 81022
'신흥 강자'로 불리던 게임들이 유독 한국에서 부진한 이유는? 1 file 2020.09.21 김상혁 75681
[PICK] 가까워지는 코로나 종식, 문화생활 시작될까 1 file 2021.06.28 이소현 74349
[PICK] 남자농구 대표팀, 4승 2패로 아시아컵 본선 진출 확정 file 2021.06.28 윤서원 74323
내가 직접 만들어서 팔아요. 2017.06.30 박승미 70729
프랑스의 깊은 맛, 대표 음식 Top 3 file 2017.10.18 박미진 61718
청소년들에게 일상이 되어버린 비속어 1 file 2017.03.20 김재윤 61155
공룡 대멸종, 그 원인은 무엇일까? file 2018.06.21 최수영 58865
필환경이 트렌드로 주목되다, 이 변화에 기여한 자들은? file 2020.04.13 남지영 53743
베이킹 속에 숨어있는 과학 원리 file 2018.02.01 정용환 47111
순우리말 간판, 돌아오다. 11 2017.02.22 장나은 40820
FTA의 장점과 단점 file 2017.10.09 최현정 38536
마케팅의 기본, 분석법을 배우자!! file 2016.06.04 김성현 37069
엄마! 소고기는 왜 돼지고기보다 비싸요? 3 file 2019.09.02 김도현 36902
청소년 아이돌 팬덤 문화의 양면성 2017.07.29 정혜원 35439
'탈석탄'을 위한 온라인 엽서 쓰기 4 file 2021.05.24 김태희 34023
원숭이와 친해져볼까?! 에버랜드 '몽키밸리 리얼대탐험' file 2015.06.07 김민정 31975
서울시 교육감과 함께한 명덕여고 학생자치법정 1 file 2015.08.11 심희주 31413
세계의 의식주①: 다양한 전통의상 2018.01.30 김민지 30282
성격 유형에 따른 MBTI, 나는 어떤 유형일까? 7 file 2020.07.03 윤소영 30203
청소년들의 새로운 문화공간, '청소년 클럽' 5 file 2018.03.02 박건목 29120
자극적인 콘텐츠 속 블루오션, '무자극 컨텐츠 연구소' file 2017.08.01 김재윤 28134
새로운 기자단 tong, 시작을 알리다 4 file 2015.07.28 김혜빈 27665
세계로 나가는 자랑스런 한국의 맛! <제12회 전주국제발효식품 엑스포> 1 file 2014.10.23 최다혜 27561
도전! 골든벨 묵호고와 함께하다. 1 file 2014.10.25 최희선 27417
10대들의 마음을 사로잡은 패션 브랜드 '키르시(KIRSH)' 9 file 2019.04.12 김세린 27256
누구나 할 수 있는 즐겁고 재미있는 초간단 과학실험 3 file 2015.03.08 홍다혜 27187
귀여운 말뚝이와 함께하는 안동 국제 탈춤 페스티벌 file 2017.10.11 권나규 27030
'오리대감'과 함께하는 광명축제 열려 file 2015.05.17 김민지 27003
사람을 이해하는 하나의 방법, MBTI 1 file 2020.01.03 조은비 26833
제주 쇼핑 1번지, 제주중앙지하상가로 놀러오세요! 3 file 2015.02.24 박채령 25997
의류 수거함, 어디까지 알고 계시나요? 1 file 2018.04.24 이지현 25594
[곰이 문 화과자] ' 2월 ' 문화행사 A to Z 19 file 2016.02.11 박서연 25228
갤럭시 노트9이 아닌 노트8.5였다 4 file 2018.08.20 윤주환 24228
과천에서의 문화체험 file 2014.10.18 오선진 24173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90 Next
/ 90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