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문화&라이프

베트남 냐짱이 요새 각광받고 있다고?

by 10기최상선기자 posted Apr 29, 2019 Views 1357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휴양지, 가장 먼저 떠오르는 것들은 무엇인가?' 아마 열의 아홉은 에메랄드빛의 청량한 바다와 신선한 공기 그리고 따뜻한 날씨를 가장 먼저 떠올릴 것이다. 이 모든 조건을 다 갖춘 곳이 바로 베트남의 냐짱이다. 북미정상회담 이후로 베트남에 대한 관심이 많아지면서 다낭과 냐짱 같은 휴양지에 관한 관심 또한 높아졌다. 특히 적은 여행경비만으로도 아름다운 여행을 즐길 수 있어서 많은 관광객의 발길을 끌어모으고 있다. 


CEUS4607.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10기 최상선기자]


베트남 냐짱의 바다는 보기만 해도 숨이 탁 트이는 아름다운 절경을 지니고 있다. 특히 맑은 물과 웅장한 바위의 조화가 일품이며, 잔잔한 파도도 함께 일렁인다. 이곳에서 스노클링과 스쿠버다이빙을 즐길 수 있는데, 전문 스킨스쿠버부터 초보자까지 다양한 사람들이 바닷속 생물들과 만나기 위해 찾아온다. 스쿠버다이빙을 한 번도 경험해보지 못한 사람에게는 물속에서 숨 쉬는 방법, 위기 대처법 등의 기본 요령을 알려줘서 걱정 없이 즐길 수 있다. 또한, 이용료는 15만 동이며 한국 돈으로는 약 7천 5백 원으로 저렴한 편이다.



KakaoTalk_20190425_164116312.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10기 최상선기자]


스쿠버다이빙이 끝난 후에는 따뜻한 쌀국수를 즐길 수 있다. 해변 주위에 많은 식당이 있는데 바다를 바라보며 먹는 쌀국수의 맛은 일품이다. 베트남의 '넴'이라는 음식은 라이스 페이퍼에 여러 가지 재료를 넣고 튀긴 음식인데 지역마다 다른 재료가 들어가는 게 특징이다. 남부 지역인 냐짱의 넴은 일반적으로 고기와 각종 채소가 들어가서 한국인들도 부담 없이 즐길 수 있다. 


