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09.pngside_bottom_01.png
문화&라이프

광복 70주년을 맞아 진행된 눈물의 행사들. 그리고 그 행사들의 주인공 위안부 할머니들.

by 2기정주현기자 posted Aug 27, 2015 Views 11843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광70주년을 맞은 15일 경기 광주 나눔의 집(이사장 송월주)에서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들의 참상을 다룬 영화 귀향(Spirit Comming)’ 시사회가 열렸다. 13년전 시나리오가 완성되었지만 상업적 성공이 어렵다는 이유로 투자자를 찾는데 어려움을 겪었던 조정래 감독의 귀향은 강제 처형돼 구덩이 속에서 불에 태워지는 위안부의 모습을 직접 목격한 강일출 할머니가 그린 그림 태워지는 처녀들을 모티브로 하고 있다. 11월 완성을 목표로 현재 후반부 편집작업 중이며 소녀들이 위안부로 끌려가는 장면, 탈출하다 붙잡히는 장면, 폭행에 시달리며 학대 당하는 장면, 강제 처형돼 불에 태워지는 장면 등 그 당시의 그 처참한 실상을 사실적으로 담고 있다. 조정래 감독은 이 영화가 문화적 증거가 돼서 일본의 사죄와 배상을 이끌어 내는 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됐으면 한다며 정신적 충격으로 정신과 의사의 상담을 받으며 촬영에 임한 여배우들과 제작비를 후원해준 4만명의 후원자들, 스텝들, 그리고 이 영화와 관련된 그 모든 분들께 감사의 말씀을 전한다고 밝혔다.

 1.png

(<마지막 눈물> 제작팀 제공)

 같은 날 오후 미국 워싱턴 해군기념극장에서 일본군 위안부소재 다큐멘터리 영화 마지막 눈물(The Last Tear)’이 상영되었다. 이 영화는 재미동포 크리스토퍼 리(51) 감독과 미 존스홉킨스대학 국제관계대학원의 한미연구소가 공동 제작한 것으로 주로 박숙이 할머니와의 인터뷰를 통해 위안부 할머니들의 과거 고통과 현재의 어려운 삶을 조명했다. 이 영화는 아직까지도 정식적으로 사과를 하지 않은 일본 정부를 직접적으로 비판하고 있지는 않지만 관객들에게 현재 일본의 과거에 대한 반성과 그에 따른 행동이 충분한가를 준엄하게 묻고 있다 

 2.png

(2015년 8.8일자 조선일보 기사 제공. 서울·경기 지역 고교생 6000명이 모금을 위해 판매한 위안부 배지(오른쪽 위 사진)와 9월 완성 예정인 평화의 소녀상 모형)

 광복 70주년을 맞아 고등학생들도 일본군위안부 피해 할머니들에게 조금이나마 힘이 되기 위한 의미있는 행동을 하고 있다. 이화여고 등 서울·경기 지역 16개 고교 학생 6000여명이 항일 '학생독립운동기념일'(113)에 소녀상 제막식을 여는 걸 목표로 지난 10개월간 모금 운동을 벌여 1630만원을 모았다. '평화의 소녀상' 아이디어는 지난해 11월 이화여고 역사 동아리 '주먹도끼' 학생들이 자신의 힘으로 소녀상을 세워보자고 뜻을 모아서 시작되었고 '평화의 소녀상'을 만든 부부 조각가 김운성·김서경씨의 제작하에 9월 말쯤 완성될 것으로 보인다.

 미야자와 기이치(宮澤喜一) 일본 총리의 방한을 앞두고 199218일 종로의 주한일본대사관 앞에서 위안부 강제연행 인정과 희생자에 대한 손해배상등을 요구하며 시작되어 매주 수요일 낮 12시 정각에 주한일본대사관 앞 평화로에서 열리는 일명 수요시위로 스스로 자신들을 알리기 시작하신 할머니들. 이 분들은 수십년째 일본의 정식적인 사과를 기다리시며 힘겨운 나날들을 보내고 계시다. 전 세계의 비판을 받으면서도 어두운 과거를 외면하고 있는 그들. 역사를 잊은 민족에게 미래는 없다는 단재 신채호 선생님의 말씀이 유독 머리에 맴돈다.


<참고자료>

 http ://m.news.naver.com/hotissue/read.nhn?sid1=102&cid=1021431&iid=49039187&oid=421&aid=0001577345

http://m.news.naver.com/hotissue/read.nhn?sid1=102&cid=1021431&iid=3424451&oid=028&aid=0002285782

http://m.news.naver.com/hotissue/read.nhn?sid1=102&cid=1021431&iid=3376380&oid=023&aid=0003024561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문화부=정주현, 구민지기자]

