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문화&라이프

성큼 다가온 추석, 당신의 방을 지켜라!

by 2기정수민기자 posted Sep 26, 2015 Views 1013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크기변환_FullSizeRender.jpg

<사진출처:본인>


2015 927일 추석이 성큼 다가왔습니다.

추석은 음력 815일로 우리나라의 4대명절중에 하나입니다.

또한 1년 중 가장 큰 달을 자랑하는 명절이며 수확의 계절인 가을을 맞아 풍년을 감사를 드리는 날입니다.

평소에 잘 만나지 못했던 가족들과 한데 모여 음식을 나누고 놀이를 즐깁니다.

하지만 추석이 과연 모두에게 즐거운 날일까요?

추석이 되면 각종 인터넷 게시판에 여러 가지 사연거리나 고민거리들이 많이 올라옵니다.

그중에서도 게시판에 가장 많이 올라오는 게시물들은 대부분 추석 음식으로 고통받는 며느리들이나 추석을 맞아 어린아이들이 친척집에 놀러온 것으로 생기는 여러 가지 갈등, 고민거리들입니다.

최근 들어 친척들을 만나는 자리가 잘 없고 만나는 일이 있어도 일 년에 큰 명절 때만 한 두번 이나 만날까 말까하는 경우가 흔해졌습니다.

이 때문에 조카들을 만나도 특별히 정을 느끼지 못할 수도 있는데요.

이러한 조카들이 부모를 따라 추석에 방문하게 되어 가장 많은 관심을 두는 것은 각종 레고나 피규어종류들입니다.

실제 명절 즈음 가장 많이 올라오는 고민거리로 조카가 왔다간 후의 방사진이 자주 거론됩니다.

특히 피규어는 쉽게 부서지거나 조금만 만져도 형체가 변하는 경우가 많기 때문에 피규어 수집가들은 이것을 더욱 조심스럽게 다루는데요.

정작 어린아이들은 자신의 장난감 다루듯 만져대니 방주인들의 애만 태우는 셈이죠.

어린아이들뿐 아닙니다. 좀 컸다 하는 중 고등학생들도 친척집에 놀러오면 옷장이나 화장대를 점령해 마음껏 만져봅니다.

또는 마음에 드는 물건이나 옷이 있으면 떼를 써서라도 가져오는 경우가 허다하다고 합니다.

물건이 많은데 하나는 줘도 되지 않냐라던가 애가 원래 아무것도 모르지 않냐와 같은 그저 모두 이해하라는 말투는 저절로 눈살이 찌푸려지는 행동입니다.

이렇게 아이들에게 마냥 관대하고 무책임한 부모들 때문에 아예 추석에 친척들을 만나지 않는다는 사람들의 추세도 늘고 있는데요.

연휴기간에 해외여행을 떠나는 사람들 중 친척들 때문에 스트레스 받을 바에는 차리리 가족이나 혼자만의 시간을 가지며 여행하는 것이 낫겠다는 사람들도 큰 비중을 차지하고 있을 겁니다.

이것은 앞에서 설명한 나눔의 추석의 의미와는 새삼 다른 느낌입니다.

