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문화&라이프

청소년의 언어 문제의 심각성

by 윤주짱 posted Jul 29, 2014 Views 12234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요즘 청소년들은 말을 하는데 굳이 욕을 붙여 사용한다 욕을 붙이게 되면 뭔가 있어보이고 멋있어 보이는 줄만 알겠지만 우리가 보기에는 정말 한심하고 저말의 뜻을 알고 쓰는걸까 라는 생각이 든다. 욕에 뜻은 정말 차마 입에 담을 수 도 없는 뜻으로 가득하다 그런데 욕을 쓰는친구들을 보면 모두 뜻을 알면서도 쓰는 친구들이 많다. 심각성을 알고 고치도록 노력해야 한다. 욕 뿐만이 아니라 요즘 줄여서 쓰는말이 점차 늘어나고 있다.예를 들어 버카충은 버스카드충전 , 넘사벽은 넘을 수 없는 사차원의 벽, 마지막으로 듣보잡은 듣지도 보지도 못한 잡 것 이라는 뜻이다. 이런 줄임말 사용때문에 어른 뿐만아니라 10대아이들도 혼란이 오기 시작한다. 이런 줄임말을 모르면 10대이야기에 낄수 없을 만큼 어려운 단어들이다. 줄임말을 모르거나 욕을 하지못하면 학교에서 왕따를 당할수 있다고 한다. 이런 심각성을 우리가 알고 바른말 고운말을 쓸수 있도록 우리가 앞장서 지켜나아가야한다. 그리고 마지막으로 어른들께 쓰는 언어이다. 요즘 친구들사이에서 쓰는말이나 욕들을 어른분들께 함부로 쓰는 경우가 있다. 지하철 막말녀, 막말남의 동영상이 화제가 되고 있다 이런 현상이 벌어 지는이유는 욕이 자연스럽고 예의를 갖추지 못하였기 때문이다 . 우리들 주변의 말을 잘 들어보자 듣게되면 행복하고 아름다운말 보다는 욕을 쓰는사람들이 더 많다. 좋아도 욕, 기분이 좋지 않아도 욕 항상 우리 입에 욕이 들러 붙어산다 기쁜데 슬픈데 욕을 하는지 이해가 되지 않는다 .욕을 하면 마음이 더 좋아지거나 풀리는건없다 더 짜증만 날뿐이다.욕을 많이하는친구들을 위해 바르고 고운말을 쓰는친구를과 함께 있거나 욕을 할때 친구보고 때려달라하면 효과가 금방 보일 것이다. 그렇다고 맨날 바르고 고운말만 쓰라는것은아니다 되도록이면 바른말고운말을 쓰면 좋다는것이다. 바른말 고운말을 쓰면 마음씨가 예뻐진다고 한다 마음씨가 예뻐지면 얼굴도 예뻐지지않을까? 항상 이마음 갖고 말을 예쁘게 하는 습관을 길들여 우리모두 어른분들이나 10대들에게 모범이되어 나의 마음속 말솜씨부분에 한 획을 그어보자

