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문화&라이프

흰색 머리카락, 노화가 아니다!

by 6기김동희기자 posted Apr 02, 2018 Views 306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어른들은 흰색 머리카락이 생기면 스트레스를 받아서 그렇다며 현실을 부정하고 싶어하거나 부모님들은 흰색 머리카락이 눈에 띄는 것이 싫어서 자녀에게 뽑아달라고 부탁하거나 염색을 하신다. 이렇듯 대표적인 노화현상으로 알려진 흰색의 머리카락이 나이가 들면서 색이 변화한 것이 아니라 사실은 원래의 머리카락 색으로 되돌아간 것이라고 한다면 다들 무슨 생각을 할까?


 사실 우리가 가지고 있는 검은색, 갈색 등 여러 가지 색들의 머리카락들은 위장을 하고 있는 셈이다. 원래 사람의 머리카락은 검은 계열의 유멜라닌과 노란 계열의 페오멜라닌 이 두 종류의 멜라닌 보유 비율에 의해 결정되는데, 우리 황인종들은 유멜라닌의 비율이 페오멜라닌보다 많아서 주로 검은색과 갈색의 머리카락 색을 가진다고 한다.

대청기 사진2.jpg

 ▲검은색 머리카락[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6기 김동희기자]


 반대로 백인들을 생각해 본다면, 주로 백인종들이 가진 금색과 붉은색의 머리카락은 페오멜라닌의 비율이 유멜라닌의 비율보다 많아서 생기는 색인데 페오멜라닌에 돌연변이가 생기면 붉은 기가 지나치게 많아져 동화 속 주인공 '빨강머리 앤'과 같은 완전히 붉은색의 머리카락을 가지게 된다. 


 보통 30~35세부터 머리카락 색소 생성 기능이 저하되면서 머리카락의 색소가 서서히 사라지고 원래의 머리카락 상태, 즉 흰색의 머리카락이 드러나게 된다. [YTN 사이언스 핫클립 영상 참고]