이렇듯 베트남 냐짱에는 청량한 바다와 다양한 활동 그리고 맛있는 베트남을 즐길 수 있다. 현재 경제적으로 떠오르는 나라인 베트남이 관광 산업에 힘을 쓰면서 앞으로 냐짱으로 향하는 관광객은 더 많아질 것으로 전망된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국제부=10기 최상선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청소년기자단봉사회, ‘시각장애인·정보소외계층 위한 기사녹음 봉사활동’ 운영 file 2018.10.31 디지털이슈팀 50023
평등한 세상을 위한 도전, 퀴어퍼레이드와 함께 1 file 2019.06.11 원서윤 1561
붉은 악마들, 부산에서 15년 만에 일어서다! 1 file 2019.06.11 김나연 1866
세계 환경의 날, 재활용 쓰레기의 재탄생 ‘업사이클링’ file 2019.06.07 이채은 1303
꽃들의 축제, 고양국제꽃박람회 file 2019.06.05 김수현 970
국무부 주관 미국 청소년 교환학생 프로그램 'NES-LY'를 통한 대한민국 매력확산 file 2019.06.04 공지현 1543
제26회 포항 어린이날 큰잔치 2019.06.04 11기김정규기자 1442
우리가 아는 일식 정말 개기일식뿐일까 file 2019.06.03 김가영 964
2019 양산웅상회야제 file 2019.06.03 김서현 977
독립지사의 고통이 담긴 곳, 서대문형무소 file 2019.06.03 이윤서 932
137년 vs 14년, 한 맺힌 팀들의 대결…UCL 결승 6월 1일 개최 file 2019.05.31 권진서 1168
3·1절 및 임시정부 100주년 기념사업이 있다? file 2019.05.31 엄태강 905
BTS, 美 스타디움 투어를 마치다 1 file 2019.05.30 최유민 1025
청소년의 시각에서 본 Model United Nations(모의 유엔)에 모든 것 file 2019.05.30 최민영 1870
2019 스위트 코리아, 디저트의 매력에 빠지다! file 2019.05.29 이지원 859
유상철 감독 체제 첫 승리 인천 유나이티드 file 2019.05.29 김민형 837
장하준의 경제학강의 - 정치학에서 파생된 학문에 관한 간결하고 명료한 입문서 file 2019.05.28 홍도현 938
시인 정지용의 '제32회 옥천 지용제' file 2019.05.27 양유빈 788
제21회 우석대학교 전국 고교생 백일장 개최, 내 삶에 색을 입히다 file 2019.05.27 정다운 1521
춘천 번개 야시장! 2 file 2019.05.27 차윤진 1059
세계 어디까지 느껴봤니? Ulsan Global Festival로 렛츠기릿! file 2019.05.24 문유정 956
21세기 가장 성공한 밴드의 역사, 책 한 권에 담아내다 file 2019.05.23 오동택 1113
수상한 거리에 나타난 음악가들 file 2019.05.22 김현원 1072
프리미어리그, 또 한번 푸른색으로 물들다 file 2019.05.17 배준희 1548
터키에서 케밥 먹어봤니? 1 file 2019.05.17 정지우 1554
여름을 찾아 남쪽으로, 마산 돝섬의 자연 둘레길 산책하기 file 2019.05.17 이지현 1108
우리가 축제를 만든다고! <제5회 이천시청소년연합축제> file 2019.05.16 현승필 1746
2019 대구컬러풀페스티벌 file 2019.05.16 송은녁 996
대나무 본고장에서 펼쳐진 ‘2019 담양 대나무축제’ file 2019.05.14 조햇살 1346
부평 핫플레이스 '평리단길' 3 file 2019.05.14 하늘 1723
세계인의 튤립 축제,keukenhof 1 file 2019.05.13 최예주 1475
5월 5일 어린이날 영월에서는? file 2019.05.13 이지수 914
후회 없는 사랑, <목련 후기> 2019.05.13 김서연 1095
여행, 어딜 가야 할지 망설인다면 2019.05.09 김유연 1516
작은 발걸음이 소외된 이웃에게 큰 힘이 됩니다! 2019.05.08 이채빈 844
한옥, 과학의 집합체 file 2019.05.03 박성아 1546
변화를 위하여 내딛는 첫걸음, QISSMUN file 2019.04.30 박정현 1111
베트남 냐짱이 요새 각광받고 있다고? file 2019.04.29 최상선 1357
토트넘 FC, 맨시티 FC 챔피언스리그 8강전 1 file 2019.04.29 이지환 1978
후쿠오카, 그곳은 어디인가? file 2019.04.29 배경민 1074
울산 무거천 궁거랑축제 file 2019.04.26 송은녁 1362
청소년들이 의원이 되어 참여하는 '아산시 청소년의회' file 2019.04.26 신여진 1381
한 해 풍년을 기원하는 '광주 칠석동 고싸움놀이 축제' 1 file 2019.04.25 조햇살 2066
헤이그, 이준 열사 기념관 file 2019.04.23 최예주 1788
너의 시작을 응원해! 실패해도 괜찮아, '대구 어울림마당' 개최 file 2019.04.22 전수현 1563
창원 시민들의 화합의 장 '제15회 창원야철마라톤대회' file 2019.04.18 민서윤 955
말레이시아의 수도 쿠알라룸푸르 그곳은 2 file 2019.04.18 이지수 1615
Black Eagles가 부산 하늘에 뜨다 2 file 2019.04.17 김나연 3348
제17회 신동엽 시인 전국 고교백일장, 신동엽 시인 50주기 맞아 뜨거운 문학의 열기 file 2019.04.16 정다운 2236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71 Next
/ 71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