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시사포커스

촛불의 시발점, 광화문 3.1운동 100주년 기념

by 9기장민주기자 posted Mar 11, 2019 Views 1093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얼마 전 3월 1일, 3.1운동 100주년을 맞이해 여러 행사와 행진이 준비된 광화문 광장에서 수만 명의 국민과 경찰들로 가득 메워졌다.


09d1de838b6486eaf9de84e3c0e7c809.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9기 장민주기자] 


과거 1910년, 일제의 탄압과 식민 지배를 당했던 우리나라가 1919년 3월 1일 태극기와 만세 구호를 외치며 서울에서 한반도까지 번져나가던 3.1운동은 근현대의 4·19 혁명, 6·3 항쟁, 5·18 민주화 운동, 6월 민주 항쟁 그리고 2016년과 2017년의 토요일을 다시 촛불로 일깨우도록 한 대한민국 민주 역사의 첫 한 획을 그은 평화 시위였다. 지금까지 우리가 갈망하던 민주주의를 바탕으로 한 그 많은 시위와 투쟁들은 누가 어디서 어떻게 왔는지, 또 왜 시작되었는지 생각해보면 꼬리에 꼬리를 물고 앞서 말했듯이 근현대부터 지금까지 쭉 이어져 왔을지도 모른다. 3.1운동 이후 수십 년이 지나왔었지만, 그때와 현재의 여전한 공통점은 평화와 자유 그리고 국민이 주인인 나라였다. 시간이 지나고 세대가 바뀌고, 정권이 바뀌어도 우리 역사는 계속해서 이것들을 찾아내기 위해, 되찾기 위해서 몇백 년을 투쟁하고 외쳐왔다. 역사가 역사를 바꾼, 역사책의 표지를 떳떳이 채운, 그날을 기념하고 기리기 위해 광화문 광장에 성별과 나이, 국적, 종교 등을 불문하고 빼곡히 채워졌다.


광화문2.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9기 장민주기자]


광화문 3.1운동 100주년 기념행사 일정은 오전 11시부터 오후 6시까지로 약 7시간 동안 이어지며 정부 공식행사, 북과 소리, 국악, 기미독립선언서 낭독, 순국선열 묵념, 고종 장례 행렬 재현 등 행사 관계자와 국민들이 직접 참여하고 체험해 볼 수 있는 부스 또한 곳곳에 설치되어 커플, 가족 단위로 많이 참여하였다. 독립선언서 만들기, 태극기 만들기 등 아이들도 쉽게 따라 하며 기념하고 또 추억으로 삼을 수 있는 체험 활동과 직접 보고 들을 수 있는 대한민국역사박물관이 광화문 광장 바로 옆에 위치해 사람들의 발길이 끊이지 않았다.


3.1운동 100주년 기념일인 만큼 대규모 시위와 행진이 이어져 전날 2월 28일, 경찰과 관계자들이 도로와 인도를 통제하였고 이날 1시부터 6시까지 대한문 교차로부터 광화문 교차로까지 세동대로 양방향 모든 차로로 다닐 수 없어 차와 같은 일부 교통이 제한되었다. 한편 시의회 세종로 사거리에선 태극기 집회가, 이순신 장군 동상 앞에서는 세월호와 스텔라데이지호, 가습기 살균제 피해자 유가족들이 모여 서명 운동을 진행하였다.

