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문화&라이프

세계멸종위기의 동물은 누구?

by 5기남승희기자 posted Feb 01, 2018 Views 2573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세계멸종위기의 동물은 누구일까?(세계인과의 소통)


 지난 월요일(11월 19일), 본 기자가 본교 이화여고에서 운영하고 있는 pass기자단 진로·언론 동아리에서는 세계인의 인식을 알고 함께 소통하기 위해 세계멸종위기 동물에 대해 설문조사를 실시하였다. 설문조사는 19일부터 21일까지 이틀간의 간격을 두고 진행되었으며 국내와 해외 청소년 30명을 대상으로 카카○톡을 통해 설문 조사가 이루어졌다. 설문조사할 동물은 범고래, 늑대, 밍크, 참개구리가 선정되었으며 세계멸종위기 동물과 천연기념물 등을 혼합한 방식으로 선정해 세계멸종위기동물에 얼마나 관심을 가지고 있는지와 어떤 동물을 어떤 이유로 선택했는지에 대해 알고 싶은 목적으로 진행되었다.

[이미지 촬영=대한민국 청소년기자단 5기 남승희기자].jpg

[이미지 촬영= 대한민국 청소년 기자단 5기 남승희기자]


 설문조사 결과, 범고래가 11개의 표를 받아 1위, 늑대와 밍크가 각각 8개의 표를 받아 공동 2위를 차지했으며 3개의 표를 받은 참개구리가 4위가 되었다. 세계멸종위기 동물 1급으로 분류되는 늑대를 앞서 범고래가 1위를 차지했다는 사실이 놀라웠고 사람들이 범고래를 선택한 이유는 인터뷰와 자료조사 결과, 총 3가지가 나왔다. 범고래가 1위를 차지한 이유는 첫째. 흔히 볼 수 없어서, 둘째. 범고래를 잘 알지 못해서, 셋째. 고래사냥의 이유로 추측해볼 수 있다. 실제로, 2017년 1월 4일, 서울경제에서 도보한 기사에 따르면, 100살 넘게 살던 범고래가 숨졌다며 "연구진들은 고래사냥이 지속 가능하지 않다는 것을 알려서 남부에 사는 범고래들이 위험에 처한 종이라는 사실을 널리 알렸다"고 전한 바가 있다.


 공동 2위를 차지한 늑대와 밍크는 위험하다고 알려진 바가 있으며 특히 밍크의 경우, 밍크코트의 논란이 설문조사 결과에 많은 영향을 미친 것 같다. 현재 밍크, 수달과 같은 모피수의 동물들은 여성용의 고급 외투 등에 쓰이고 있으며 고대부터 밍크를 많이 포획했기 때문에 유럽 밍크는 야생에서는 멸종위기 상태라고 한다. 또한 수달의 경우, 이미 보호를 위해 1982년, 종 자체를 천연기념물 제 330호로 지정한 바가 있다.


 마지막으로, 4위로 뽑힌 참개구리의 경우, "흔히 볼 수 있어서" 가 가장 대표적인 이유로 확인되었다. 하지만 마찬가지로, 참개구리도 과거에는 우리나라 전국 어디에서나 흔히 볼 수 있었지만 현재 농약 사용과 비닐하우스의 증가, 농경지의 형질 변경 등에 따라 서식밀도와 개체 수가 감소 추세를 보인다고 한다.


