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문화&라이프

전국은 지금 빙판주의보

by 6기서효정기자 posted Feb 20, 2018 Views 1702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빙판길.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6기 서효정기자]


 동장군이 찾아오는 겨울인 만큼 추위도 기승을 부리고 있다. 특히 이번 겨울은 기록적인 한파이기 때문에 한파로 인한 피해 사례가 여기저기서 들려오고 있다. 한파로 인해 정성 들여 키운 농작물을 제대로 수확하지 못하는 것은 물론 수도가 얼어 물을 사용하지 못하거나 보일러 관이 고장이 나서 더욱 추운 겨울을 보내는 사람들도 있다. 그러나 이러한 문제들보다 훨씬 많은 사람에게 불편을 주고 크게는 상처까지 입힐 수 있는 것은 따로 있다. 바로 겨울철이라면 누구나 쉽게 볼 수 있는 빙판길이다.


겨울은 빙판길과는 뗄 수 없는 존재다. 우선 겨울이라면 내리는 눈은 내릴 때는 아름다운 장관을 연출한다. 하지만 그치고 나면 언제 빙판길로 변할지 모른다. 또한, 고여있는 물이나 아침에 맺히는 이슬로도 빙판길은 쉽게 만들어진다. 이렇게 쉽게 만들어진 빙판길은 많은 사람에게 불편함과 피해를 주고 있다. 가장 빈번하게 일어나는 사고는 미끄러짐 사고다. 빙판길을 밟고 넘어지는 경험은 누구나 한 번씩 있을 것이다. 넘어지는 사고는 뼈가 약한 노인이나 어린아이에게는 치명적일 수 있다. 그리고 주머니에 손을 넣은 채 미끄러진다면 머리를 다치거나 하는 위험한 상황을 맞이할 수도 있다. 특히 평지가 아닌 비탈진 곳에서 넘어진다면 자신 혼자 다치는 것이 아니라 뒤따라 오는 사람도 다칠 수 있기 때문에 문제는 더욱 커진다. 또 도로에 빙판길이 있으면 자동차 사고로 이어져 대형 사고로 번질 수도 있다.


