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문화&라이프

시인 정지용의 '제32회 옥천 지용제'

by 11기양유빈기자 posted May 27, 2019 Views 1662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시인 정지용을 추모하고 그의 시문학 정신을 계승하며 발전시키기 위해 매년 5월 충청북도 옥천에서는 지용제가 열린다. 지난 5월 9일 목요일부터 12일 일요일까지 열렸던 지용제는 옥천의 대표적인 문학축제이다. 시인 정지용의 고향인 옥천에서 열리는 만큼 '지용장승 깎기', '제32회 옥천 옥예품 전시회', '제20회 지용회전' 등의 여러 가지 프로그램과 특별행사가 많이 준비되어 있었다.


지용제.jpg

▲정지용 문학관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11기 양유빈기자]


정지용 문학관은 시인 정지용을 기리기 위해 세운 문학관으로 문학전시실, 문학체험공간, 영상실, 문학교실 등으로 이루어져 있다. 그중 문학체험공간은 시를 직접 낭송할 수 있는 '시낭송체험실', '손으로 느끼는 시', '영상시화', '시어검색' 등의 코너가 있다. 영상실에서는 정지용 시인의 문학과 삶에 대한 다큐멘터리 영상을 상영한다. 이러한 공간으로 관람객은 정지용 시인의 대표적인 시인 '향수', '호수', '유리창' 등을 다양한 방법으로 즐길 수 있다.


정지용 문학관 옆에 위치한 정지용 생가는 시인 정지용이 유년시절에 실제 살았던 생가로 1974년에 허물어지고 다른 집이 들어섰으나, 1996년 다시 복원되었다. 정지용 생가를 들어가기 전에 시인 정지용의 '향수'가 적혀있는 비석과 돌을 볼 수 있으며 정지용 생가 앞에는 '향수'에 언급되었던 실개천이 흐르고 있다.


시인 정지용은 1920년대~1940년대에 활동했던 시인으로 참신한 이미지와 절제된 시어로 한국 현대시의 성숙에 결정적인 기틀을 마련했다. '지용제'는 이런 시인을 추모하고 그의 시문학 정신을 계승하려는 축제인 만큼 시에 관심 있는 사람이라면 참여하는 것을 추천한다. 또한, 시에 관심이 없는 사람이라도 정지용 시인의 대표적인 시를  읽어보고 흥미를 느낀다면 누구나 참여하길 추천한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문화부=11기 양유빈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우리가 아는 일식 정말 개기일식뿐일까 file 2019.06.03 김가영 1954
2019 양산웅상회야제 file 2019.06.03 김서현 1964
독립지사의 고통이 담긴 곳, 서대문형무소 file 2019.06.03 이윤서 1637
137년 vs 14년, 한 맺힌 팀들의 대결…UCL 결승 6월 1일 개최 file 2019.05.31 권진서 2038
3·1절 및 임시정부 100주년 기념사업이 있다? file 2019.05.31 엄태강 1780
BTS, 美 스타디움 투어를 마치다 1 file 2019.05.30 최유민 1919
청소년의 시각에서 본 Model United Nations(모의 유엔)에 모든 것 file 2019.05.30 최민영 3426
2019 스위트 코리아, 디저트의 매력에 빠지다! file 2019.05.29 이지원 1638
유상철 감독 체제 첫 승리 인천 유나이티드 file 2019.05.29 김민형 1609
장하준의 경제학강의 - 정치학에서 파생된 학문에 관한 간결하고 명료한 입문서 file 2019.05.28 홍도현 1759
시인 정지용의 '제32회 옥천 지용제' file 2019.05.27 양유빈 1662
제21회 우석대학교 전국 고교생 백일장 개최, 내 삶에 색을 입히다 file 2019.05.27 정다운 2541
춘천 번개 야시장! 2 file 2019.05.27 차윤진 2348
세계 어디까지 느껴봤니? Ulsan Global Festival로 렛츠기릿! file 2019.05.24 문유정 1966
21세기 가장 성공한 밴드의 역사, 책 한 권에 담아내다 file 2019.05.23 오동택 2274
수상한 거리에 나타난 음악가들 file 2019.05.22 김현원 2067
프리미어리그, 또 한번 푸른색으로 물들다 file 2019.05.17 배준희 2503
터키에서 케밥 먹어봤니? 1 file 2019.05.17 정지우 3399
여름을 찾아 남쪽으로, 마산 돝섬의 자연 둘레길 산책하기 file 2019.05.17 이지현 2205
우리가 축제를 만든다고! <제5회 이천시청소년연합축제> file 2019.05.16 현승필 3068
2019 대구컬러풀페스티벌 file 2019.05.16 송은녁 1769
대나무 본고장에서 펼쳐진 ‘2019 담양 대나무축제’ file 2019.05.14 조햇살 2363
부평 핫플레이스 '평리단길' 3 file 2019.05.14 하늘 3198
세계인의 튤립 축제,keukenhof 1 file 2019.05.13 최예주 2486
5월 5일 어린이날 영월에서는? file 2019.05.13 이지수 1777
후회 없는 사랑, <목련 후기> 2019.05.13 김서연 2532
여행, 어딜 가야 할지 망설인다면 2019.05.09 김유연 2594
작은 발걸음이 소외된 이웃에게 큰 힘이 됩니다! 2019.05.08 이채빈 1589
한옥, 과학의 집합체 file 2019.05.03 박성아 2918
변화를 위하여 내딛는 첫걸음, QISSMUN file 2019.04.30 박정현 2021
베트남 냐짱이 요새 각광받고 있다고? file 2019.04.29 최상선 2357
토트넘 FC, 맨시티 FC 챔피언스리그 8강전 1 file 2019.04.29 이지환 3348
후쿠오카, 그곳은 어디인가? file 2019.04.29 배경민 2166
울산 무거천 궁거랑축제 file 2019.04.26 송은녁 2594
청소년들이 의원이 되어 참여하는 '아산시 청소년의회' file 2019.04.26 신여진 2673
한 해 풍년을 기원하는 '광주 칠석동 고싸움놀이 축제' 1 file 2019.04.25 조햇살 3805
헤이그, 이준 열사 기념관 file 2019.04.23 최예주 3233
너의 시작을 응원해! 실패해도 괜찮아, '대구 어울림마당' 개최 file 2019.04.22 전수현 2783
창원 시민들의 화합의 장 '제15회 창원야철마라톤대회' file 2019.04.18 민서윤 1790
말레이시아의 수도 쿠알라룸푸르 그곳은 2 file 2019.04.18 이지수 3055
Black Eagles가 부산 하늘에 뜨다 2 file 2019.04.17 김나연 4484
제17회 신동엽 시인 전국 고교백일장, 신동엽 시인 50주기 맞아 뜨거운 문학의 열기 file 2019.04.16 정다운 3585
10대들의 마음을 사로잡은 패션 브랜드 '키르시(KIRSH)' 9 file 2019.04.12 김세린 9882
석촌호수 벚꽃축제, 봄과 밤의 어울림 5 file 2019.04.12 정다운 7605
봄 가득 희망 가득 '삼척 맹방유채꽃축제' file 2019.04.12 박지영 4021
STADIA 혁신인가, 꿈일 뿐인가? 2 file 2019.04.10 방재훈 2354
봄의 시작을 알리는 '2019 진해군항제' 3 file 2019.04.09 백휘민 2792
거울아, 세상에서 가장 한복이 잘 어울리는 사람은 누구? 1 file 2019.04.05 오서진 3137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 75 Next
/ 75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