예로부터 전해 내려온 추석의 원의미를 찾기 위해서는 서로 배려하고 이해하는 태도를 가져야겠습니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문화부=정수민기자 ooo_007@naver.com]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청소년기자단봉사회, ‘시각장애인·정보소외계층 위한 기사녹음 봉사활동’ 운영 file 2018.10.31 디지털이슈팀 32304
2030세대의 마음을 울리다, ‘MBN Y FORUM 2019’ 오는 27일 개최 2019.02.13 이승하 583
한옥, 과학의 집합체 file 2019.05.03 박성아 582
3.1운동 100주년, 나라사랑 걷기대회 file 2019.03.22 김기혁 580
전라북도교육청 제9기 학생기자단 활동보고회 <사막이 아름다운 이유Ⅱ> file 2019.02.27 윤예진 579
2019 K리그 개막전이 열리다 file 2019.03.20 박상은 576
에너지자립 공공건축물, 에너지드림센터 2019.03.04 박정현 571
[K리그1] K리그 우승팀 전북, FA컵 우승팀 대구와 무승부 file 2019.03.06 박민석 568
STADIA 혁신인가, 꿈일 뿐인가? 2 file 2019.04.10 방재훈 563
항공우주에 미친 청년들, '꿈의 엔진을 만들다!' file 2019.03.18 김채현 560
국무부 주관 미국 청소년 교환학생 프로그램 'NES-LY'를 통한 대한민국 매력확산 file 2019.06.04 공지현 558
'나쁜 뉴스의 나라' file 2019.03.04 김수현 548
김도연 산문집-<강릉바다>, 강릉을 두 번 만나다 2 2019.02.28 채시원 548
오픈런 연극, 웃음과 혐오 사이 file 2019.03.04 이채은 538
음악PD 정재일의 특별한 나라 사랑 file 2019.03.13 장혜원 533
도서관 어디까지 가봤니? 뉴욕 공립 도서관 1 file 2019.02.27 이정연 533
DMZ Hackathon 1 file 2019.02.15 고은총 529
수용소에서 자란 우정, 그리고 전쟁범죄 <줄무늬 파자마를 입은 소년> 1 file 2019.02.26 이태권 527
베트남 냐짱이 요새 각광받고 있다고? file 2019.04.29 최상선 519
붉은 악마들, 부산에서 15년 만에 일어서다! 1 updatefile 2019.06.11 김나연 518
서울역사박물관 '딜쿠샤와 호박목걸이 展'을 다녀오다 file 2019.03.20 이도은 510
국제기구 진출, 외교부를 전적으로 믿으시면 됩니다 2019.03.25 신여진 506
통일, 그게 뭐에요? file 2019.03.27 김주혁 500
Tom Plate(톰 플레이트)-리콴유와의 대화(Conversations With Lee Kuan Yew) file 2019.04.01 홍도현 481
청소년의 시각에서 본 Model United Nations(모의 유엔)에 모든 것 file 2019.05.30 최민영 479
굿뉴스코 단원 귀국 콘서트 '세계문화페스티벌' file 2019.03.04 정유영 475
변화를 위하여 내딛는 첫걸음, QISSMUN file 2019.04.30 박정현 462
후쿠오카, 그곳은 어디인가? file 2019.04.29 배경민 457
창원 시민들의 화합의 장 '제15회 창원야철마라톤대회' file 2019.04.18 민서윤 457
청주에 울려 퍼지다. 만세의 함성 file 2019.03.26 양희진 427
부평 핫플레이스 '평리단길' 3 file 2019.05.14 하늘 417
생명보험재단, 호킹졸업식 지원…희귀질환 학생들 위한 행사 '눈길' file 2019.02.26 디지털이슈팀 401
제26회 포항 어린이날 큰잔치 2019.06.04 11기김정규기자 398
대나무 본고장에서 펼쳐진 ‘2019 담양 대나무축제’ file 2019.05.14 조햇살 382
137년 vs 14년, 한 맺힌 팀들의 대결…UCL 결승 6월 1일 개최 file 2019.05.31 권진서 377
작은 발걸음이 소외된 이웃에게 큰 힘이 됩니다! 2019.05.08 이채빈 349
2019 대구컬러풀페스티벌 file 2019.05.16 송은녁 343
5월 5일 어린이날 영월에서는? file 2019.05.13 이지수 343
한·중 청소년들의 화합의 장, 2019 한·중 꿈나무 체육활동 한마음대회 file 2019.06.11 강명지 342
터키에서 케밥 먹어봤니? file 2019.05.17 정지우 335
평등한 세상을 위한 도전, 퀴어퍼레이드와 함께 file 2019.06.11 원서윤 327
후회 없는 사랑, <목련 후기> 2019.05.13 김서연 324
여름을 찾아 남쪽으로, 마산 돝섬의 자연 둘레길 산책하기 file 2019.05.17 이지현 301
수상한 거리에 나타난 음악가들 file 2019.05.22 김현원 294
세계 어디까지 느껴봤니? Ulsan Global Festival로 렛츠기릿! file 2019.05.24 문유정 249
세계 환경의 날, 재활용 쓰레기의 재탄생 ‘업사이클링’ file 2019.06.07 이채은 246
21세기 가장 성공한 밴드의 역사, 책 한 권에 담아내다 file 2019.05.23 오동택 246
BTS, 美 스타디움 투어를 마치다 1 file 2019.05.30 최유민 237
2019 스위트 코리아, 디저트의 매력에 빠지다! file 2019.05.29 이지원 23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60 61 62 63 64 65 66 67 68 69 Next
/ 69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