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2차 재난지원금 지급 시작, 경기지역화폐카드 사용 시 혜택

by 김수태대학생기자 posted Feb 17, 2021 Views 1385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ESC닫기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지난 2월 1일 오전 9시부터 경기도 2차 재난지원금 온라인 신청이 시작되었다. 2차 재난지원금은 개인당 10만 원으로 1월 19일 24시 기준으로 경기도에 주소를 둔 모든 경기도 주민이라면 신청이 가능하다. 재난지원금은 경기지역화폐로 받거나 개인의 신용카드로 받을 수 있다. 재난지원금의 경우에는 사용가능 장소가 정해져있는데 경기지역화폐 가맹점에서만 사용이 가능하다. 경기지역화폐카드를 원래 사용하고 있던 주민이라면 재난지원금을 사용하기 더 수월할 것으로 보인다.


[경기지역화폐 가맹점]

● 주소지 시군의 백화점, 대형마트, 유흥업소를 제외한 연 매출 10억 원 이하 매장

● 전통시장 (연 매출 10억 원 이상이어도 사용 가능) 

● 기타 경기지역화폐카드 사용 가능 가맹점 (경기지역화폐 사이트에서 조회 가능)부천페이.JPG

[이미지 제공=부천시 공식 홈페이지]


경기지역화폐카드는 현재 경기도 내 31곳의 시군 중 29곳에 운영하고 있으며 충전식 체크카드로 사용이 가능하다. 경기지역화폐카드를 사용할 경우 다양한 혜택이 제공된다. 첫 번째로 충전 시 인센티브가 추가 적립이 된다는 점이다. 충전혜택 및 한도는 지역별로 상이하지만, 보통 6~10%의 인센티브가 제공된다. 10%의 인센티브를 가정한다면 50만 원의 금액을 충전할 경우 5만 원이 인센티브로 제공되어 사용이 가능하다. 경기지역화폐카드를 통해 얻을 수 있는 두 번째 혜택은 연말정산 소득공제를 받을 수 있다는 점이다. 전통시장의 경우에는 80%의 소득공제가 가능하고 일반상점의 경우에는 60%의 소득공제가 가능하다. 이러한 혜택 외에도 경기지역화폐 우대가맹점의 경우에는 5% 혹은 10%의 추가할인이 되는 경우도 있고 경기도민을 위한 공공 배달 앱인 배달특급에서 최대 15% 할인이 가능한 쿠폰이 제공된다.


코로나19로 인해 지역경제의 상황이 안 좋아지고 소상공인들이 피해를 입고 있는 만큼 정부에서는 내수 경제의 활성화를 위해 재난지원금과 경기지역화폐 등 다양한 방면에서 지원정책을 펼치고 있다. 각 지자체에서도 지자체의 특징을 담은 혜택이나 디자인이 담긴 경기지역화폐카드들을 제공 중이고 더 많은 지역 주민들에게 혜택이 돌아갈 수 있도록 힘쓰고 있다. 이우진 고려대 경제학과 교수는 재난지원금을 통해 최대 11조가량의 소비증진이 이루어졌으며 1차 재난지원금 한계소비성향이 65.4~78.2%라고 밝혔다. 2차 재난지원금이 제공 중인 현재 1차 재난지원금만큼의 경기 부양 효과가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경제부=2기 대학생기자 김수태]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kyp_displayad_02.png

  • ?
    17기김성규기자 2021.02.20 02:03
    국민들의 피와 같은 세금을 좀 더 효율성 있게 사용하였으면 좋겠고, 국민들이 경각심을 가져야한다고 생각합니다.
    좋은 기사 감사합니다!

Articles

1 2 3 4 5 6 7 8 9 10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