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학교소식

학교에 설치된 빵 자판기, 과연 좋은 점만 있을까?

by 10기한가을기자 posted Apr 10, 2019 Views 1544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이른 아침, 솔터고등학교 학생들은 너 나 할 것 없이 손에 카드를 들고 홈베이스로 모인다. 학생들이 아침부터 모이는 이유는 무엇일까?

 

애들 사진.jpe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10기 한가을기자]

 

 김포 솔터고등학교는 제5대 전교 회장의 당선 공약이었던 빵 자판기와 음료수 자판기 설치를 2019327에 시행하였다. 그로 인해, 자판기가 설치된 홈베이스에는 쉬는 시간을 포함한 점심시간에도 학생들로 붐빈다.

 

자판기 사진.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10기 한가을기자]

 

 설치되어 있는 빵 자판기와 음료수 자판기는 솔터고등학교 학생들의 건강을 고려하여 인체에 덜 해로운 성분의 빵과 탄산 성분이 들어있지 않은 2%(이프로)나 게토레이 등의 여러 가지 음료수들이 있다. 또한, 학교에서 발급한 체크카드와 신용카드, 교통카드의 이용이 가능하여 사용자에게 편리함을 주고 있다. 그리고 학생들과 교사의 방문 빈도가 가장 높은 2층에는 교사를 고려한 두유와 오트밀 음료수가 있어 제품과 위치 선정의 세심함을 느낄 수 있다.

 

 그러나 이 자판기가 학생들에게 항상 행복을 주는 것은 아니다. 학생들이 빵을 사서 교실로 돌아가는 시간은 단 10분이다. 오랜 시간 줄을 서지 않고 빵을 사기 위해 달리기를 하는 학생들도 있을뿐더러 소위 '빵셔틀'이라고 칭해지는 학생이 생길 가능성도 있다. 적지 않은 개수인 7대의 자판기가 있지만 오랜 시간 혹은 많은 공부로 인해 공복을 느끼는 학생들은 자판기 싸움에 치열하다. 게다가 빵과 음료수를 먹음으로 인해 배가 불러 하루 권장 섭취량에 맞게 짜인 급식을 먹는 학생들도 줄 것으로 예상된다.

 

