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09.pngside_bottom_01.png
시사포커스

'국가부도의 날'로 보는 언론의 중요성

by 9기김민서기자A posted Dec 27, 2018 Views 982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지난달 28일, 영화 '국가부도의 날'이 개봉했다. 김혜수, 유아인 등의 유명 배우들의 출연으로 여전히 인기를 유지하며 상영되고 있다. 1997년, 대한민국의 최고의 경제 호황을 기대하던 때에 경제 위기가 올 것이라는 소식이 들려온다. 이를 해결하기 위해 정부는 비공개 대책팀을 꾸린다. 국가 부도를 막으려는 자와, 사익만을 바라보는 자들의 이야기가 전개된다.


IMG_20181225_121222[2472].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9기 김민서기자]


 IMF 외환위기는 이 영화의 주된 주제다. IMF는 '국제통화기금'으로, 세계무역 안정을 위해 설립된 국제기구이다. 다양한 나라들이 IMF의 도움을 받아왔다. 또한 우리나라도 구제금융을 신청한 적이 있다.


 1997년, 대한민국에 경제위기가 찾아왔다. 빠른 경제 성장을 자랑하던 대한민국은 외환보유액이 점점 감소하고, 이에 위기감을 느낀 해외 투자자들이 빠르게 자신의 투자금을 회수했다. 시간이 지나면서 점점 외환보유액은 줄어들었다. 대기업과 중소기업들은 차례로 부도를 신청하게 되고, 점점 상황은 악화되어갔다. 결국 정부는 우리만의 힘으로는 극복이 불가능하다고 판단하고 IMF에 구제금융을 신청한다. 협상 과정이 지나고 대한민국은 IMF로부터 구제금융 195억 달러를 받아 간신히 국가 부도의 위기에서 벗어나게 되었다. 정부는 여러 가지 정책을 실행하였고, 국민들은 금 모으기 운동, 국산품 쓰기 운동 등의 활동을 실천하여 마침내 2001년, 구제금융 차입금을 상환하였다.


 "국민들을 상대로 사기 치고 있는 겁니다." 이 문장은 영화에 나오는 대사이다. 이를 보고 영화 속에서 한 가지 더 주목할 점은 정부가 국민들에게 국가 경제 위기 상황을 알리지 않았다는 점이다. 이 영화는 실화에 허구적 요소를 섞은 이야기다. 하지만 이 상황이 실제라면 이것은 국민의 알권리를 침해하는 행위임이 분명하다. 매체를 통해 사건을 전달하여 여론을 형성하는 언론은 국민의 알권리를 일정 부분 보장한다. 이 영화는 언론의 중요성을 한 번 더 일깨워준다.