며칠째 계속되는 미세먼지와 초미세먼지 위험 주의보에도 사람들은 아랑곳하지 않고 마스크를 끼며 참여한 기념식은 경찰의 교통 통제하에 큰 사고 없이 마무리되었다. 불과 2년 전, 수백만 촛불과 정권 퇴진을 부르던 광화문 광장에는 어느덧 3.1운동 100주년을 기념하는 행사들로 자리를 다시 메꾸어 나아갔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사회부=9기 장민주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단독] 시민단체가 국회 명칭 도용해 ‘청소년 국회’ 운영..‘대한민국청소년의회’ 주의 필요 file 2018.05.31 디지털이슈팀 23833
27년 만에 깨어난 사람도 있다! 안락사는 허용되어야 할까? file 2019.05.27 배연비 973
아직도 갈 길이 먼 시리아 난민 문제 file 2019.05.27 백지수 1121
'이천 수간 사건' 국민청원 게시 file 2019.05.27 허서인 783
美 워싱턴주, 시신을 흙으로 만드는 법안 통과 1 file 2019.05.24 이현 1771
백두산이 폭발한다? file 2019.05.24 백지은 771
학교가 가르치는 흡연 2 file 2019.05.24 김현지 1748
피로 물든 광주, 진실은 어디에? file 2019.05.24 안서경 781
수단의 대통령, 30년만에 물러나다 file 2019.05.23 이솔 683
노인 자살, 도대체 왜? file 2019.05.23 진찬희 882
리디노미네이션(Redenomination), 과연 한국에서 필요한가? file 2019.05.23 황채연 534
"잊지 않겠습니다" 지난달 16일 안산서 세월호참사 5주기 기억식 열려 file 2019.05.23 황수빈 580
제39주년, 우리가 갖추어야 할 최소한의 예의 file 2019.05.22 박문정 525
우크라이나의 '개그맨' 출신 대통령 file 2019.05.22 이서준 879
아직 받지 못한 사과, 당신은 알고 계십니까? 2 file 2019.05.22 이송이 694
마이크로소프트, 개발자를 위해 혁신하다 file 2019.05.22 박수혁 589
대통령의 경제공약, 어디까지 왔는가 file 2019.05.22 김의성 1247
노트르담 대성장 화재, 그리고 한 달 file 2019.05.21 최예주 601
미래의 물병, '오호' file 2019.05.20 유다현 1492
LGBTQ, 아직도 차별받고 있다 file 2019.05.20 배연비 628
5월, 그리고 가짜 뉴스 2019.05.20 안광무 498
청소년 운동 부족 이대로 괜찮을까? 3 file 2019.05.17 김이현 1918
노트르담 대성당의 붕괴 file 2019.05.14 양재성 612
5G, 이제 우리의 곁으로 다가왔다 1 file 2019.05.13 11기이윤서기자 1959
노트르담 대성당 화재, 재건 해야 하나? file 2019.05.10 유예원 1339
'있어빌리티'는 이제 그만 file 2019.05.07 신아림 1235
슬럼 투어리즘, 어떻게 봐야 하나 file 2019.05.07 이채빈 2300
우리 사회의 문제, 평균 결혼 연령 상승의 원인은? file 2019.05.07 서민영 1063
인류가 소비하는 제품의 절반 이상에 포함되어있는 그것! file 2019.05.07 김어진 643
점점 더 극심해지고 있는 사회 양극화 현상 3 file 2019.05.07 송수진 998
시험 기간 청소년의 카페인 과다 섭취, "이대로 괜찮을까?" 16 file 2019.05.03 윤유정 2281
다문화 가정의 증가, 혼혈을 어떻게 바라보고 있나 2019.05.02 박경주 1215
한반도 문제의 판이 커진다? - 북러 정상회담과 중국의 반응 file 2019.05.02 맹호 1093
시원한 걸 원해? 노치, 구멍 없는 풀 스크린 스마트폰 file 2019.04.30 홍창우 999
인공지능과 머신러닝, 그게 정확히 뭐죠? 2019.04.29 박수혁 1029
<어벤져스: 엔드게임> 스크린 독점일까? 1 2019.04.29 김민정 1867
없어져야 할 문화, 할례 2 file 2019.04.27 이승환 1680
부르카(Burka) 착용 금지법, 이제는 우리나라에서도 생각해봐야 할 법률 8 file 2019.04.25 박서연 1894
우리나라 낙태죄 헌법불합치 결정, 해외 사례로는 무엇이 있을까? 2 file 2019.04.24 최민영 3008
'오지'는 속도 이제는 5G 시대 file 2019.04.24 나어현 798
현실로 다가온 미래 기술 file 2019.04.22 박현준 1105
식민주의가 낳은 피해자들, 로힝야족 file 2019.04.19 이서준 1062
헌재, 낙태죄 위헌 판단…향후 대한민국의 미래에 미칠 영향은? 3 2019.04.18 송안별 1330
카드사의 3개월, 5개월... 할부 거래의 시작은 재봉틀부터? file 2019.04.16 김도현 1656
우주로 나아가기 위한 한걸음, '인공 잎사귀'에 대하여 file 2019.04.15 전수이 1089
탄소배출권, 공장은 돈을 내고 숨을 쉰다? 4 file 2019.04.11 김도현 3069
렌즈 사용, 우리의 눈은 괜찮을까? 4 file 2019.04.10 오윤주 1974
자극적으로 변하는 상표들, 과연 건강한 언어문화일까? 3 file 2019.04.10 김지현 1158
미세먼지, 넌 어디에서 왔니? file 2019.04.09 이승민 819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9 Next
/ 39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