 학교에 자판기가 생긴 것은 좋지만, 먹고 남은 쓰레기를 쓰레기통이 아닌 바닥에 버리거나, 질서를 지키지 않는 행위를 막기 위해 교칙을 만드는 것도 좋은 방법인 것 같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사회부=10기 한가을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11기한송희기자 2019.04.12 08:09
    저희 학교에도 자판기가 있는데 진짜로 학교 곳곳에 쓰레기가 버려져 있는것을 보고 진짜로 안타깝다고 생각을 많이 했습니다ㅠ
  • ?
    10기한가을기자 2019.04.17 02:31
    분리수거도 제대로 되지않아 청소도우미 아주머니들이 많이 고생하시더라고요ㅜ 좋은 답변 감사합니다 ~ :D
  • ?
    11기조하은기자 2019.04.17 22:05
    우와 학교에 자판기가 있군요! 저희 학교는 자판기가 따로 없고.. 있을 거라고 생각도 못 했는데 좋은 아이디어같아요! 쓰레기 문제만 잘 해결한다면 정말 좋은 방향으로 사용할 수 있겠네요.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전주여자고등학교, 부담없이 영어 즐기는 '파인데이' file 2018.11.30 박상은 1306
뜨거운 조명아래 모두가 열정적인 글꽃중학교 자율동아리 문화예술공연 file 2018.07.30 이종혁 1316
부산중앙여자고등학교, 소논문대회를 개최하다 file 2018.12.17 김민정 1316
'진실은 침몰하지 않는다' 오남중학교 세월호 추모 행사 1 file 2019.04.19 육민이 1330
영어책을 출판하다 - Chris마스 1 file 2018.08.23 양나겸 1339
3월 8일 세계여성의 날, 거제고등학교 생리대 기부 캠페인 3 file 2019.04.19 조혜민 1375
안전에 대한 경각심을 일깨웠던 안전 체험의 날 file 2018.08.03 유혜영 1392
대한민국엔 청소년 기자단이 있다면 전북외고에는 ‘COGITO’가 있다! 2 file 2018.08.30 최회원 1398
창북중학교를 이끄는 학생회! 2018.09.04 오정연 1398
0416 흘러가는 세월 속에서 그들을 기억하는 방법 2 file 2018.05.23 서재은 1409
대구 송현여자고등학교, 자기주도의 길을 열다 2018.10.26 김나연 1420
성과 연계형 장학사업 우수학교 '부산진여자상업고등학교' file 2018.06.05 조은지 1428
모든 사람들에게 도움이 되고 미래를 정할 수 있는 중소기업탐방 프로그램! file 2018.06.08 강민성 1431
성모여자고등학교, 부산진구청장의 명사초청 특강 진행 file 2018.09.27 이서영 1434
청소년 창의융합활동 동아리 온라인 경진대회: 아시아퍼시픽국제외국인학교 file 2018.09.14 김선주 1441
'코르셋 교복'의 변화 시작 file 2018.10.24 이선정 1444
Diplopia와 함께하는 겨울방학 일본국총영사관 탐방 file 2019.02.25 이지현 1446
말 위에서의 "힐링", 용운고등학교에서 새롭게 시작한다 file 2018.07.11 전주현 1451
박문여자고등학교, 청춘페스티벌을 열다 file 2018.05.25 김다인 1452
대전대신고등학교, 책과 함께 밤을 보내다! file 2018.10.25 유제혁 1452
장훈고등학교 화학동아리 '화학영재실험반'을 소개합니다! file 2018.10.29 최재원 1462
꿈을 발전시키는 교내 디베이트 대회 file 2018.07.27 김서연 1464
천안시 불당고 축제 제2회 온우제 1 file 2018.09.17 정지웅 1473
인천 문일여자고등학교 근처 공사, 언제쯤 완벽히 될까 file 2018.09.27 윤서연 1474
권선고등학교 자율동아리 연합 캠페인 활동하다! file 2018.07.31 유서현 1487
비어가 좋아 당신과 대화하는 게 아니에요 2018.08.01 김수인 1488
충주국원고등학교 학생들의 물음, 신경림 시인을 아시나요? 2018.10.02 정하영 1493
과학의 꽃이 피는 곳, 용산구 여고 유일의 자연계열 영재학급에 대해 들어 보셨나요? file 2018.04.26 최유정 1504
스승과 제자의 화합의 공간, 함박 한마당 file 2018.06.05 최미건 1519
발 디딜 틈이 없었던, 2018 중앙고 석전잔치 2018.09.03 권오현 1522
갈매고에서 고교학점제 시뮬레이션 실시 2 file 2019.02.25 장민경 1531
상해미국학교 푸동캠퍼스 Stress Zero 동아리, PALS(Peer As Listeners) 프로그램 시작 file 2018.05.07 전병규 1534
학교에 설치된 빵 자판기, 과연 좋은 점만 있을까? 3 file 2019.04.10 한가을 1544
정말 행복합니다. 1 file 2017.03.25 안효경 1545
'학교폭력없는 학교를 위해' 운천중학교의 특별한 행사 file 2018.05.24 박영언 1547
인권봉사동아리 Human Acts, 난민 인권 사진전 개최 1 file 2017.03.25 원효정 1557
지식 나눔 받아 채우자 1 file 2017.03.24 설서윤 1559
안동여자고등학교, 베트남 타이응우옌성 학생들과 교류 프로그램 진행 1 file 2018.09.06 신지현 1570
대통령 탄핵, 시민들의 생각은? 1 file 2017.03.23 이주현 1571
세상을 바꾸는 학생들의 활동, '정책 제안서' 2018.05.31 김민서 1572
수원 수일고등학교, 수일 한마음 축제 개최! 2018.11.09 박종운 1579
[2019 연암예술제] 안양예술고등학교, 6개 과의 예술 축제가 시작되다! file 2019.05.21 정다운 1580
경상남도 교육감, 경원을 만나다 file 2019.01.03 손예진 1582
상원고등학교, 힐링스쿨주간 file 2018.06.07 이가영 1601
이화여자고등학교 주먹도끼 동아리, 위안부 기림일 행사에 참여하다 file 2018.08.28 김수진 1602
그들만의 특별한 강연, TEDx: 언어에 녹아들어있는 차별과 편견 file 2018.10.19 윤세민 1606
Closer, we're alive! Terra of KU를 만나다 file 2018.03.22 김현재 1611
충북고 문화체육관광부장관기 전국 럭비대회 “우승” file 2018.08.20 허기범 1626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0 Next
/ 30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