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시사포커스

해외를 들썩인 '포켓몬Go', 도대체 무엇이길래?

by 3기백현호 posted Jul 17, 2016 Views 8915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Screenshot_2016-07-17-21-03-13-1.png

[이미지 촬영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3기 백현호기자,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포켓몬Go (Pok mon Go)는 지난 7월 6일 미국, 오스트레일리아, 뉴질랜드에서 출시된 증강현실 게임이다. 출시 24시간 만에 앱 스토어 "최고 매출(Top Grossing)" 및 "무료(Free)" 차트에서 1위를 차지할 정도로 폭발적인 인기몰이를 하였다. 이 게임은 현실 공간 위치에 따라 모바일 기기 상에서 출현하는 가상의 포켓몬을 포획하고 훈련시켜 대전을 하고 거래도 할 수 있다. 이와 같은 새로운 방식의 게임의 등장에 따라 최근 소셜 네트워크 서비스(Social Network Service, 이하 SNS)에서 ‘포켓몬 고‘는 많은 화제 거리가 되었다. 포켓몬 분장을 하고 포켓몬 고를 플레이하는 사람의 사진이 공개되는 등 포켓몬 고의 인기가 치솟고 있다.

 증강현실(Augmented Reality, AR)이란 사용자에게 현실세계에 가상물체를 겹쳐 보여주는 기술이다. ‘드래곤볼’에서 안경을 쓰면 상대방의 전투력과 방어력 등을 보여주는 ‘스카우터’, 그리고 구글 사의 구글 글래스(Google Glass)가 가장 많이 알고 있는 예이다. 이 기술은 90년대 후반 일본, 미국을 중심으로 개발되어왔다. 10년대에 들어와 비약적으로 늘어난 스마트폰 사용량에 따라 증강현실 시장은 더욱 커질 것으로 보인다. 외국의 시장조사업체인 주니퍼 리서치(Juniper Research)는 ‘증강현실 시장이 2014년까지 7억 달러 이상의 규모로 성장할 것’이라고 예상한 바 있다. 이런 규모로 성장한다면 머지 않아 스마트폰의 한계를 벗어난 새로운 형태의 증강현실 기술이 탄생할 수도 있을 것으로 보인다.

