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시사포커스

<어벤져스: 엔드게임> 스크린 독점일까?

by 11기김민정기자A posted Apr 29, 2019 Views 1417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KakaoTalk_20190424_172316666.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11기 김민정기자]


 지난 24일 어벤져스의 마지막 시리즈 <어벤져스: 엔드게임>(이하 '어벤져스4')이 개봉했다. 

어벤져스4는 개봉 전부터 많은 사람들의 관심을 끌어모았다. 

어벤져스의 마지막 시리즈이기도 하고, 무려 3시간이 넘는 러닝타임에 어떤 내용이 전개될지 궁금해하는 관객들이 많았다.


 이런 관심을 입증하는 것처럼 어벤져스4는 개봉 당일 오전 9시에 예매율 97%, 예매관객수 221만을 기록한 것으로 알려졌다. 많은 네티즌들은 "어벤져스의 귀환"을 기다리고 있었다며 환호했고, 몇몇 관객들은 월차를 쓰고 영화를 보러 가기도 했다고 밝혔다.


 하지만, 어벤져스4는 '스크린 독점이 아니냐'는 비판을 받기도 했다. 

어벤져스4는 개봉과 동시에 전국 3,058개의 스크린 중 2,927개를 독점했다. 이는 95.7%의 경이로운 수치다. 

한 네티즌은 "이렇게 한 영화가 스크린을 독점해버리면 다른 영화는 언제 봐야 하나요?"라며 댓글을 달았고, 다른 네티즌은 "인기가 많으니 스크린을 많이 가져가는 것은 당연한 것 아닌가요?"라며 댓글을 달기도 했다. 

"스크린 독점이다"에 대해 많은 네티즌들의 찬반이 갈리고 있는 가운데, '스크린 상한제' 도입에 대한 관심이 커지고 있다. 


 계속해서 이런 논란이 불거지자 문화체육부 장관은 '스크린 상한제' 도입을 적극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문화부=11기 김민정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10기한가을기자 2019.04.29 20:27
    스크린상한제 라는 게 있는 지 처음 알았네요^^ 좋은 기사 감사합니다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단독] 시민단체가 국회 명칭 도용해 ‘청소년 국회’ 운영..‘대한민국청소년의회’ 주의 필요 file 2018.05.31 디지털이슈팀 19540
뜨겁게 불타올랐던 133일의 끝, 마침내 봄이 오다 1 file 2017.03.21 4기류지현기자 55193
진실을 숨기는 학교와 언론사···그 내막을 밝히다. 7 file 2017.02.11 서상겸 42630
청소년 언어문제 , 욕설문제 해결이 우선 file 2014.07.27 이동우 29359
환경부의 층간소음 해결책..쓸모있나? file 2015.02.10 이광제 25774
대한민국 인구의 충격, 놓쳐버린 골든타임 3 file 2015.08.24 김동욱 25037
문이과 통합교육과정에 따른 문제점 2 file 2016.03.25 조해원 24883
[취재파일]대구황산테러사건 16년, 그리고 태완이법 file 2015.02.25 김종담 23667
2015년, 마침내 해방을 이루다 3 file 2015.02.24 황혜준 22737
다시 재현 된 우리 민족의 역사, 전주 3·13 만세운동 file 2015.03.25 김진아 22685
2018년 초,중,고 수학시간 계산기 사용 허용 file 2015.03.19 최재원 22506
저렴한 가격에 교복사고 사랑을 나눠요! 3 file 2015.02.26 김민주 22334
손목만 잡아 당긴 것은 성추행인가 file 2015.03.19 김동욱 21964
소년법 폐지를 둘러싼 찬반 양론, 소년 범죄 어떻게 해결할 것인가 1 file 2018.01.02 이지현 21948
청소년들의 언어사용 실태 5 file 2016.10.25 김나연 21908
[현장취재] 서울의 관광안내소는 오늘도 움직인다 8 file 2015.02.07 최윤정 21620
무심코 던진 돌에 개구리 맞아 죽는다 2014.07.31 1677 21272
학생들이 '직접' 진행하는 어린이날 행사열려 3 file 2015.05.05 박성은 21122
청소년 흡연, 치명적인 독 file 2014.07.31 이가영 20974
서울여중, 활기 찬 봄의 향연 속 백일장/사생대회 실시 1 file 2015.05.21 변유진 20198
학생의 안전을 위협하는 골프장 건설 4 file 2015.03.17 김다정 19918
대한민국의 미래, 청소년들은 실질적인 정치교육을 받고있는가? 5 file 2015.03.25 이원지 19817
청소년 투표권, 당신의 생각은 어떠한가요? 12 file 2017.01.17 신호진 19657
은여울 역사동아리, 서대문형무소에 가다 1 file 2015.05.24 이세령 19608
세상에 사랑을 퍼뜨릴 홀씨 서포터즈, 그 발대식 현장으로! 2 file 2015.02.23 김다윤 19534
졸업식 현장 그곳을 취재하다. 2 file 2015.02.26 이도경 18996
핸드폰 수거, 학생의 인권침해인가? 10 file 2016.05.28 임지민 18859
9시 등교제,9시 '하원'제로.. 2014.09.20 최아연 18799
과연 9시등교 좋은 것일까 안 좋은것일까? 2 2014.09.27 김민성 18706
9시 등교, 확실한가 2014.09.29 오선진 18234
갈수록 줄어드는 청소년 정치 관심도...선거가 언제죠? 12 file 2016.02.19 박소윤 18217
반려동물에서 한순간에 유기동물로..대한민국 유기동물의 현주소 1 file 2015.02.26 신정은 18123
[단독]대구황산테러사건 '태완이법' 4월 임시국회 통과 불발 1 file 2015.05.06 김종담 18007
밑 빠진 독에 9시 등교 붓기 file 2014.09.06 박정언 17983
9시 등교, 갈등의 기로에 있지만 보안한다면 최고의 효과 2014.09.25 김신형 17961
[현장취재] 고등학생, 미래를 거닐다. 2015 YDMC 전공탐색의 날 열려...... 1 file 2015.02.07 최재원 17546
[단독]탈핵을 위한 청소년들의 9박 10일간의 일주, 성공리에 마쳐 2 file 2015.04.30 김종담 17544
자칭 언론사? 정보화 시대와 우리의 과제 2 file 2015.10.25 김진아 17266
물의 하수 처리과정을 살펴볼까요? 6 file 2015.11.01 홍다혜 17113
9시등교, 개선이 필요하다. 2014.09.04 이세영 16989
국가보훈처, 제4회 애국가 부르기 UCC 공모전 개최 file 2015.09.09 온라인뉴스팀 16916
CGV 좌석차등제, 영화관 좌석에 등급이 웬말인가 5 file 2016.03.20 정현호 16834
누구에 의한, 누구를 위한 9시 등교인가 2014.09.30 권경민 16766
학생들을 위한 교육시스템이 정착되길 바라며... 2 2015.02.08 홍다혜 16756
화장하는 청소년들 4 file 2016.04.24 신수빈 16732
9시등교 아싸! 2014.09.24 박승빈 16711
공정무역의 가면을 쓴 불공정 무역 4 file 2016.09.25 노태인 16690
아동 살인 공소시효 폐지법 '태완이법' 1소위 통과 [종합] 1 file 2015.07.21 김종담 16558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9 Next
/ 39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