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시사포커스

전 세계 백신 접종자 1억 명 돌파. 대한민국은?

by 17기김진현기자 posted Feb 25, 2021 Views 84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코로나백신1.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17기 김진현기자]


세계 각국은 백신 접종이 한창이다. 미국, 캐나다, 일본은 각각 작년 12월 14일과 17일에 첫 백신 접종자가 탄생했고 현재까지도 수월하게 접종 중이고 2월 3일 기준 전 세계 백신 접종자 수는 1억 명을 돌파했다. 하지만 우리나라는 아직 백신 접종에 관한 소식이 들리지 않는다. 국민은 대통령이 백신을 확보하려는 일말의 노력조차 보이지 않는다며 질책하는 와중 지난달 말, 文 대통령은 지난달 말 '2021 다보스 어젠다 한국 정상 특별연설' 화상회의에서 "백신 선진국들이 자국민 우선을 내세우며 수출을 통제하는 이기주의적 움직임이 일어나고 있다. 연대와 협력, 다자주의와 포용의 정신을 되살릴 때."라고 언급했다. 이 발언에 국민들은 “한 나라의 대통령이 자국민을 우선시하지 않으면 누구를 우선으로 생각하느냐.”, “대통령은 타국민이 아닌 자국민을 보호하기 위해 있는 존재다.”, “자국민을 우선으로 내세우는 것은 이기주의가 아닌 당연한 것.”이라며 분노를 표했다. 


그러던 중 인천에서 백신 이송 훈련을 한다는 소식을 듣고 국민들은 이제야 백신을 확보했다며 안심했다. 하지만 이는 코백스 퍼실리티(세계백신공동구매 연합체)를 통해 공급되는 백신이라며 또다시 국민을 불안하게 했다. 이번 코백스 백신 지원에서 지원받는 국가들은 남아프리카 공화국, 튀니지, 르완다, 우크라이나, 팔레스타인, 몰디브 등 개발도상국으로 GDP가 몰디브 제외 모두 1만 미만인 데 반해 대한민국만 GDP 3만이 넘는 선진국으로 불리는 국가이다. 이에 박인숙 전 의원은 "국민 1인당 GDP 3만 달러가 넘는다고 자랑하는 우리나라가 이 명단에 들게 된 상황이 황당하고 부끄럽다. 다른 나라로부터 원조를 받던 나라에서 원조를 주는 국가로 바뀐 지가 이미 20년도 넘는 대한민국이 코백스 백신에 매달린다는 사실이 참으로 어처구니없다."라고 비판했다.


국민들의 불안은 이게 끝이 아니다코백스를 통해 지원받는 이른바 공짜 백신의 효능과 안정성을 믿어도 되는지부작용으로는 어떤 영향을 끼칠지에 대해 궁금해하고 있다대통령부터 먼저 백신을 맞으라는 여당의 요구에 더불어민주당 고민정 의원은 대통령을 끌어들이지 말라저라도 먼저 맞겠다.”라며 대통령은 실험 대상이 아니라고 주장을 했다.


아직 코로나19 백신이 우리나라에 들어오지도, 들어올 백신의 불안감도 해결하지 못한 채 코로나19의 확진자는 계속 늘고 있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정치부=17기 김진현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kyp_displayad_02.png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PICK] KAI의 국산 수송기 개발 계획 어떤 수송기 만들려는 건가 file 2021.04.29 하상현 5303
[PICK] 4.7 보궐선거의 결과 그리고 그 이후의 행보 file 2021.04.26 백정훈 4043
[단독] 시민단체가 국회 명칭 도용해 ‘청소년 국회’ 운영..‘대한민국청소년의회’ 주의 필요 file 2018.05.31 디지털이슈팀 118381
전 세계 백신 접종자 1억 명 돌파. 대한민국은? file 2021.02.25 김진현 841
코로나 시대 1년, 일회용품 사용 증가로 환경오염 우려 커졌다 file 2021.01.26 이준영 1349
‘코로나19’ 시대 속에서 대한민국이 강국이 된 배경은? 1 file 2020.12.24 정예람 4658
내가 다니는 학교에 확진자가 나온다면? 6 file 2020.12.24 김진현 5531
3차 재난지원금 지급, 당신은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file 2020.11.27 김성규 4968
코로나19의 한복판에 선 디즈니월드의 재개장 file 2020.09.21 염보라 1092
공공의대 설립, 정부와 의사 간의 팽팽한 논쟁, 그 승자는? file 2020.09.21 김가은 1254
모두를 경악하게 만든 코로나의 또 다른 습격...해결 방안은? 9 file 2020.08.25 염채윤 3142
돈에 있는 바이러스를 씻어내기 위해서는 세탁기에 돈을 돌려야 한다? 3 file 2020.08.24 이채원 2850
국제 금값 2천 달러 돌파…연일 고공행진 이어가는 금값 file 2020.08.06 이민기 2048
잠잠해져가던 코로나19, 다시금 두려움에 떨게하는 에어로졸 전파 6 file 2020.07.31 유지은 7419
장 마감 직전 10분 동안 급락한 신풍제약…코로나19 이후 과열된 주식 시장 file 2020.07.31 이민기 2270
전 세계, 한국을 뛰어넘다? file 2020.07.20 이다빈 1853
코로나19 사태로 인한 온라인 개학 file 2020.05.29 조현수 2282
대재앙 코로나19, 논란의 일본 코로나 학생 재난지원금 차별 file 2020.05.27 송승연 3036
코로나19 재유행, 해외의 상황은? file 2020.05.18 유지은 4637
일주일 또 미뤄진 '등교 개학'...개학 현실화 언제? 7 file 2020.05.12 서은진 5464
한국 드디어 노벨 생리의학상 수상하나? 김빛내리 교수와 코로나19 바이러스 file 2020.04.24 윤혜림 2369
코로나19(COVID-19), 알수록 안전해요! 2020.04.17 정미강 1786
진정되어가는 마스크 대란, 전 세계의 상황은? 5 file 2020.04.06 유지은 3982
에이즈 치료제를 코로나바이러스 치료에 이용하는 이유는 무엇일까? file 2020.03.09 김서연 1915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Next
/ 1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