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문화&라이프

개도 안 걸린다는 여름 감기, 건강관리는?

by 5기이서윤기자 posted Aug 27, 2017 Views 1687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올여름 더위는 그 어느 해에 더위보다 상당하다. 올해 우리나라 최고기온은 경북 경주에서 지난 7월

13일 기록한 39. 7도이다.

이 때문에 개도 안 걸린다는 여름 감기, 식중독·장염·일사병·냉방병 등 여러 질병이 발생해 병원을 찾는 사람들이 더욱더 많아졌다.

여름 감기가 오면 느낄 수 있는 현상으로는 지나치게 피로하고, 소화가 잘 안되는 등의 현상이 보일 수 있다.

하지만 이전에 몇 가지 예방만 잘 했더라도 질병을 피할 수 있었을 것이다. 그렇다면 이러한 질병들을 예방할 수 있는 방법은 무엇이 있을까.

먼저, 여름철 가장 많이 발생하는 질병 하면 늘 먼저 떠오르는 식중독이다. 식중독은 잘못된 음식 섭취로 인해 발생하는 질병이다.

그렇다면 식중독은 어떻게 미리 예방할 수 있을까? 식중독의 예방법은 무엇보다 손을 깨끗이 씻고 날것을 주의하며, 실온 보관을 피하는 등의 방법이 있다.

다음은 날이 무덥다 보니 사람들은 열을 식힐 수 있는 선풍기, 에어컨 등 냉방제품들을 많이 찾기 마련이다.

ㅇㅇ.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5기 이서윤기자]


이로 인해 냉방병은 우리에게 한층 더 가깝게 다가올 수 있다. 냉방병의 예방법은 실내외 온도 차이를

5-6도 이내로 유지하고, 환기를 자주 시키는 등이 있다.

또한 몸의 체온 유지를 위해 물이나 따뜻한 차를 자주 마셔주는 것도 하나의 방법이다.

그 외에도 여러 질병들을 기본적으로 손을 잘 씻는 것부터 시작해 주의하자. 우리 모두 정확한 여름철 건강관리법으로 얼마 남지 않은 여름을 잘 보내도록 하자.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사회부=5기 이서윤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5기이준형기자 2017.08.27 18:55
    지구온난화가 가속화되면서 점차 우리나라가 이상기후가 보이는 듯 싶어요ㅜㅜ 국민들이 일상생활에서 에어컨 온도를 올리는 것을 몸소 실천하여 에너지를 절약했으면 좋겠습니다~
    좋은 기사 감사합니다 :)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학생들은 왜 성당 독서실을 이용하지 않을까...? file 2016.05.22 신정효 6646
학생독립운동기념일 ‘함께 만든 대한민국, 함께 만들 대한민국’ file 2018.11.02 오수환 2128
학생 스트레스와 성적의 상관관계 file 2016.07.22 이유진 4795
학교폭력, 다시 한 번 생각해보자. 2 file 2017.04.23 김애란 2777
학교안 정크푸드, 그린푸드로 4 2017.07.16 김영은 2480
학교 종이 땡땡땡 2 file 2018.03.01 김다연 2427
학교 속 우리의 쉼터 Wee클래스, 이대로 괜찮은가요? 3 file 2017.04.01 염주원 4601
학교 별 '대신 전해드립니다' 페이스북 페이지 인기 file 2016.03.22 조하은 7056
학교 2017의 시작, 이쯤에서 알아보는 드라마 학교시리즈가 사랑받는 이유? 4 file 2017.06.08 김혜원 5060
하쿠나 마타타. 지금 시작하라! - MBN Y 포럼 2019 개최 file 2019.02.18 임가영 1596
하이원 중학생 원정대의 추억과 교훈 file 2018.03.08 백예빈 2898
하와이에서 실제 우주복 입고 체험한 '가상 화성 생활 file 2016.08.24 노태인 3976
하얀 파도와 '성난 서퍼들' 1 2017.08.02 이주은 2262
하얀 꽃비를 맞아보셨나요? 2 file 2016.04.25 김승겸 4468
하시마 섬 1 file 2016.04.24 장우정 4795
하반기 개봉영화 미리보기 1 file 2016.07.24 손지환 4248
하멜은 조선에게 무엇을 주었는가 2017.06.28 김용준 2285
하림 푸드트럭, 동신여고·국제고 방문 무료 시식회 실시 6 file 2017.08.18 디지털이슈팀 2849
하루에 한 발자국씩 「열두 발자국」 file 2019.03.13 황엘림 2274
하늘 위 노란 리본 4 2017.03.27 서지은 1951
하나되는 내일을 꿈꾸다, 느티나무 가족봉사단 1 file 2017.03.20 오가연 2140
하나되는 내일을 꿈꾸다, 느티나무 가족봉사단 file 2017.03.22 오가연 2289
하나 되어 울리는 우리들의 마음, '제41회 고등학교 합창발표회' file 2019.09.27 김지우 1725
하교 후, 갈 곳 없는 학생들을 위한 '청소년 이동 상담실' file 2019.11.25 어율 741
핑크카펫은 과연 임산부의 것일까? 4 file 2017.03.21 임수연 4046
핑크빛 노을은 오존층 대기오염일까? 2 file 2016.07.20 조해원 8433
핑크 카펫 길만 걸으세요! file 2018.03.02 김서현 2740
필리핀 보라카이 잠정폐쇄, 그 이후는? file 2018.05.28 박지현 3649
핀란드의 산타마을 3 file 2019.01.03 계진안 2265
픽사가 전하는 30년의 희망과 감동 1 file 2017.06.22 강건화 2276
피부 노화의 주범 자외선 file 2016.06.19 김수미 3999
피로 회복, 포천 허브아일랜드에서 만끽하세요! 1 file 2016.04.25 김은비 5480
피 터지는 8월 가요계 1 2017.08.21 남승훈 3119
플레이오프 1차전 MVP ‘대한민국 최고의 센터’ 박지수 file 2018.03.12 허기범 3426
플랩 운동복-함께 숨쉬는 살아있는 옷 1 file 2017.05.28 조영서 2925
프리콘돔데이, 청소년에게도 사랑할 권리가 있어요! 6 2017.08.24 진선우 3353
프리온, 단백질성 감염인자 file 2017.03.25 백준채 3584
프리미어리그, 또 한번 푸른색으로 물들다 file 2019.05.17 배준희 1878
프리러너 뉴먼의 갑작스러운 죽음 1 file 2017.02.25 최선 2213
프로야구의 응원 변화! 1 file 2017.05.07 김지헌 3598
프로야구, 최악의 위기를 맞이하다 1 2016.11.14 김지현 3798
프로야구 두산, 다시 새로운 시작 1 file 2016.04.02 양지호 5170
프로야구 FA 미계약자들, 이대로 미아 되나? file 2018.01.15 손종욱 3058
프로듀스101 시즌2 최종 11인 워너원 데뷔에 한걸음씩 다가가는중 2 file 2017.07.24 이아영 2747
프로듀스 101 시즌2 연습생들의 정신건강 이대로 괜찮은가... 1 file 2017.05.25 이아영 3175
프로듀스 101 시즌 2 출신 주학년, ‘더보이즈(THE BOYZ)’ 라는 이름으로 새로운 도약 4 file 2017.08.16 박지연 3084
프랑스의 깊은 맛, 대표 음식 Top 3 file 2017.10.18 박미진 8508
풍성한 거리예술축제 '2019 목포 세계마당 페스티벌' 3 file 2019.10.02 조햇살 2075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71 Next
/ 71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