 하지만 이러한 증강현실게임은 실제의 공간에서 활동을 하며 이루어지기 때문에 안전문제가 불어질 수 있다. 미국의 경찰 당국은 포켓몬 고를 플레이 하는 이용자들이 포켓몬을 찾으러 다니는 데 신경을 쓰다 교통사고와 같은 안전 문제가 발생할 수 있다며 주의를 당부했다. 우리나라도 포켓몬Go가 출시된다면 알맞은 규제 및 제도를 마련하여 안전사고를 예방할 필요가 있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IT과학부=3기 백현호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4기장서윤기자 2016.07.22 19:17
    요즘 굉장히 이슈가 되고 있는 게임이죠. 그런데 너무 심하게 게임에 몰입하고 거리를 다니다 보면 자칫 사고가 날 가능성이 있는 것 같아요. 게임을 즐기는 것도 좋겠지만 안전이 제일 중요하지 않을까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좋은 기사 잘 읽고 갑니다:)
  • ?
    3기김초영기자 2016.07.23 23:29
    기술이 얼마나 발전했는지 새삼 실감나네요. 아직 해보지는 못했지만 꼭 한번 도전해 싶네요. 좋은 기사 갑사합니다!
  • ?
    4기 조은아 기자 2016.07.24 13:31
    인기가 대단함을 정말 실감해요. 기사에서 말씀하신 것 같이 페이스북 같은 SNS에서 분장을 한 사람들을 봤을 때 이게 뭔가 했는데 증강현실게임이였네요! 남녀노소를 불문하고 많은 화제를 불러 일으킨 새로운 기술과 게임에 감탄해요! 기사 잘 읽었습니다:)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단독] 시민단체가 국회 명칭 도용해 ‘청소년 국회’ 운영..‘대한민국청소년의회’ 주의 필요 file 2018.05.31 디지털이슈팀 21131
청소년 아르바이트, 보호 vs 인정 2 file 2019.01.22 박서현 3045
청소년 불법 사이버 도박 2 file 2019.05.31 박지예 700
청소년 봉사활동, 그 논란의 중점에 서다 3 file 2016.08.21 조혜온 8073
청소년 보호법 폐지, 그리고 청소년 3 file 2017.09.25 이다은 3220
청년실업률 40%시대, 청년들의 디딤돌 '서울시 뉴딜일자리사업' 1 file 2017.01.23 김지수 9773
청년 실업정부의 대책, 청년구직활동지원금 file 2019.03.26 권나연 1325
청년 실업률 사상 최고치 기록, 취업못한 56만명… 8 file 2016.03.20 김지윤 13092
철원 자주포 사고, 2년 전과 똑같은 비극이 반복되다. 2 file 2017.09.05 권민주 2575
천안시, 선거구 획정안에 ‘게리맨더링’ 의혹 2 file 2016.03.17 이우철 9330
챌린저들의 챌린지 1 file 2016.04.18 김은아 9055
참정권 없는 청소년, 또 한 번의 권리개혁 이루어질까 1 file 2017.05.25 최유진 3526
참여의 결과. 기쁘지만 부끄러운 우리의 역사. file 2017.03.19 김유진 2598
차이나머니가 삼키는 제주도, 이대로 괜찮은가 1 2016.05.24 이소민 7491
차세대 정치 VS 구세대 정치 '65세 정년 도입' 발언 6 2017.01.23 김가은 8457
차세대 교육 대통령은 누구? 대선 후보들의 교육 공약을 알아보자 10 file 2017.02.25 조민 9213
짐바브웨에서 쿠데타가 일어나다 file 2017.11.22 박형근 1997
진짜 페미니즘이란 무엇인가 2 file 2017.02.24 이소미 9675
진실을 숨기는 학교와 언론사···그 내막을 밝히다. 7 file 2017.02.11 서상겸 42724
직장 내 여성 왕따, 어디서 부터 잘못된 것일까 3 file 2018.05.25 하예원 1751
지하주차장 LED전등교체공사의 경제적 효과 2 file 2016.03.24 박건 11871
지켜보자 9시 등교 2014.09.25 김예영 12244
지카 바이러스, 대책 마련이 시급하다 17 file 2016.02.12 오시연 10901
지카 바이러스 확산 대응 방법은? 2 file 2016.03.25 노태인 8882
지진여파로 수능시험 11월 23일 일주일 연기 1 file 2017.11.22 김도연 2139
지진, 과연 우리는 안전할까? 4 file 2017.02.18 김재훈 7675
지진 교육 이대로 괜찮은가, 지진 교육의 충격적인 민낯 3 file 2018.03.12 한유성 2482
지역 아동센터 지원, 이대로 괜찮을까? 9 file 2016.02.22 이하린 10441
지소미아로 보는 협정, 조약, 선언의 차이 file 2019.09.04 유승연 321
지방의회의 발전, 말라버린 민주주의 치료에 기여할까 1 file 2017.02.19 김현재 7115
지방의회 이대로 괜찮은가? file 2019.02.08 이남규 902
지방 인프라 부족 현상, 이대로 보기만 할 수 없다 3 file 2019.02.18 김지현 1672
지구촌을 공포에 빠져들게한, 여성혐오문제'페미사이드' 2 file 2016.05.25 장채연 8708
지구의 반란, 도대체 어디까지인가? 4 file 2016.04.25 김예지 7132
지구온난화 심각···몇십 년 내에 사과농장 사라져··· 1 file 2017.11.27 김정환 2786
지구상 마지막으로 여성 운전을 허용한 국가, 사우디아라비아 file 2018.07.26 김채용 1305
지구를 살리는 60분, 어스 아워 캠페인 1 file 2016.03.25 김영현 10278
지구 온난화: 이대로 괜찮은가? file 2019.01.24 신지수 1038
증가하는 노인 복지 정책 예산.. 효과는? file 2019.01.23 허재영 842
증가하는 1월 졸업식의 필요성 6 file 2016.03.06 3기윤종서기자 9033
중학교에 전면 시행된 자유학기제, 현 주소는? 2 file 2016.10.25 신수빈 8290
중학교 자유학기제 올해부터 전면시행, 작년 학생들의 반응은? 3 file 2016.04.24 김현승 9248
중앙선관위, 선거연령 18세로.. 2 file 2016.08.24 안성미 6804
중국인 관광객, 있다 없으니까 4 file 2017.03.24 이동욱 2021
중국의 일대일로, 그들의 야망이 드러나다 file 2019.06.03 김도윤 533
중국에선 벌써 열풍! 우리는? file 2019.06.05 최민경 603
중국발 미세먼지에 앓는 韓,日 file 2017.03.23 김경미 2893
중국, 우리는 안된다더니 중국판 사드 배치 1 file 2017.08.22 이호섭 2345
중국, 시진핑 특사 빈손 귀국 후 북한에 어떤 조치할까? file 2017.11.28 박현규 2384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 39 Next
/ 39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