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학교소식

11월 3일 '학생의 날'을 아시나요?

by 5기정다윤기자 posted Nov 21, 2017 Views 291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11월 3일 학생의 날을 맞이하여 '인천 원당중학교'에서는 학생회를 중심으로 등교 맞이 행사가 진행되었다. 쌀쌀해진 날씨에 잔뜩 움츠리고 등교하는 학생들에게 사랑의 초코파이를 전달하는 행사였다. 1학년 서○○ 학생은 "학생의 날이 있다는 것을 처음 알게 되었고, 선물을 받은 기분이 들어 즐겁게 하루를 시작할 수 있을 것 같다"라고 기분을 전했다. 또한, 행사를 진행한 학생부 3학년 정○○ 학생은 "평소보다 일찍 등교하여 행사를 준비하고 쌀쌀한 날씨의 야외활동이 힘들었지만 즐거워하는 학생들을 보니 보람되었다. 오늘의 행사로 학생의 날에 대해 알아보는 계기가 되었으면 한다"라고 말했다.


20171103_080005.jpg

  ▲교내 중앙통로에서 행사진행 중인 인천 원당중 학생회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5기 정다윤기자]


20171103_080932.jpg

      ▲교문 앞에서 행사진행 중인 인천 원당중 학생회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5기 정다윤기자]


20171119_202843_resized.jpg

                  ▲제88회 학생의 날 축하합니다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5기 정다윤기자]


 그렇다면 '학생의 날'은 언제, 어떻게, 왜 정해졌을까?

1953년 10월 문교부령으로 학생의 날이 정해지게 된 계기를 알아보려면 일제시대로 거슬러 올라가게 된다. 1929년 10월 30일 오후 5시 30분경 광주를 떠나 나주역에 도착한 통학 열차에서 광주 중학교의 일본인 남학생들이 조선인 여학생의 댕기를 잡아당기며 희롱하자 조선인 남학생이 이에 항의하며 조선인 학생 30여 명과 일본인 학생 1백여 명의 집단 싸움으로 번지게 되었다. 일본 제국주의의 식민통치에 고통을 받으며 일본에 대한 분노가 가득할 때 사건이 일어난 것이다. 교사들이 모두 일본인이었던 학교에서 통학 열차의 싸움으로 조선인 학생들만 꾸지람을 들으며 더욱 분노가 쌓여가던 중, 일왕의 생일이며 음력으로 개천절인 11월 3일 드디어 우리 민족의 감정이 터지게 된다. 학생들은 신사참배를 거부하고, 여학생 희롱 사건에 대해 편파 보도를 한 광주일보사를 습격해 항의하였으며, 신사참배를 하고 돌아오는 일본인 학생들과 두 차례에 걸친 대대적 충돌을 하게 된다. 이 사건을 조사하는 과정에서 조선인 학생들만 일방적으로 처벌을 받자 광주에 있던 모든 학생들이 들고 일어났고 이것은 전국적인 학생 운동의 도화선이 되었던 것이다.

 

 광주 학생 운동은 통학 열차 안의 우연한 충돌 사건으로 일어난 것이 아닌 일본 식민통치에 대한 분노가 그 사건을 계기로 폭발한 것으로 보아야 할 것이다. 11월 3일을 학생의 날로 정한 것도 단순히 광주학생의거를 기념하는 것이 아니라 민족의 장래를 위해 늘 깨어 있으며 민족을 바르게 이끌어 온 젊은 학생 모두를 기억하고 그들의 희생정신을 계승하기 위한 의미로 보아야 한다.

 

 1954년 6월 10일 전국 학생들의 성금으로 광주 서중학교(당시 광주고등보통학교)에는 '광주학생운동 기념탑'이 세워졌다. 그리고 그곳에는 이렇게 새겨져 있다.