 세계 멸종위기동물에 관해 세계인들의 인식을 조사하면서 새로운 시각을 키울 수 있었고 많은 지식과 정보들을 얻을 수 있었다. 우리가 흔히 우리 곁에 존재한다고 생각했던 동물들이 하나둘 감소하고 우리 곁을 떠나고 있다. 모두가 세계멸종위기 동물, 천연기념물 등 우리주변의 자연에 관심을 갖고 보호해 더 이상 그들이 위태롭지 않게 지켰으면 좋겠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사회부=5기 남승희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6기박건목기자 2018.02.01 15:07
    세계 멸종위기동물에 대한 내용을 다룬 기사를 통해 멸종위기종들을 보존할 수 있도록 노력해야 한다는 생각을 가지게 되었습니다! 좋은 기사 감사합니다.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청소년기자단봉사회, ‘시각장애인·정보소외계층 위한 기사녹음 봉사활동’ 운영 file 2018.10.31 디지털이슈팀 53094
배운 것을 나누고 소통하는 화합과 학습의 공간, 온천마을 도서관에서 file 2018.03.30 이지형 2112
쌀쌀한 날씨의 포근한 시간, '지금 만나러 갑니다'. 2018.03.29 김진영 2382
다른 세상에 사는 두 소녀의 이야기,< 세계를 건너 너에게 갈게> file 2018.03.29 김수민 2574
완성된 축제. 그리고 더욱더 발전할 축제 '고로쇠축제'! 2018.03.28 권순우 1941
일본에 숨겨진 작은 왕국, 류큐 왕국 file 2018.03.28 김하은 2426
앞으로 카카오톡 차단 상대가 내 프로필 못 본다 file 2018.03.27 오경찬 6771
애플, 아이폰 성능 저하 선택 가능한 iOS 11.3 업데이트 진행 file 2018.03.27 오경찬 2828
삼국삼색의 호랑이 file 2018.03.27 이지영 2195
다시 태어나도 여자로 태어나시겠습니까? file 2018.03.27 변세현 2352
2018 평창올림픽을 되돌아보다 2018.03.26 김화랑 2115
웹툰보다 더 웹툰 같은 가장 완벽한 영화의 등장 <치즈 인더 트랩> 3 file 2018.03.26 김응민 2663
여자프로농구 우승과는 무관했던 김정은, 마침내 완벽한 선수로··· file 2018.03.26 허기범 2919
평창동계올림픽, 기나긴 여정의 결실 file 2018.03.26 조유나 2209
친숙하지만 낯선 존재, '물' 1 file 2018.03.26 강지희 2326
금리가 뭐예요? 1 file 2018.03.26 박수진 2200
[기획] 지금 세계는 사회적 경제에 주목한다. file 2018.03.26 김민우 5377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제 7기 발대식 및 오리엔테이션 개최 file 2018.03.26 디지털이슈팀 2215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초록우산어린이재단, 선거연령 하향 앞두고 ‘미래에서 온 투표’ 캠페인 file 2018.03.26 디지털이슈팀 2547
다가오는 봄, '남산골한옥마을'로! 7 file 2018.03.23 최금비 2925
반크 한국 문화유산 홍보대사, '직지' 전 세계에 알려요. 4 file 2018.03.23 윤지선 3504
얼마 남지 않은 프로야구 개막, D-2 file 2018.03.23 최민주 2414
먹거리 가득, 볼거리 가득한 일본의 오사카 file 2018.03.23 김수연 2252
청주 체육관을 찾은 2018 평창 동계올림픽 영웅들 2 file 2018.03.22 허기범 2772
마음씨도 달달한 BTS슈가, 생일 기념 보육원 한우 선물 2 file 2018.03.22 김수인 7794
팔색조 규슈를 즐기는 여행, 고민하지 말고 떠나자 2018.03.21 김선주 3131
초록우산어린이재단, 고등학생 ‘초록우산 나눔실천리더’ 발대식 진행..6개교 참여 file 2018.03.21 디지털이슈팀 3622
최저임금 해결사. 일자리 안정자금 3 file 2018.03.20 윤찬우 2490
2018 평창 동계패럴림픽 컬링 1 2018.03.20 최대한 2306
2018 평창동계올림픽 폐회식 17일간 대장정의 화려한 피날레 2018.03.20 이영재 2287
추억의 음식, 46년 전통 빵집 4 file 2018.03.16 이시환 3291
팬들이 기다려온 2018 KBO의 시작 2 file 2018.03.16 서민경 2569
'시간을 파는 상점'-시간의 위대함 1 file 2018.03.14 박채윤 3030
전주 3.13 만세운동 재현행사 2 file 2018.03.14 이정찬 3198
쿨한 그녀들의 화려한 SNS라이프, '언프리티 소셜스타' file 2018.03.13 박선영 2755
만화방과 카페의 화려한 변신 1 file 2018.03.12 유재현 2517
플레이오프 1차전 MVP ‘대한민국 최고의 센터’ 박지수 file 2018.03.12 허기범 3140
KB스타즈 플레이오프 1차전 승리, 챔피언결정전 진출확률 무려 "87.8%" file 2018.03.12 허기범 2399
대구 이월드 별빛벚꽃축제 다가오는 3월24일부터 개최 '벚꽃의 향연' 2018.03.12 김성민 3655
미래가 기대되는 ‘삼성생명 블루밍스’ file 2018.03.09 허기범 2336
강릉에서 느끼는 조선시대 전통문화 file 2018.03.09 마하경 2353
평창과 사랑에 빠지다 2 file 2018.03.09 백예빈 2646
평창 동계올림픽, 그 시작과 성공 file 2018.03.08 이수인 3059
하이원 중학생 원정대의 추억과 교훈 file 2018.03.08 백예빈 2615
[탐구] 물의 부피와 온도 사이의 관계의 수학적 증명 file 2018.03.08 이동훈 5729
2월의 소형 SUV 판매량 순위를 알아보자! file 2018.03.08 정진화 4966
2018 정월대보름 행사를 다녀오다! 2018.03.08 정성욱 2285
삿포로 눈축제를 다녀오다! 2018.03.07 김유리 2595
2018년, 대구의 중심에서 '대한독립만세'를 외치다 file 2018.03.07 정민승 2257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 71 Next
/ 71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