 나이가 들면서 노화로 인해 신체 내부의 기능이 저하되는 것은 노화의 현상 중 하나가 맞지만 흰색의 머리카락은 색깔 옷을 입고 있다가 단지 그 옷을 벗은 것뿐이다. 사람들의 관점은 다르므로 흰색 머리카락은 노화의 현상 중 하나가 맞다고 생각할 수 있겠지만 이것을 좋게 활용한다면 나이가 들어 흰색 머리카락이 생겼다고 해도 크게 상처받거나 슬퍼하지 않아도 된다는 사실을 알게 될 것이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IT·과학부=6기 김동희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청소년기자단봉사회, ‘시각장애인·정보소외계층 위한 기사녹음 봉사활동’ 운영 file 2018.10.31 디지털이슈팀 54279
힙합계의 치트키 쇼미더머니, 각 시즌별 수혜자는 누구? 1 file 2016.07.30 조수민 5022
힙합 좋아하니? 2016년 하반기 힙합계의 이슈들! file 2016.07.25 신재윤 4892
힐링하는 축제, 유성온천 문화축제 file 2017.05.27 손예은 3252
힐링하기 딱 좋은 곳 '우도' 1 file 2017.08.30 한유진 3168
힐링이 필요해 2017.11.28 이지혜 2887
힐링의 끝판왕, 베트남 달랏의 메링 커피 농장 2 file 2019.02.27 최상선 2097
힐링되는 꽃나들이, 창원 장미축제는 어때? 1 file 2017.05.24 안예현 4036
힐링 여행이 필요하다면, 이웃나라 일본 오카야마. 2 file 2016.09.24 이지수 4473
흰지팡이는 무엇을 의미할까? file 2017.09.19 정은희 2347
흰색 머리카락, 노화가 아니다! 2018.04.02 김동희 3061
희망이란 그이름 당당한 그이름! 청소년과 함께! file 2017.03.14 이지은 2931
희망이란 그 당당한 이름! 청소년과 함께! 2 file 2017.03.15 이지은 2812
희망의 소리, 재능기부봉사로 전해요 2 file 2016.04.09 김선아 6403
희망의 섬 제주에서 8?15 행사를 주최하다. file 2017.10.02 문재연 3335
희망의 빛과 나눔을 실천하는 '내일을 여는 교실 지역아동센터'를 소개합니다. 2017.08.30 노도진 4479
희망을 파는 그들, 꿈다리 컴퍼니. 4 file 2017.02.26 박환희 3512
희망더하기 그 첫번째 이야기- '당신의 희망더하기 캠페인을 아십니까?' file 2016.11.27 최호진 4708
희망꽃이 피어나는 여기는 온고지신 희망 마을, 씨알 봉사단. 6 file 2017.02.12 허지민 3546
흡연 경고 그림 도입으로 감소했던 흡연율 다시 증가, 담배케이스 때문? file 2017.05.24 최예헌 2655
흐름 속에 알찬 지식 의왕 철도산업홍보관 1 file 2016.08.24 박도은 3895
휴일 100배 즐기기 '서울환경영화제'에서! 2018.05.28 김예나 2437
훌쩍 다가온 가을, 제철음식은? file 2016.09.25 최서영 3851
훈훈한 네티즌들의 선행, 백범 김구 선생의 정신을 기리며 2 file 2016.03.19 전지우 5404
후회 없는 사랑, <목련 후기> 2019.05.13 김서연 1297
후쿠오카, 그곳은 어디인가? file 2019.04.29 배경민 1240
후쿠오카, 그 고즈넉함으로 빠져들다 file 2018.02.28 강예빈 2286
후각으로 기억을 되돌릴 수 있을까? 4 file 2017.10.13 박현정 3649
효율적인 경제동아리 운영? 바로 연합동아리로! file 2016.04.09 김성현 5386
획기적인 기술 여기 다 모여! CES(국제전자제품박람회) 4 file 2017.02.19 이재현 3155
획기적인 기술 여기 다 모여! CES(국제전자제품박람회) 1 file 2017.02.24 이재현 2719
황금연휴, 고양국제꽃박람회와 함께 봄내음을 즐겨보자! 3 file 2017.05.20 한예진 3191
황금연휴 제대로 알자! file 2017.10.13 김나림 2278
황금알을 낳는 관광, 마이스(MICE) 산업 1 file 2017.04.02 박마리 5641
활활 타오르는 일러스트의 열기, 지금은 일러스트로 소통하는 시대 2 file 2017.08.08 이정민 3862
환절기 감기 보내고 벚꽃 구경하러 가자! file 2016.03.24 안세빈 5959
환전은 무엇일까? file 2019.08.09 송수진 2218
환상적인 야경을 볼 수 있는 방콕 '아시아티크' 2 2019.02.18 안소민 1524
환경파괴를 최소화한 케이블카를 타고 쿠란다마을로 file 2019.09.02 임하늘 1423
환경을 생각하는 텀블러, 리유저블 텀블러 2 file 2019.10.24 박효빈 1005
환경을 바탕으로 이루어진 국제교류[주니어에코엔지니어링 아카데미] 1 file 2017.02.25 정혜윤 3237
환경을 다시 생각해볼 수 있는 시간 '서울환경영화제' 1 file 2018.06.11 진현용 2360
환경운동연합 <350 캠페인> file 2017.02.28 양정윤 3232
환경에 대한 새로운 생각, 서울환경영화제 file 2018.05.29 정하현 2030
환경부, 2018년 생물다양성 청소년 페스티벌 개최 file 2018.12.18 정수민 2027
환경문제 인식? 어렵지 않아요! 1 file 2017.06.25 안옥주 3237
환경도 지키고 우리 몸도 지키는, EM을 아시나요? 1 file 2017.04.24 안나영 2632
환경과의 만남, 제14회 서울환경영화제 file 2017.05.25 민정연 2447
환경과 인간의 공존을 모색하는 아시아 최대의 '제15회 서울환경영화제' 성황리에 마무리··· file 2018.05.25 허기범 2502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71 Next
/ 71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