'우리는 피 끓는 학생이다. 오직 바른 길만이 우리의 생명이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사회부=5기 정다윤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4기한유진A기자 2017.11.26 20:41
    학생의 날이 있다는걸 저도 처음 알았네요...아침일찍부터 초코파이 나눠주느라 힘들었겠지만 뿌듯할것 같아요^^
  • ?
    5기정다윤기자 2017.12.25 16:44
    추운 날씨였지만 행사를 진행하는 주최측도 등교하는 학생들도 모두 밝은 표정이었습니다.
    힘이 되는 댓글 감사합니다!
  • ?
    5기임채민기자 2017.12.17 19:48
    저희 학교에서는 프리허그 행사를 했었어요! 많은 학교에서 학생의 날을 기념하고 학생을 위해 다양한 이벤트를 준비하는 모습 좋아요!
  • ?
    5기정다윤기자 2017.12.25 16:47
    아~프리허그! 그것도 좋은 방법이네요!!!
    프리허그 행사도 기사로 남겨주신다면 감사히 읽겠습니다^^
    힘이 되는 댓글 감사합니다!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점심시간과 축구를 접목하다, '영일런치리그' 2 file 2018.04.03 권준혁 2727
학생들의 대나무 숲, Wee클래스! file 2018.04.02 김서진 4177
본다. 축구를. 스포츠언론동아리 씨커(Seeccer) file 2018.04.02 6기박상현기자 2488
고양외국어고등학교의 자율활동 NMR, 세계 인종차별은 이제 그만!! file 2018.04.02 신현서 1846
하양여고 학생들의 자부심, 고등학생의 마음을 위로해줄 특색사업 file 2018.03.30 정민서 2949
개학을 했지만 학교는 공사 중? 1 file 2018.03.29 정상아 2259
계획부터 실행까지 우리들 스스로! 국원고등학교 간부 리더십 캠프 file 2018.03.29 정하영 2961
경남의 티볼계 샛별, 전국을 노리는 빅보스킹! file 2018.03.29 최희수 3431
고양국제고 연극부의 의미있었던 자립공연 '다음에서 나왔습니다.' 2018.03.27 이설학 2328
한국 외국인 학교에서 “#YouToo” 운동을 열다. 4 file 2018.03.22 박상미 2301
Closer, we're alive! Terra of KU를 만나다 file 2018.03.22 김현재 1768
해룡고등학교 동아리 발표회를 열다. 2 file 2018.03.12 김희윤 3208
거제고현중학교 속 싹 트는 호기심, O2 2 2018.03.06 하유경 3340
창원경일고등학교 상담실(Wee-Class)을 방문하다!! 2 file 2018.03.05 정혜욱 3143
말레이시아 국제학교 'Sunway International School'의 Theme day (테마행사) 1 file 2018.03.05 조찬미 2395
'대구외고, 자매결연 맺은 후나이리고와 '홈스테이 행사' 진행하다' 2 2018.03.03 6기정예진기자 2540
온몸으로 시를 노래하다! 부산동여자고등학교 '목련 시 낭송회' 2 file 2018.03.02 방원희 2318
시각을 넓히다, 보성여고 성적우수 장학생에게 주어지는 9일간의 미국연수 2 file 2018.02.28 최유정 3267
2018학년도 '대구 화원고등학교'의 힘찬 새 출발! 1 file 2018.02.28 서효재 3547
어느 한 고등학교의 색다른 오리엔테이션 '바람 여는 길' 1 file 2018.02.26 강연우 2122
2018 신동중학교 졸업식 1 2018.02.22 정수민 3887
여수 충무고 이색적인 신입생 환영회로 눈길 3 2018.02.19 송민석 3000
전주신흥고 남도기행을 가다! 1 2018.02.13 이정찬 2587
역사를 알리는 '무궁화' 한 송이. 3 file 2018.02.12 김세영 2384
열심히 달린 자, 축제를 즐겨라! 1 file 2018.02.02 황보현 2270
상우고등학교의 특별한 축제 1 file 2018.02.01 김서현 4442
대전 서일여자고등학교 동아리 발표회 하다. 2 file 2018.01.30 서호연 2862
겨울방학의 뜨거운 열기, 성암여자중학교 방과 후 수업! 1 file 2018.01.29 유혜영 2756
출판의 계절 1월, 봉담고등학교의 마지막 교지(校紙)를 나누다 1 file 2018.01.29 안성주 4265
꿈과 끼 살려 예술경영 실현해요! 인천국제고 뮤지컬동아리 MAD 1 file 2018.01.26 유채원 3760
점점 많아져야 할 특색 동아리 6 file 2018.01.26 김나경 2753
두 학교가 함께 떠난 체험학습...결과는? 2 file 2018.01.25 정상아 2223
다양한 동아리를 체험하는 날은 언제? 1 file 2018.01.22 정상아 2267
손뜨개목도리로 사랑과 행복을 나눠요 1 file 2018.01.22 조유진 2350
선인고등학교, 금연 캠페인을 통해 좋은 학교로 다가가다! 5 file 2018.01.19 문종원 2922
충북고등학교 壁 문학회, 제27회 정기시전 개최 1 file 2018.01.16 허기범 3086
학다리고등학교 학생들이 어린이집에 간 특별한 이유는? 1 file 2018.01.15 정상아 2951
충북고등학교 '독도 사랑 교육' 실시··· 2 file 2018.01.08 허기범 3072
미래를 향해 비상하라! 대전 동신과학고등학교의 비룡 학술제 1 file 2018.01.08 황보현 2839
하나고등학교 1인 2기 발표회 '오늘밤 너의 손짓은 밤하늘의 별이 되어' 1 file 2018.01.04 김다빈 3662
선인高, 동아리 발표회 & 선인제로 꿈과 끼를 발산하다! 3 file 2018.01.03 박환희 4034
제 1회 온산고등학교 온산 틔움제, 모두의 협동으로 이루어 낸 축제 1 file 2018.01.02 김민경 3137
거제중학교의 특별한 문학행사를 탐구해보자! 1 file 2017.12.28 손채영 2364
하나뿐인 한글, 세상과 만나다. 1 file 2017.12.28 김나연 2627
Welcome to Festival of challenge! 1 2017.12.26 안세은 2383
산타할아버지가 10일 일찍 주시는 크리스마스 선물, 진달래 학예제! 2 file 2017.12.26 배시은 2008
한솔고등학교 동아리, 미니 화학정원 만들다 1 file 2017.12.18 이혜란 3551
이스라엘 “우리가 살아온 우리의 영토” 팔레스타인 “이스라엘이 요구하는 것은 일방적인 식민지화” 고조되는 갈등 1 2017.12.18 이서진 279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1 Next
/ 31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