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문화&라이프

삼국삼색의 호랑이

by 6기이지영기자 posted Mar 27, 2018 Views 224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1988년 , 2018년에 있었던 두 차례의 올림픽 두 올림픽의 공통점이 있다면 그건 바로 마스코트가 호랑이라는 점이다. 이처럼 호랑이와 깊은 연관이 있는 한국이다. 이러한 한국의 국립중앙박물관에서 평창 동계 올림픽을 기념해서 개최한 ‘동아시아의 호랑이 미술-한국·일본·중국’에는 한국, 일본, 중국에서 호랑이를 어떤 존재로 섬겼는지와 생각되어왔는지에 대해 알 수 있는 단도, 병풍, 거울, 그림 등 일상생활에서 사용했던 물건들이 전시되어있다.


KakaoTalk_20180224_202942667.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6기 이지영기자]

 

전시관 입구에 들어가면 '호랑이 우리 안의 신화'라는 제목의 영상을 시청할 수 있다. 제일 처음 전시되어있는 작품들은 한국의 호랑이와 관련된 작품, 두 번째는 일본, 세 번째는 중국으로 구성이 되어있다.

국토의 대부분이 산인만큼 한국에는 일찍부터 호랑이 서식하기 시작해 호랑이의 나라라고 불리는 만큼 단군신화에서도 호랑이가 등장한다. 고분신화에서는 수호신으로, 불교미술에서는 산신의 정령으로, 회화에서는 군자와 벽사의 상징으로 표출되었다. 또한 유교정신과 낙천적이며 해학적인 한국인의 정서가 투영되어 근엄하고 해학적인 호랑이 그림들을 많이 볼 수 있다.


KakaoTalk_20180224_202943450.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6기 이지영기자]

 

우리나라와는 반대로 호랑이의 서식지가 아니었던 일본에서의 호랑이는 상상과 설화 또는 종교 이야기에서 나오는 동물로 여겨졌다. 도교미술에서는 사신과 십이지로, 불교의 설화에서는 맹수로 묘사되어졌다. 용과 호랑이가 함께 있는 일본의 용호도는 일본 호랑이 미술의 특징으로 일본 특유의 사상에서 비롯된 것이다.


중국은 청동기 시대에 단독으로 호랑이 무늬가 등장할 만큼 호랑이 숭배 문화가 널리 형성되어있었다. 이러한 중국미술에서의 호랑이는 백수의 왕으로서 군자, 덕치를 상징했으며, 맹수로서 전쟁과 죽음, 무용, 귀신을 물리치는 벽사를 의미했다.


