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문화&라이프

매년 3월 22일은?

by 4기박승미기자 posted Mar 21, 2017 Views 1544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KakaoTalk_20170321_233411294.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4기 박승미기자]


매년 3월 22일은 갈수록 심각해지는 물 부족과 수질오염을 방지하고 물의 소중함을 되새기기 위해 UN에서 제정, 선포한 '세계 물의 날( World Water Day )'의 기념일이다.



세계 물의 날은 UN에서 1992년 12월 22일 리우환경회의 의제 21의 18장의 권고를 받아들여 '세계 물의 날 준수 결의안'을 채택하였다. 이 결의안에 따라 1993년부터 매년 3월 22일을 '세계 물의 날'로 기념하고 있다.


아프리카에서는 가뭄 때문에 매년 1,400만 명이 죽어간다.


아프리카 곳곳에서 '우물 전쟁' 이 일어나고 식량과 물이 남은 곳은 무법천지로 변했다.


케냐의 수도 나이로비 인근 루다리악 지역의 이뇨뇨리 초등학교에서는 수업을 받다가 굶주림으로 기절하는 아이들이 수없이 생겨난다고 났다. 또한 이 학교 학생 300명 중 3분의 1 정도가 물을 구하러 다니기 위해 아예 학교에 나오지 못한다고 한다.


캡처.PN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4기 박승미기자]


2005년에는 전 세계 인구 5명 중 1명꼴로 마실 물이 없어 큰 고통을 받았다. 65억 인구 중 14억 명이 식수 부족으로 인해 고통을 받았던 것이다. 앞으로 다가올 2025년에는 전 세계 인구 2명 중 1명이 물 부족으로 인해 고통을 받을 것이라 한다. 학자들은 2025년의 전 세계인구를 80억 명 정도로 예측하고있다.


이렇게 지금 지구에는 식수 부족이나 수질오염으로 인해 큰 위기를 겪고 있는 나라들이 있다. 우리는 물 절약을 위해서 무엇을 하면 될까?


4인 가족이 화장실 양변기 물로 하루 255리터를 쓴다. 가정에서 쓰는 중형 냉장고 크기만큼의 물이 버려지는 것이다.

화장실 물을 아끼는 방법

1. 6리터급 변기나 9리터급 변기를 설치하기(보통 변기 13리터급)

2. 물을 채운 병이나 벽돌을 물탱크 안에 넣어두기

3. 대·소변 버튼이 따로 있는 절수형 변기 설치하기

4. 물탱크 안에 '절수기'라는 양변기용 절수 부속 설치하기


욕실의 물은 우리나라 가정에서 사용하는 물의 약 4분의 1을 차지한다고 한다.