경기관광고등학교 1학년 신윤주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청소년기자단봉사회, ‘시각장애인·정보소외계층 위한 기사녹음 봉사활동’ 운영 file 2018.10.31 디지털이슈팀 68348
내가 직접 만들어서 팔아요. 2017.06.30 박승미 44206
공룡 대멸종, 그 원인은 무엇일까? file 2018.06.21 최수영 33392
원숭이와 친해져볼까?! 에버랜드 '몽키밸리 리얼대탐험' file 2015.06.07 김민정 25602
서울시 교육감과 함께한 명덕여고 학생자치법정 1 file 2015.08.11 심희주 24475
순우리말 간판, 돌아오다. 11 2017.02.22 장나은 22349
마케팅의 기본, 분석법을 배우자!! file 2016.06.04 김성현 21988
도전! 골든벨 묵호고와 함께하다. 1 file 2014.10.25 최희선 21357
누구나 할 수 있는 즐겁고 재미있는 초간단 과학실험 3 file 2015.03.08 홍다혜 20290
FTA의 장점과 단점 file 2017.10.09 최현정 20085
'오리대감'과 함께하는 광명축제 열려 file 2015.05.17 김민지 19712
과천에서의 문화체험 file 2014.10.18 오선진 19146
새로운 기자단 tong, 시작을 알리다 4 file 2015.07.28 김혜빈 19057
제주 쇼핑 1번지, 제주중앙지하상가로 놀러오세요! 3 file 2015.02.24 박채령 18799
세계로 나가는 자랑스런 한국의 맛! <제12회 전주국제발효식품 엑스포> 1 file 2014.10.23 최다혜 18580
평내고, 하늘은 흐림 운동장은 밝음 file 2014.10.19 박채영 17730
공포의 자동차 ‘급발진’ 그에 대한 원인과 해결방안이 필요하다. 4 file 2015.02.07 김현우 17633
베이킹 속에 숨어있는 과학 원리 file 2018.02.01 정용환 17425
포근한 햇살을 품은 마비정 벽화마을 4 file 2015.02.17 전지민 17419
청소년들의 새로운 문화공간, '청소년 클럽' 5 file 2018.03.02 박건목 17191
미국 LA여행의 필수코스, 게티센터 2 file 2015.03.25 김민정 16743
청소년들에게 일상이 되어버린 비속어 1 file 2017.03.20 김재윤 16741
2015 광주 유니버시아드대회 전야제에 ‘EXID, 방탄소년단, 샤이니, 포미닛, 로맨틱 펀치, YB, 알리, 걸스데이 등’총 출동! file 2015.07.05 정은성 16267
청소년 아이돌 팬덤 문화의 양면성 2017.07.29 정혜원 15729
2015년 프로야구 개막전, 광주 ‘챔피언스필드’에서 기아타이거즈의 승리! 2 file 2015.03.30 정은성 15716
화제의 중심인 넥슨의 야심작 메이플스토리2! 1 file 2015.07.10 이하원 15603
자극적인 콘텐츠 속 블루오션, '무자극 컨텐츠 연구소' file 2017.08.01 김재윤 15237
지식이 우거져있는 곳, 지혜의숲 file 2015.05.24 정혜인 15189
박원순 서울시장,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5기 기자들에게 축하 메시지 보낸다 file 2017.07.18 온라인뉴스팀 15186
다른 세상으로, 풀다이브 기술 file 2017.03.20 김세원 15165
제주도, 말, 더마파크, 성공적 file 2015.05.25 박채령 14962
K리그 12R 전북vs인천 '한교원의 폭행 그리고 반성' file 2015.05.25 정보민 14596
수원 화성에 사용된 과학기술 file 2017.02.25 장민경 14354
[곰이 문 화과자] ' 2월 ' 문화행사 A to Z 19 file 2016.02.11 박서연 14095
‘한·아세안 미래지향적 청소년교류’ 한국 및 아세안 대표 100여 명 참가 속에 5일 개막 2 file 2015.02.10 온라인뉴스팀 14071
경남외고, 자연 속의 힐링 file 2014.10.24 이예진 14040
2015시즌의 시작, 전북현대모터스FC의 출정식이 열리다 2 file 2015.03.06 정보민 13891
[곰이 문 화과자] 문화행사 TIP_A to Z 15 file 2016.02.09 박서연 13834
욕, 무슨 뜻인지 알고 있니? file 2014.07.27 김유빈 13737
잊지못할 추억을 선사한 하프마라톤대회 file 2015.05.25 구민지 13644
'대한민국 성교육 정책 바로세우기 대토론회' 개최 예정 file 2015.08.24 온라인뉴스팀 13605
G-DRAGON <PEACEMIUSONE> 1 file 2015.07.25 정보민 13578
의고인의 체육대회 - 다시 부활한 의고컵 1 2014.10.23 차진호 13504
광복 70주년을 맞아 진행된 눈물의 행사들. 그리고 그 행사들의 주인공 위안부 할머니들. 2 file 2015.08.27 정주현 13414
2016 트렌드, 로즈쿼츠와 세레니티 1 file 2016.03.23 강하윤 13279
의류 수거함, 어디까지 알고 계시나요? 1 file 2018.04.24 이지현 12891
몸살감기 인 줄 알았는데, 임파선? 4 file 2017.04.02 김애란 12782
서울시 공공자전거 무인대여서비스 '따릉이' , 한 번 이용해볼까? 2 file 2015.11.25 박소미 12592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74 Next
/ 74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