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문화&라이프

'아산 동물 보호연대'를 아시나요?

by 7기오가람기자 posted Jul 20, 2018 Views 5665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요즘 사회적으로도 문화적으로도 나타나는 문제 중 하나는 바로 '유기동물'이 아닐까 싶다.

올해 대한민국 유기동물의 수는 천마리를 넘을 것으로 예상된다. 그만큼 유기동물의 수가 해마다 증가하는 가운데 유기동물을 지키려 하는 시위도 많이 이루어지고 있다. 이에 따라 유기보호소에 봉사를 가는 학생들도 늘고 있다. 오늘은 그런 '아산 동물 보호연대'를 소개해보려 한다.


hgfhgh.PNG

[이미지제공=예산 고덕중학교 govengers 동아리, 저작권자로부터 이미지 사용 허락을 받음] 


충청남도에서도 적지 않은 보호소가 운영되고 있으며 대표적으로 충청남도 아산시 염치읍 석정리 99-21에 위치한 '아산 동물 보호연대'가 있다.  2011년 천안시보호소를 시작으로 2016년 아산시보호소의 개선에 앞장서온 지역 봉사자들이 모여 설립한 비영리 임의 법인단체로 알려져 있다.


zzzzzz.PNG

[이미지제공=예산 고덕중학교 govengers 동아리, 저작권자로부터 이미지 사용 허락을 받음] 


한국에서는 국내 입양보다는 해외 입양을 더 선호하고 있다고 한다. 10마리 중 9명은 이곳에서 해외 입양을 준비 중이라고 보면 된다. 국내에서는 입양을 하고 파양을 하는 경우가 많아 국내보다는 해외를 선호하는 것이다. 작년에는 약 200마리 정도가 해외 입양이 되었고 올해는 더 늘릴 예정이라고 한다.


이만큼 한국에서는 심각하게 유기동물이 발생하는 것으로 보인다. 이러한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서는 개인의 노력이 아닌 모두의 노력이 필요하다. 이날 봉사에 참여했던 학생들의 후기를 들어보면 "처음에는 개가 무서워서 잘할 수 있을까 걱정이 되었는데 도착하고 나서 개들을 보니 너무 귀여웠다. 밖에서 대형견들의 물을 갈아주는 일을 했는데, 점점 적응이 되어서 이제는 개가 안 무서워졌다. 아이들을 입양하고 싶었지만 그래 주지 못해서 미안했고, 아이들을 입양해간 사람들이 잘 키워주셨으면 좋겠다.", "도착했을 때 대형견들도 많아서 걱정했는데 의외로 착하고 순해서 물도 쉽게 갈아주고 대변도 쉽게 처리할 수 있었다. 유기동물들이 아픈 사연들로 여기 동물 보호연대까지 온 걸 들으면서 마음이 아파 눈물이 났었다. 앞으로 강아지, 고양이뿐만 아니라 자신이 키우는 반려견을 말썽부린다고, 키우기 힘들다고 버리는 일이 없었으면 좋겠다."라며 다음에도 다시 한번 꼭 올 것이라고 약속했다.


또한 이곳에서 일을 하고 있으신 분께서는 '버리지 마세요.', '사지 마세요, 입양하세요.'라며 묵직한 한마디를 전하셨다.