욕실 물을 아끼는 방법

1. 욕조 용량의 1/2~2/3의 물만 받아 사용하기

2. 샤워 시간은 최대한 짧게 하기

3. 비누질할 때 샤워기를 틀어놓지 않기

4. 샤워 시 머리를 헹구거나 적실 때 세면대에 물을 받아 이용하기


물은 우리의 삶에 없어서는 안 되는 중요한 자원이다. 물 부족으로 인해 어려움을 겪지 않으려면 남의 일처럼 생각하지 말고 물 절약을 생활화해야 한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국제부=4기 박승미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4기신예진기자 2017.03.23 12:35
    정말 부끄럽게도 3월 22일이 세계물의 날인지 몰랐어요..
    아마도 많은 사람들이 세계물의 날을 모르고 물로인해 피해를 보는 사람이 이렇게까지 많고 증가하고있는 추세인지 인식하고 있지 못할 것 같아요.
    전국 각 학교에서도 세계물의 날을 홍보하고 이에 대한 행사도 많이 열었으면 좋겠네요.
    학교뿐만 아니라 회사같은 사회집단이나 일반 시민들에게도 많이 홍보하고 여러 행사를 많이해서 물부족 현상을 예방할 수 있는 많은 길을 열었으면 좋겠어요! 좋은 기사 감사합니다^^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청소년기자단봉사회, ‘시각장애인·정보소외계층 위한 기사녹음 봉사활동’ 운영 file 2018.10.31 디지털이슈팀 53923
유익한 과학 캠프 file 2017.07.25 차유진 1514
'한정판'의 유혹 file 2017.03.25 주은채 1517
따뜻한 마음에 보답하다 <제4회 마포구청소년자원봉사대회> file 2018.11.30 강민주 1517
우리 모두가 경축해야 하는 국경일, 광복절 1 file 2018.08.20 유하늘 1525
격하게 반응하라 이것은 수학인가? 놀이인가? <제4회 강원수학나눔축제> 1 file 2019.10.25 강민지 1526
그들의 작은 움직임 file 2018.03.01 이다솜 1527
다문화의 재능을 살려... 다문화 학생 이중언어 말하기 대회 열리다 1 2018.11.13 조정원 1527
지구의 하루와 다른 행성의 하루는 다르다? file 2019.03.04 최승현 1529
울산 무거천 궁거랑축제 file 2019.04.26 송은녁 1529
개도 안 걸린다는 여름 감기, 건강관리는? 1 file 2017.08.27 이서윤 1531
역사 속으로, 동래읍성 역사축제 file 2018.10.18 유채영 1531
봄빛이 만개한 아름다운 경주로 놀러 오세요 file 2017.04.15 박지홍 1534
청소년들이 의원이 되어 참여하는 '아산시 청소년의회' file 2019.04.26 신여진 1540
세계의 문화를 품다 '2019 이태원 지구촌 축제' 3 file 2019.10.16 정다운 1540
[KS특집 1. SK와이번스] 6년 만의 한국시리즈, 8년 만의 우승 이끌 수 있을까 1 file 2018.11.07 정승호 1541
어르신들의 쉼과 힘, 안나의 집을 아시나요? file 2018.11.26 오다혜 1541
독립기념관에 가다 2019.01.25 전서진 1541
매년 3월 22일은? 1 file 2017.03.21 박승미 1544
당신의 미래는 안녕하십니까 2017.03.17 최용준 1546
광복절, 안성에서 그들을 기억하다 1 file 2018.08.27 안정섭 1548
가장 작은, 가장 약한 사람들을 위해 일하는 NGO, AMNESTY file 2017.07.20 정재은 1549
나도 할 수 있다! 글로벌 역사 외교대사 2017.09.05 김나연 1550
'클래식씨-리즈' 롯데와 삼성이 추억을 되살리다 file 2019.06.17 백휘민 1551
여러분에게도 드립니다 file 2017.05.24 윤연섭 1555
누구나 대한민국의 대사가 될 수 있다? 반크 글로벌역사외교대사 발대식 열려 file 2017.07.22 장서연 1556
서울시 최초 청소년 과학관! 요즘 여기 핫하다며? 2017.08.24 황재명 1556
제26회 포항 어린이날 큰잔치 2019.06.04 11기김정규기자 1561
'나중은 없다. 지금 우리가 바꾼다' file 2017.07.24 김다은 1562
'밀어서 잠금해제' 아닌 초음파로 바로 하자 file 2019.03.27 나어현 1562
맞물려 돌아가는 우리들... 청소년 자원봉사단 '톱니바퀴' file 2019.02.28 이수연 1563
심각한 동물 학대 file 2017.07.26 황수민 1564
자원을 생각하는 컵 1 file 2019.08.12 박지예 1564
그 사태를 겪은 사람들은 덜 서러워야 눈물이 나온다고 말한다 2018.11.09 하예원 1565
독도의 날 맞아, 독도문화제 개최 file 2018.11.28 여인열 1565
G-STAR 2018, 성공적으로 개최되다 2018.12.03 고유진 1566
경복궁으로 밤마실 떠나요 file 2017.08.29 정유담 1568
페미니스트 대통령 file 2017.03.25 안예현 1572
공휴일 아닌 기념일, 그 의미는 알고있니? file 2017.07.25 장서윤 1572
함께 만든 100년 함께 만드는 미래 file 2019.03.13 이서진 1572
봄꽃의 신호탄! " 2017 양산 원동매화축제" file 2017.03.25 전현동 1573
2018 부산국제음식박람회, 성황리에 폐막 file 2018.11.02 김도경 1573
소식 없이 끝나버린 토트넘의 이적시장 1 file 2018.08.20 이형경 1574
아시안게임, 병역 혜택의 기회? 3 file 2018.08.30 김서진 1579
남북 교류의 장, '제5회 아리스포츠컵 국제유소년(U-15) 축구대회' 폐막 file 2018.11.16 이휘 1582
고개숙인 한국 축구, 이대로 괜찮은가? 1 file 2017.03.24 최민규 1584
독립기념관에서 민족의 얼을 찾다 file 2017.05.24 조수민 1585
일본의 한 시골 마을 5 file 2017.03.22 최유정 1586
세계인의 튤립 축제,keukenhof 1 file 2019.05.13 최예주 1586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71 Next
/ 71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