중국과 한국, 일본의 세 나라의 서로 다른 호랑이의 모습을 한곳에서 볼 수 있고, 서로 다른 호랑이의 모습을 보며 세 나라의 문화와 사상의 차이를 이해하며 존중을 할 수 있을 것이다. 호랑이와 세 나라(한국, 일본, 중국) 만나 어떤 작품들이 만들어졌는지 궁금하다면 국립중앙박물관 특별전시실(상설전시관 1층)에 방문해 둘러보는 것도 좋을 것이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사회부=6기 이지영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청소년기자단봉사회, ‘시각장애인·정보소외계층 위한 기사녹음 봉사활동’ 운영 file 2018.10.31 디지털이슈팀 54022
뭐? 게임을 깔지 않아도 플레이 할 수 있다고? newfile 2019.12.11 김채운 202
올해의 마지막 청소년어울림마당! 1 file 2019.11.25 심재훈 314
별과 함께 빛난 학생들의 열정, 제13회 전국학생천체관측대회 file 2019.11.25 윤혜림 335
뉴턴, 오일러와 함께하는 NEW 대구수학페스티벌 file 2019.11.28 강승현 362
하교 후, 갈 곳 없는 학생들을 위한 '청소년 이동 상담실' file 2019.11.25 어율 367
우파루파, 키워도 되나요? 1 file 2019.11.25 정수민 387
단풍에는 어떤 과학적 원리가? 2 file 2019.11.27 이채원 393
산과 염기 file 2019.11.25 김유민 413
2019 WRO KOREA 1 file 2019.10.23 이현진 460
제17회 대한민국청소년영상대전 시상식 file 2019.11.26 정민규 477
2019년 국내 여행은 순천으로! file 2019.10.28 박수민 485
좋은 뜻 함께 모아, K-BIZ 바자회 file 2019.11.04 정다솜 485
제100회 전국체전, 꿈을 향해 앞으로 나아가다 file 2019.11.01 최아영 502
"부모 면접을 시작하겠습니다." 페인트, 이희영 작가를 만나다 file 2019.11.27 하늘 545
천진 모의유엔 2019 file 2019.11.22 김수진 573
2019 김포 융합체험 한마당, 융합을 넘어 꿈 이룸을 향한 발돋움 file 2019.11.05 박효빈 601
증권회사의 증권회사인 한국예탁결제원에 가다! file 2019.08.26 윤다인 629
서울 시청광장에서 열린 7.20 박해반대 행사 2019.08.01 송은녁 632
우리가 직접 부모를 고르는 시대, ‘페인트’ 1 file 2019.10.29 송이림 640
수학으로 놀자! '2019 부산수학축제' 1 file 2019.11.01 김민정 640
또 하나의 가족 2019.09.30 이지환 643
여수 밤바다를 수놓은 '2019 여수 밤바다 불꽃축제' file 2019.11.25 조햇살 645
우비 입은 소녀상, 제1399차 수요집회 file 2019.09.27 유채린 655
신인 작가들의 날갯짓, '젊은 작가상' file 2019.09.27 김사랑 663
제3회 배곧꿈여울축제 file 2019.10.29 심재훈 686
情을 담은 정다운 청소년 자원봉사프로그램 file 2019.07.29 문유정 705
수포자도 놀러오세요, 제11회 전북수학체험한마당 1 file 2019.10.28 임세은 723
문화로 인한 갈등 그리고 공존 file 2019.09.30 이승환 736
'아티스틱'한 염주체육관에 다녀오다 file 2019.07.26 김석현 739
자도 자도 피곤한 당신, 수면 주기를 확인하라? file 2019.10.25 이선우 743
전국이 다 암전! 저녁 9시가 되면 다 불을 끄세요 file 2019.09.26 윤다인 750
서로 도우며 사는 사회. 사회적 경제 기업가를 꿈꾸다 file 2019.08.21 추세영 785
담양군 청소년 문화의집의 학습동아리 S·C·P 운영 file 2019.10.30 조미혜 794
누구나 알기에, 의미를 잘 분별해서 들어야 할 동요, '우리 집에 왜 왔니' 2 file 2019.07.25 유예원 800
이번 방학은 달로 갈까? 사이언스 바캉스에서 만나! file 2019.07.24 나어현 812
가을, 청년들의 고민을 마음껏 비우는 시간 file 2019.09.25 김윤 845
잊어서는 안 될 기억, 서대문형무소 file 2019.11.18 서지수 847
세계문화유산, 하롱베이를 찾아서 file 2019.08.27 정다솜 849
다양한 차원의 세계들 file 2019.07.25 11기이윤서기자 854
나도 우리집 귀한자식, 청소년의 노동권리 당당하게 누리자! file 2019.08.27 강훈구 869
과학의 관점을 바꿔주는 제16회 수원정보과학축제에 다녀오다 1 file 2019.10.23 유석훈 890
포마켓, 포천 시민이 만들어가다 file 2019.08.26 김선우 891
시인 정지용의 '제32회 옥천 지용제' file 2019.05.27 양유빈 901
색다른 서울 근현대사 탐방하기 file 2019.07.25 최민주 905
'알라딘', 연기와 음악 모두 접수하다 1 file 2019.07.29 김민정 909
한국 청소년, 미국 친구들과 만나다! file 2019.07.29 이솔 914
작은 발걸음이 소외된 이웃에게 큰 힘이 됩니다! 2019.05.08 이채빈 917
유상철 감독 체제 첫 승리 인천 유나이티드 file 2019.05.29 김민형 927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71 Next
/ 71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