rachel9026@naver.com,? shirleymm@naver.com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2기이채린기자 2015.10.18 23:42
    이전에 저 영화가 투자자를 못 찾아서 제작에 어려움을 겪는다는 기사를 봤었는데...
    무사히 완성해서 상영되었군요 이 기사를 통해 알게 되서 기쁩니다 정말 다행이에요 정말 꼭 만들어지길 바랐었는데 ㅠㅠ
    알려주셔서 감사합니다 마지막에 신채호 선생님 말씀은 제 좌우명이라 더욱 기억에 남네요
    앞으로도 역사에 많은 관심 가지면서 좋은 기사 써주시길 바라요
  • ?
    2기정주현기자 2015.11.01 00:07
    네 고맙습니다!!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청소년기자단봉사회, ‘시각장애인·정보소외계층 위한 기사녹음 봉사활동’ 운영 file 2018.10.31 디지털이슈팀 26540
원숭이와 친해져볼까?! 에버랜드 '몽키밸리 리얼대탐험' file 2015.06.07 김민정 23012
서울시 교육감과 함께한 명덕여고 학생자치법정 1 file 2015.08.11 심희주 21437
도전! 골든벨 묵호고와 함께하다. 1 file 2014.10.25 최희선 18982
누구나 할 수 있는 즐겁고 재미있는 초간단 과학실험 3 file 2015.03.08 홍다혜 17670
과천에서의 문화체험 file 2014.10.18 오선진 17556
'오리대감'과 함께하는 광명축제 열려 file 2015.05.17 김민지 17488
새로운 기자단 tong, 시작을 알리다 4 file 2015.07.28 김혜빈 17072
제주 쇼핑 1번지, 제주중앙지하상가로 놀러오세요! 3 file 2015.02.24 박채령 16871
세계로 나가는 자랑스런 한국의 맛! <제12회 전주국제발효식품 엑스포> 1 file 2014.10.23 최다혜 16233
평내고, 하늘은 흐림 운동장은 밝음 file 2014.10.19 박채영 15969
공포의 자동차 ‘급발진’ 그에 대한 원인과 해결방안이 필요하다. 4 file 2015.02.07 김현우 15663
포근한 햇살을 품은 마비정 벽화마을 4 file 2015.02.17 전지민 15490
미국 LA여행의 필수코스, 게티센터 2 file 2015.03.25 김민정 14918
마케팅의 기본, 분석법을 배우자!! file 2016.06.04 김성현 14688
2015 광주 유니버시아드대회 전야제에 ‘EXID, 방탄소년단, 샤이니, 포미닛, 로맨틱 펀치, YB, 알리, 걸스데이 등’총 출동! file 2015.07.05 정은성 14390
2015년 프로야구 개막전, 광주 ‘챔피언스필드’에서 기아타이거즈의 승리! 2 file 2015.03.30 정은성 13999
화제의 중심인 넥슨의 야심작 메이플스토리2! 1 file 2015.07.10 이하원 13746
지식이 우거져있는 곳, 지혜의숲 file 2015.05.24 정혜인 13560
박원순 서울시장,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5기 기자들에게 축하 메시지 보낸다 file 2017.07.18 온라인뉴스팀 13217
K리그 12R 전북vs인천 '한교원의 폭행 그리고 반성' file 2015.05.25 정보민 12766
제주도, 말, 더마파크, 성공적 file 2015.05.25 박채령 12754
경남외고, 자연 속의 힐링 file 2014.10.24 이예진 12621
2015시즌의 시작, 전북현대모터스FC의 출정식이 열리다 2 file 2015.03.06 정보민 12381
‘한·아세안 미래지향적 청소년교류’ 한국 및 아세안 대표 100여 명 참가 속에 5일 개막 2 file 2015.02.10 온라인뉴스팀 12231
자극적인 콘텐츠 속 블루오션, '무자극 컨텐츠 연구소' file 2017.08.01 김재윤 12197
의고인의 체육대회 - 다시 부활한 의고컵 1 2014.10.23 차진호 11916
'대한민국 성교육 정책 바로세우기 대토론회' 개최 예정 file 2015.08.24 온라인뉴스팀 11909
G-DRAGON <PEACEMIUSONE> 1 file 2015.07.25 정보민 11909
잊지못할 추억을 선사한 하프마라톤대회 file 2015.05.25 구민지 11890
광복 70주년을 맞아 진행된 눈물의 행사들. 그리고 그 행사들의 주인공 위안부 할머니들. 2 file 2015.08.27 정주현 11843
순우리말 간판, 돌아오다. 11 2017.02.22 장나은 11515
[곰이 문 화과자] 문화행사 TIP_A to Z 15 file 2016.02.09 박서연 11210
욕, 무슨 뜻인지 알고 있니? file 2014.07.27 김유빈 11001
수원 화성에 사용된 과학기술 file 2017.02.25 장민경 10954
[곰이 문 화과자] ' 2월 ' 문화행사 A to Z 19 file 2016.02.11 박서연 10847
당신의 체력을 시험해드립니다, 제 10회 오산 독산성 전국하프마라톤대회 2014.10.24 임수현 10765
청소년들의 언어문화에 대해 잘 알고계십니까 2014.07.31 박소현 10754
의도치 않은 흉기 file 2014.07.28 손윤진 10712
서울시 공공자전거 무인대여서비스 '따릉이' , 한 번 이용해볼까? 2 file 2015.11.25 박소미 10623
제2롯데월드 석촌호수 러버덕(rubber duck) '화제'…아시아투어 마지막 서울 선택해 4 file 2014.10.20 이유진 10588
다른 세상으로, 풀다이브 기술 file 2017.03.20 김세원 10513
깊은 욕의 구렁텅이에 빠진 한국 청소년의 언어문화 2014.07.27 최윤정 10432
2016 트렌드, 로즈쿼츠와 세레니티 1 file 2016.03.23 강하윤 10234
전국대회 '청소년 방송콘텐츠 경연대회' 개최! 1 file 2015.09.20 정은성 10212
화창한 가을, 대전 문화원의 날 file 2014.10.23 정진우 10152
성큼 다가온 추석, 당신의 방을 지켜라! 1 file 2015.09.26 정수민 9993
알고 있다고 다 아는 것이 아닌 '독도' 3 file 2015.07.27 명은율 9912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68 Next
/ 68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