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문화&라이프

[KS특집 1. SK와이번스] 6년 만의 한국시리즈, 8년 만의 우승 이끌 수 있을까

by 9기정승호기자 posted Nov 07, 2018 Views 1539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포스트시즌 야구장.pn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9기 정승호기자]


올 시즌 SK와이번스는 '2018 KBO '신한 MY CAR' 프로야구' 리그를 2위로 시즌을 끝내 6년 만의 플레이오프 진출을 확정지었다. 과거, 2015년과 작년인 2017년에 와일드카드전에 도전을 하였지만 두 년도 모두 한 경기 만에 패하여 더 이상 가을야구를 하지 못하였다. 하지만 올해에는 시즌 초반부터 '로맥', '한동민' 등의 간판타자들과 작년 부상으로부터 돌아온 에이스 '김광현' 등의 호투로 손쉽게 2위 자리를 차지할 수 있었다.


정규시즌이 끝나고 14일간의 휴식을 가진 SK는 준플레이오프에서 한화를 꺾고 올라온 넥센을 만나 2승 2패까지 가는 접전 중 5차전 10회 말 플레이오프 동안 부진했던 한동민의 극적인 끝내기 홈런으로 11:10으로 승리하여 6년 만의 한국시리즈 직행을 확정 지을 수 있었다.


SK의 한국시리즈 상대는 만만치 않다. 올 시즌 93승 51패를 기록하여 2등 SK의 승차를 무려 14.5 경기차로 벌려 일찌감치 정규시즌을 우승한 두산 베어스였다. 우승을 확정한 후 두산은 주요 선수들을 일본 미야자키 교육리그로 보내 정규시즌의 보여준 전력 유지의 힘을 썼다.

두산 선수들의 체력은 플레이오프 5차전까지 가는 승부 끝에 가까스로 한국시리즈의 올라간 SK 선수들보다 훨씬 앞설 것으로 예상된다. 하지만 두산은 일본 미야자키 교육리그에서 일본 프로팀과 진행한 몇 경기를 제외하면 실전감각이 SK보다 적다는 것이 SK의 이점이 될 수 있다. 물론 두산이 전력은 확실히 세긴 하나 SK는 2007년과 2008년 한국시리즈에서 두산을 만나 모두 승자가 된 적이 있다.