 '국가부도의 날'을 보며 청소년들이 대한민국 IMF 경제위기 상황에 대한 지식을 쌓는 것은 어떨까. 또한 언론의 기능이 얼마나 중요한지도 살펴보는 시간이 되길 바란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사회부=9기 김민서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9기김수현기자 2019.01.10 01:34
    저도 영화를 봤는데 저런 깊은 생각은 못했어요 잘 읽고 갑니다
  • ?
    9기장민주기자 2019.01.15 22:38
    저도 이 영화 보면서 여운이 오랫동안 남았었어요!
    영화 보면서 부분 부분 이해가 안됐는데 덕분에 다시 되새겨지네요
    기사 잘 읽고 갑니다
  • ?
    9기장민주기자 2019.01.15 22:38
    저도 이 영화 보면서 여운이 오랫동안 남았었어요!
    영화 보면서 부분 부분 이해가 안됐는데 덕분에 다시 되새겨지네요
    기사 잘 읽고 갑니다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단독] 시민단체가 국회 명칭 도용해 ‘청소년 국회’ 운영..‘대한민국청소년의회’ 주의 필요 file 2018.05.31 디지털이슈팀 15641
힘의 가치 2017.10.10 최지원 1811
흡연자와 비흡연자, 갈등은 담배 연기를 타고... file 2017.11.29 오태준 2917
흡연부스, 개선이 필요 합니다. 17 file 2016.02.25 최호진 13804
흉물속의 리그 file 2016.10.23 한종현 8656
휴가를 반기지 않는 반려견들 5 file 2016.08.11 임지민 7357
후성유전, 이것의 정체는? file 2018.10.22 여다은 723
황교안의 선택... 그 방향은? 3 file 2017.02.18 최우혁 7033
황교안, 주목해야 할 보수진영의 대선주자 9 file 2017.02.22 김나현 9035
환영받지 못하는 종이 빨대, 이대로 괜찮을까? 4 file 2019.02.25 이하랑 800
환경부의 층간소음 해결책..쓸모있나? file 2015.02.10 이광제 24943
환경 오염의 주범 일회용 컵, 정부가 규제한다 2 file 2018.09.11 이승은 1642
화재경보기가 울렸을 떄 2 file 2016.05.25 유승균 8258
화재 발생의 원인, 외장재 및 건물 구조가 영향 크게 미쳐 file 2018.03.01 정예현 2761
화장하는 청소년들 4 file 2016.04.24 신수빈 15823
화이트 데이 상술...소비계획 세워야 6 file 2016.03.20 이은아 9574
화성에 원숭이를? 3 file 2016.03.22 백미정 10746
화성 동탄신도시 센터포인트 몰 건물화재 발생, 현재 화재 진압 중... (속보) 6 file 2017.02.04 최민규 10021
화려했던 팬택, 역사 속으로 사라지다 3 file 2017.08.28 정용환 3363
홍준표 전 자유한국당 대표, "또다시 갈등의 대한민국으로 들어갑니다." 2 file 2018.09.27 마민찬 742
혼용무도(昏庸無道)인 대한민국, 필리버스터는 왜 등장했는가? 2 file 2016.03.01 최지환 9286
혼밥을 아시나요? 16 file 2017.02.19 민소은 8876
형광등 대신 LED가 선호되는 이유는? file 2019.03.05 심선아 391
현실로 다가온 미래 기술 newfile 2019.04.22 박현준 94
현대판 코르셋, 이대로 괜찮은가? 2 file 2019.02.22 문혜원 641
혁신학교, 시스템을 체계화 해야... file 2017.03.19 김영민 2499
헛되지 않은 우리의 선택, 문재인 대통령 4 2017.05.25 성유진 3127
헌정사상 최초 현직 대통령 박근혜 탄핵! 1 file 2017.03.12 장인범 4003
헌정 사상 첫 대통령 파면, 이후 조기 대선은? 1 file 2017.03.10 최예현 3963
헌재소장 임명 부결... 문재인정부 사법개혁 '적신호' 1 file 2017.09.21 고범준 1950
헌재, "낙태죄는 위헌"…향후 대한민국의 미래에 미칠 영향은? 2 update 2019.04.18 송안별 139
헌법재판소 앞의 사람들 5 2017.02.15 안유빈 7750
헌법재판소 앞, 식지않는 열기 file 2017.02.18 전태경 8531
헌법기관 vs 헌법기관... 아직 끝나지 않은 싸움 file 2017.03.21 박찬웅 2691
허리케인 어마와 마리아 이후의 푸에르토리코 섬 file 2017.11.27 이민정 2007
행정안전부 주관, 2017 을지연습 실시 file 2017.08.25 김성연 1695
핸드폰 수거, 학생의 인권침해인가? 10 file 2016.05.28 임지민 17486
해외를 들썩인 '포켓몬Go', 도대체 무엇이길래? 3 file 2016.07.17 백현호 8573
해외, 국내의 #Metoo 운동, 차이점은? 1 file 2018.05.08 김세현 1746
해군, ‘아덴만 여명작전’ 6주년 기념식 열어 6 file 2017.01.24 김혜진 9666
함께 지켜온 대한민국, 우리가 기억해야 할 것들 1 file 2017.10.23 변서연 2140
함께 지켜나가요, 소녀들의 평화 file 2017.04.16 김효림 2487
할머님, 저희랑 함께해요! file 2017.11.30 안옥주 2637
할리우드 성추행 사건; 다시는 이런 일이 반복되지 않기를 2 file 2017.10.16 박우빈 2680
할랄 그리고 경제 file 2018.04.24 조찬미 1536
한파 속 뒤늦은 '포켓몬고' 출시…'안전 주의보' 4 file 2017.02.18 주용권 8919
한중관계, 깊어지는 감정의 골 1 2017.05.21 유승균 2172
한일 위안부 협의, 그 후.. 13 file 2016.02.21 안성미 11334
한반도의 판도라의 상자, 고리 1호기의 영구폐로 3 file 2017.06.22 이빈 2071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6 Next
/ 36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