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시사포커스

서울여중, 활기 찬 봄의 향연 속 백일장/사생대회 실시

by 2기변유진기자 posted May 21, 2015 Views 20267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스승의 날 이였던 지난 5 15, 서울여자중학교(이하 서울여중) 1,2,3학년 학생들은 일상적인 학교 내 생활에서 벗어나 연록빛 자연 속에서 시심과 감성을 키우는 사생대회와 백일장을 진행했다.

 

 1학년 학생들은 서울시 용산구 효창동에 위치한 효창 운동장 맞은 편 효창 운동장 정문에서, 2학년 학생들은 마포구 상암동에 위치한 월드컵 공원 내 평화의 공원 별자리 광장에서, 3학년 학생들은 영등포구 양화동에 위치한 선유도 공원에서 백일장과 사생 대회, 생명존중 및 흡연예방 캠페인 활동을 했다.

 

당일, 월드컵 공원에는 본교 외 15여 개의 다른 중/고등학교들이 모여 매우 혼잡했지만, 본교 학생들은 별 다른 착오 없이 안전하게 대회와 행사를 즐겼다.

  

5c1599e5bc99cd3d663bf7bd8a701d85.png

[사진=기자 본인이 직접 촬영]

 

작년 이 행사를 했을 때는 백일장과 사생대회 둘 다 필수로 참가해야 했는데, 이번 해에는 작년과 다르게 둘 중 하나의 작품만 학교에서 배부한 백일장과 사생대회 용 종이에 완성해서 제출하고, 대신 캠페인 활동을 하게 되었다.


 효창 공원에 갔었던 지난 해에는 공원 내 쓰레기들을 비닐봉지에 주워 담는 봉사활동을 했는데, 이번에 한 캠페인 활동은 공공 질서 의식 계몽 캠페인을 주제로, 캠페인 띠에 생명 존중과 흡연 예방 관련 문구를 만들어 적은 후 백일장 및 사생대회 활동을 하면서 띠를 착용하는 방식이었다.


bea2ff4e32718d4280433b318782cd9d.png

[사진=기자 본인이 직접 촬영]

 

 타 학교 친구들의 사생대회 모습을 보면, 물감 사용을 권장하는 반면, 서울 여자 중학교는 물감 사용을 금지하고 있다. 오직 색연필과 연필로만 작품을 완성해 나가는 것이다.


이번 백일장과 사생대회도 하나의 엄연한 교내 대회임에 따라 제출작 중 우수작을 낸 학생들에게는 시상을 한다. 작년보다 시상 인원 수를 늘려 백일장은 운문, 산문 각 분야에서 금상 각 학년 1, 은상 각 학년 2, 동상 각 학년 4명을 수상하게 되고, 사생대회도 백일장과 같이 금상 각 학년 1, 은상 각 학년 2, 동상 각 학년 4명을 수상하게 된다.


삼삼오오 모여 돗자리를 깔고 친구들과 함께 한 이번 대회는 단지 백일장, 사생대회, 생명 존중 및 흡연 예방 캠페인 활동으로서의 의미도 있지만, 따스한 햇빛이 내리쬐는 봄날 탁 트이고 나무가 무성한 자연 속의 공간에서 친구들과의 추억을 만들어본 좋은 계기가 된 행사가 되었다.