과연 2018 한국시리즈에서 2010년 삼성을 상대로 경험했던 마지막 우승을 경험할 수 있을까?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문화부=9기 정승호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8기김창훈기자 2018.11.09 00:07
    두팀다 명승부 펼쳐 우승팀이 나왔으면 좋겠습니다 기사 잘 보고 갑니다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청소년기자단봉사회, ‘시각장애인·정보소외계층 위한 기사녹음 봉사활동’ 운영 file 2018.10.31 디지털이슈팀 53603
격하게 반응하라 이것은 수학인가? 놀이인가? <제4회 강원수학나눔축제> 1 file 2019.10.25 강민지 1504
우리 모두가 경축해야 하는 국경일, 광복절 1 file 2018.08.20 유하늘 1508
따뜻한 마음에 보답하다 <제4회 마포구청소년자원봉사대회> file 2018.11.30 강민주 1508
한국은 지금 '젠트리피케이션' 몸살 중 file 2018.11.21 박태준 1509
'한정판'의 유혹 file 2017.03.25 주은채 1513
봄빛이 만개한 아름다운 경주로 놀러 오세요 file 2017.04.15 박지홍 1514
개도 안 걸린다는 여름 감기, 건강관리는? 1 file 2017.08.27 이서윤 1514
지구의 하루와 다른 행성의 하루는 다르다? file 2019.03.04 최승현 1517
다문화의 재능을 살려... 다문화 학생 이중언어 말하기 대회 열리다 1 2018.11.13 조정원 1523
울산 무거천 궁거랑축제 file 2019.04.26 송은녁 1523
그들의 작은 움직임 file 2018.03.01 이다솜 1526
어르신들의 쉼과 힘, 안나의 집을 아시나요? file 2018.11.26 오다혜 1529
청소년들이 의원이 되어 참여하는 '아산시 청소년의회' file 2019.04.26 신여진 1529
역사 속으로, 동래읍성 역사축제 file 2018.10.18 유채영 1530
'클래식씨-리즈' 롯데와 삼성이 추억을 되살리다 file 2019.06.17 백휘민 1531
매년 3월 22일은? 1 file 2017.03.21 박승미 1533
독립기념관에 가다 2019.01.25 전서진 1534
가장 작은, 가장 약한 사람들을 위해 일하는 NGO, AMNESTY file 2017.07.20 정재은 1537
세계의 문화를 품다 '2019 이태원 지구촌 축제' 3 file 2019.10.16 정다운 1538
[KS특집 1. SK와이번스] 6년 만의 한국시리즈, 8년 만의 우승 이끌 수 있을까 1 file 2018.11.07 정승호 1539
당신의 미래는 안녕하십니까 2017.03.17 최용준 1542
광복절, 안성에서 그들을 기억하다 1 file 2018.08.27 안정섭 1542
누구나 대한민국의 대사가 될 수 있다? 반크 글로벌역사외교대사 발대식 열려 file 2017.07.22 장서연 1544
서울시 최초 청소년 과학관! 요즘 여기 핫하다며? 2017.08.24 황재명 1549
나도 할 수 있다! 글로벌 역사 외교대사 2017.09.05 김나연 1549
여러분에게도 드립니다 file 2017.05.24 윤연섭 1552
제26회 포항 어린이날 큰잔치 2019.06.04 11기김정규기자 1552
경복궁으로 밤마실 떠나요 file 2017.08.29 정유담 1556
자원을 생각하는 컵 1 file 2019.08.12 박지예 1556
'나중은 없다. 지금 우리가 바꾼다' file 2017.07.24 김다은 1557
심각한 동물 학대 file 2017.07.26 황수민 1557
맞물려 돌아가는 우리들... 청소년 자원봉사단 '톱니바퀴' file 2019.02.28 이수연 1557
'밀어서 잠금해제' 아닌 초음파로 바로 하자 file 2019.03.27 나어현 1559
G-STAR 2018, 성공적으로 개최되다 2018.12.03 고유진 1561
그 사태를 겪은 사람들은 덜 서러워야 눈물이 나온다고 말한다 2018.11.09 하예원 1562
함께 만든 100년 함께 만드는 미래 file 2019.03.13 이서진 1563
페미니스트 대통령 file 2017.03.25 안예현 1565
독도의 날 맞아, 독도문화제 개최 file 2018.11.28 여인열 1565
소식 없이 끝나버린 토트넘의 이적시장 1 file 2018.08.20 이형경 1567
광복의 환희와 되찾은 조국의 상징인 서대문형무소역사관을 방문해보는 것은 어떨까? 1 file 2019.01.08 이채린 1567
봄꽃의 신호탄! " 2017 양산 원동매화축제" file 2017.03.25 전현동 1570
공휴일 아닌 기념일, 그 의미는 알고있니? file 2017.07.25 장서윤 1572
2018 부산국제음식박람회, 성황리에 폐막 file 2018.11.02 김도경 1572
고개숙인 한국 축구, 이대로 괜찮은가? 1 file 2017.03.24 최민규 1574
남북 교류의 장, '제5회 아리스포츠컵 국제유소년(U-15) 축구대회' 폐막 file 2018.11.16 이휘 1575
세계인의 튤립 축제,keukenhof 1 file 2019.05.13 최예주 1576
아시안게임, 병역 혜택의 기회? 3 file 2018.08.30 김서진 1577
독립기념관에서 민족의 얼을 찾다 file 2017.05.24 조수민 1578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71 Next
/ 71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