점점 유기동물들이 늘어나는 시점인 이때 모두 관심을 가지고 언제든 시간이 날 때 보호소에 방문하여 유기동물들의 마음 아픈 사연들을 들어주는 것은 어떨까?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문화부=7기 오가람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미세먼지 해결 방법은 바로 너! file 2018.07.24 최영서 3797
2018 '향수옥천 포도.복숭아 축제'에 다녀오다 file 2018.07.24 이예은 3129
우리들의 감성을 일깨울 치아문단순적소미호(致我们单纯的小美好) 2 file 2018.07.23 최아령 4369
장 지글러(Jean Ziegler) - 왜 세계의 절반은 굶주리는가? 2 file 2018.07.23 홍도현 3631
'아산 동물 보호연대'를 아시나요? 2018.07.20 오가람 5665
우리 주변의 예술, '마켓마' 1 file 2018.07.18 김진영 3798
KITAS 2018, 새로운 기술에 편리함을 접하다 file 2018.07.17 김민지 2928
인천의 명소들을 한눈에 보다! 인천시티투어 2018.07.17 김다인 2806
제주도에서 추억을, 넥슨컴퓨터박물관 2 2018.07.13 안소정 3808
[책] 사람을 대하는 기술 '무례한 사람에게 웃으며 대처하는 법' 1 file 2018.07.11 최미정 3924
충주 라이트월드, 당신의 눈을 매혹시킬 아름다운 빛의 세계로 초대합니다! file 2018.07.11 정하영 4116
코엑스에서 세계를 만나다, 한국국제관광전(KOTFA) file 2018.07.09 명노경 3218
서울시립동대문청소년수련관, 홍보대사로 댄스팀 U.A(유에이) 위촉 file 2018.07.09 디지털이슈팀 7070
슬로바키아 청소년 교류단, 국립중앙청소년수련원 방문..韓 청소년 정책에 많은 관심 보여 file 2018.07.09 디지털이슈팀 3568
이번 방학은 어디로 여행을 갈까? '한국국제관광전' file 2018.07.06 이서현 3042
<영화 칼럼> 영화 읽어주는 고양이 두 번째 이야기: 쓰리 빌보드 file 2018.07.06 남연우 4004
‘물오름 달’의 역사가 다시 재현될까? file 2018.07.06 최영서 3318
2018 서울국제도서전에 가다 2 file 2018.07.05 이지은 3861
더 새로워질 교육의 도시, 경기도를 만나다 file 2018.07.05 이지은 2707
ICCE-Asia 2018, 세계적인 석학들과 함께하다 file 2018.07.05 신온유 4156
진화는 항상 위기로 바뀐다. [쥬라기 월드:폴른 킹덤] file 2018.07.04 최아령 2908
중국 상하이에서 MWC Shanghai 2018 개최 file 2018.07.02 전병규 3831
<탐정 : 리턴즈>, 탐정이 시리즈가 되어 돌아오다! 2 file 2018.07.02 나인우 3668
세계사, 아는 척 하고 싶다면? file 2018.06.28 박채윤 4130
투타 균형 류중일의 LG, 안정적 2위 수성 가능할까 file 2018.06.27 이준수 3557
수학으로 나라를 구하다 file 2018.06.27 노채은 5195
2018년 러시아 월드컵으로 불타오르다 file 2018.06.26 박상미 3217
2018 러시아 월드컵을 위한 인천광역시만의 독특한 응원장소 file 2018.06.26 김도윤 3530
2018년, 오월의 광주를 찾다 file 2018.06.26 고서원 3382
미국 야구 경기 LA Dodgers VS Texas Rangers, 추신수 선수 출전 file 2018.06.26 함수민 3358
<어벤져스 : 인피니티 워>, 모든 마블 히어로들의 등장 file 2018.06.25 나인우 4468
당신의 6월 14일은 무슨 날이었습니까? file 2018.06.25 서재은 3047
2018 민주평통 경남지역 고등학생 통일 골든벨이 열리다! file 2018.06.21 김설현 4802
‘아이스 버킷 챌린지’, 무엇인가? file 2018.06.21 김성백 5911
공룡 대멸종, 그 원인은 무엇일까? file 2018.06.21 최수영 40124
2018 울산학생 대토론 축제 1 file 2018.06.21 조예린 5611
월드컵으로 경제 한걸음 – 러시아 월드컵과 파레토 최적문 1 file 2018.06.21 김민우 6479
'아프리카의 산업화 촉진' AfDB 연차총회 file 2018.06.20 박다현 3164
라온시큐어, ‘원가드’를 통해 군 보안 시장 공략 file 2018.06.20 성소현 3663
'동탄 가족사랑 축제'의 장에 가다. file 2018.06.20 이지은 3921
세븐틴, 데뷔 3주년 기념 전시회 '17'S CUT' file 2018.06.19 여혜빈 3448
화산 폭팔로 인해 세상에 나온 공룡들, '쥬라기 월드 : 폴른킹덤' 2018.06.19 오가람 4008
중국 3대 명절 단오절(端午节) 1 file 2018.06.19 박주환 5083
요즘 핫한 그의 이름은 '해리안' file 2018.06.18 6기정예진기자 4559
지리학을 사랑하는 사람들의 축제, 경인교육대학교 인천캠퍼스에서 열리다 file 2018.06.18 김성윤 3481
'제15회 서울환경영화제'에서 환경문제의 심각성을 알자! file 2018.06.18 김태희 2914
발레리노를 꿈꾸는 소년, 'Billy Elliot'라는 영화를 아시나요? file 2018.06.18 최아령 3161
신재생에너지, 2018 세계태양에너지엑스포 file 2018.06.18 박세경 2869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 76 Next
/ 76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