                                                                                      대한민국 청소년 기자단 변유진 기자    

                                                                                       eugenesun@naver.com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단독] 시민단체가 국회 명칭 도용해 ‘청소년 국회’ 운영..‘대한민국청소년의회’ 주의 필요 file 2018.05.31 디지털이슈팀 21003
편의점, 의약품 판매의 아이러니 9 file 2016.02.24 유승균 12069
프랑스어 철자법 간소화, 논란 이어져 12 file 2016.02.25 정가영 12044
전교생 기숙사제 학교에 9시 등교 시행, 여파는? 2014.09.21 이예진 12043
9시 등교, 이대로 계속 시행되어야 하나? 1 2014.09.14 홍다혜 11984
영화관 음식물 반입 제한, 과연 어디까지? 9 file 2017.02.06 서주현 11890
지하주차장 LED전등교체공사의 경제적 효과 2 file 2016.03.24 박건 11843
한일 위안부 협의, 그 후.. 13 file 2016.02.21 안성미 11796
테러방지법을 막기 위한 필리버스터의 반란 7 file 2016.02.25 황지연 11795
학부모vs.교총, 9시 등교 그 결말은? 2014.09.21 최윤정 11794
[오피니언] 모든 병의 근원! 흡연!!! 2014.07.27 전민호 11776
9시 등교, 과연 학생들을 위한 정책인가? 2014.09.22 심현아 11775
못 다 핀 한 떨기의 꽃이 되다, '위안'부 14 file 2016.02.24 송채연 11768
어린이들의 출입을 금합니다, '노키즈존' 3 file 2016.06.09 이민재 11755
9시 등교,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2014.09.21 김현진 11753
9시 등교제가 과연 좋은 영향만을 가져다 주는 것일까? 2014.09.22 김아정 11739
9시 등교, 그것이 알고 싶다. 2014.09.21 부경민 11722
피고는 '옥시', 국민은 '싹싹' 32 file 2017.01.09 이주형 11684
‘후보 000입니다…’ 문자, 선거법 위반인가 27 file 2016.02.14 전채영 11684
추위 속 진행되는 ‘촛불집회’, 국민들의 한마음으로 추위를 이겨내다… 15 file 2017.01.14 이윤지 11678
외국어 간판이 ‘갑’, 쫓겨난 한글 간판 8 file 2016.03.19 반나경 11599
'대한청소년이공계학술연합' 이번엔 국내 유명 청소년 행사인 ‘한국청소년학술대회’ 표절·베끼기 의혹 (종합 2보) file 2017.07.17 온라인뉴스팀 11575
미국의 양원제 상원, 하원에 대해서 알아보자 file 2017.12.26 전보건 11556
청소년들에게 물어보다, 청소년 범죄 처벌 강화 찬반 1 file 2017.09.12 고다영 11546
포항공항- 주민들과의 오랜 갈등 빚어…… 2 file 2016.08.21 권주홍 11543
청소년들의 흡연 file 2014.07.30 1645 11522
9시 등교는 학생 주체 교육제도의 첫 시작으로 남을 수 있을 것인가 2014.09.23 박민아 11520
'수행평가로 학생평가' … 이대로 괜찮은가? 1 file 2016.04.20 서예은 11486
9시 등교에 대한 여러 의견 2014.09.10 박어진 11422
청소년 흡연문제 1 2014.07.31 정다인 11413
[현장취재] 재계 농단, 블랙리스트에 뿔난 촛불민심, 강추위에도 여전히 불타올라 12 file 2017.01.15 김동언 11391
9시 등교, 새로운 제도를 대하는 학교의 방법 2014.09.25 최희수 11347
9시등교 학생들에게 과연 좋을까? 2014.09.21 이세현 11346
청소년의 음주 흡연 이대로 괜찮을까? 2 file 2016.05.24 최시헌 11303
인공지능의 발전, 사회에 '득'일까 '독'일까 8 file 2016.03.19 김나연 11271
그들은 왜 우리에게 선거권을 안줄까요?···만 18세 선거권 가능성 기대 21 file 2017.01.11 박민선 11234
화성에 원숭이를? 3 file 2016.03.22 백미정 11203
통장개설 제한만이 과연 대포통장을 막을 수 있는 해결방안인가 file 2016.10.25 조해원 11187
교복이 마음에 드나요? 10 file 2016.04.03 유승균 11181
9시 등교, 진정 조삼모사인가? 2014.09.21 임수현 11170
9시 등교, 모두 공감할 수 있는 정책으로 2014.09.22 서유미 11168
늘어나는 아동학대... 4년 새 2배 늘어 7 file 2016.03.13 남경민 11117
소녀의 눈물은 아직 마르지 않았다 5 file 2017.02.18 정예진 11013
페미니즘이 나아가야 할 방향 2 file 2017.02.24 유승균 10988
9시 등교제, 이것이 진정 우리가 원했던 모습일까 2014.09.21 김나영 10983
커피 값으로 스마트폰을 사다?! 11 file 2016.02.20 목예랑 10930
지카 바이러스, 대책 마련이 시급하다 17 file 2016.02.12 오시연 10897
미디어의 중심에 선 청소년, 위태로운 언어문화 2014.07.27 김지수 10886
클릭 금지! '택배 주소지 재확인' 11 file 2017.01.22 최영인 10872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9 Next
/ 39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