이러한 빙판길로 인한 사고를 대비하는 방안은 개인적으로는 내 집 앞 눈은 직접 치우기, 보행 중 주머니에 손 넣지 않기, 보행 중 휴대전화 사용하지 않기 등이 있으며 시나 국가적인 노력으로는 제설 작업 철저하게 하기, 비탈진 곳에 안전장치 설치하기 등이 있다. 겨울철이면 찾아오는 빙판길인 만큼 철저히 대비하여 사고를 줄일 수 있도록 해야 할 것이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사회부=6기 서효정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청소년기자단봉사회, ‘시각장애인·정보소외계층 위한 기사녹음 봉사활동’ 운영 file 2018.10.31 디지털이슈팀 45882
전주 3.13 만세운동 재현행사 2 file 2018.03.14 이정찬 2928
쿨한 그녀들의 화려한 SNS라이프, '언프리티 소셜스타' file 2018.03.13 박선영 2530
만화방과 카페의 화려한 변신 1 file 2018.03.12 유재현 2319
플레이오프 1차전 MVP ‘대한민국 최고의 센터’ 박지수 file 2018.03.12 허기범 2880
KB스타즈 플레이오프 1차전 승리, 챔피언결정전 진출확률 무려 "87.8%" file 2018.03.12 허기범 2208
대구 이월드 별빛벚꽃축제 다가오는 3월24일부터 개최 '벚꽃의 향연' 2018.03.12 김성민 3414
미래가 기대되는 ‘삼성생명 블루밍스’ file 2018.03.09 허기범 2147
강릉에서 느끼는 조선시대 전통문화 file 2018.03.09 마하경 2169
평창과 사랑에 빠지다 2 file 2018.03.09 백예빈 2457
평창 동계올림픽, 그 시작과 성공 file 2018.03.08 이수인 2818
하이원 중학생 원정대의 추억과 교훈 file 2018.03.08 백예빈 2434
[탐구] 물의 부피와 온도 사이의 관계의 수학적 증명 file 2018.03.08 이동훈 5083
2월의 소형 SUV 판매량 순위를 알아보자! file 2018.03.08 정진화 4575
2018 정월대보름 행사를 다녀오다! 2018.03.08 정성욱 2092
삿포로 눈축제를 다녀오다! 2018.03.07 김유리 2374
2018년, 대구의 중심에서 '대한독립만세'를 외치다 file 2018.03.07 정민승 2069
대한민국 여자 컬링 국가대표팀 아쉬운 은메달... 남자와 믹스 더블은 아쉽게 예선 탈락... 2 2018.03.06 문준형 2363
무공해 청정 영화, '리틀 포레스트'를 소개합니다 2 file 2018.03.06 김민하 2445
평창 동계올림픽 상품들, 수호랑은 이제... 2018.03.06 정현택 2768
화성시 제암리 3.1운동 순국기념관 99주년 체험행사 개최 file 2018.03.05 이지은 2736
고소한 소통! 행복한 동행! 2018 청주 삼겹살 축제 성황리 개최 file 2018.03.05 허기범 2160
2018 야마하 그랜드피아노페어 ‘피아니스트 강충모 마스터 클래스’를 다녀오다. 1 file 2018.03.05 정효진 4410
2018 평창올림픽, 경기에 대한 해외 반응은? file 2018.03.05 김세현 2057
2018년 청소년경제캠퍼스의 부활을 기다리며... file 2018.03.05 박성은 1784
뉴 챔피언이 되어라! 영웅들의 순탄치 않았던 이야기 file 2018.03.03 김지수 2006
2018 평창올림픽, 그 속에 숨겨진 과학적 원리가 궁금하다면? 1 file 2018.03.03 김응민 3564
평창 동계올림픽, 성공적인 마무리 file 2018.03.03 김세빈 2314
바쁜 일상이 시작되기 전 서울의 야경에 취해보자! file 2018.03.03 임진상 1731
코스프레, 이색적인 모두의 문화로 자리매김하다. file 2018.03.03 김진영 2349
2018 평창 동계올림픽, 축하공연의 열기 고조 file 2018.03.02 박소현 2203
2018 평창 동계올림픽 - 스키점프에 관한 거의 모든 것 2018.03.02 김종원 2159
수호랑이 가고 반다비가 온다 1 file 2018.03.02 신소연 2571
평창 패럴림픽, 이렇게 즐기는 건 어때? file 2018.03.02 이소현 2090
청소년들의 새로운 문화공간, '청소년 클럽' 5 file 2018.03.02 박건목 10665
설 연휴 붐비는 이곳은 화성행궁! file 2018.03.02 서영채 1832
핑크 카펫 길만 걸으세요! file 2018.03.02 김서현 2318
따뜻한 마음, 따뜻한 한끼 file 2018.03.02 정수빈 1835
방송심의, 적절하다고 생각하시나요? - 10대부터 40대 시청자에게 물었다 2 file 2018.03.02 신아진 2276
ITS MUN 4, the finale, 아름다운 마무리를 장식하다 1 file 2018.03.01 김태욱 1988
여성혐오적 의미가 담긴 유행어는 성희롱입니다. 3 file 2018.03.01 홍예림 3232
서대문구 주민이라 행복해요~ 서대문구와 함께 즐기는 '2018 평창 동계올림픽' 1 file 2018.03.01 박세진 3174
고령화 사회에 맞춰가는 활동 (행복노인돌보미센터) 1 2018.03.01 김서현 2283
학교 종이 땡땡땡 2 file 2018.03.01 김다연 1999
못 다 핀 꽃들의 기록, ‘위안부’ 나눔의 집 방문하다 1 file 2018.03.01 양세영 2063
산업혁명이 또 일어난다고? 2 file 2018.03.01 손정해 1768
평창 패럴림픽 마스코트, '반다비' 2 file 2018.03.01 이가영 2630
'한국식 나이' 폐지하고 '만 나이'로 통일? 1 file 2018.03.01 김서진 5075
2018 평창동계올림픽 기념 특별전 '동아시아의 호랑이 미술-한국·일본·중국' 열려... file 2018.03.01 류태원 2031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 70 Next
/ 70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