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소년 운동 부족 이대로 괜찮을까?

by 11기김이현기자 posted May 17, 2019 Views 2334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ESC닫기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KakaoTalk_20190515_145937618.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11기 김이현기자]

 

요즘 청소년들의 운동 부족 문제가 심해지고 있다.

통계에 따르면, 학생들의 체력이 갈수록 떨어지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반면 비만율은 갈수록 높아지고 있다. 음식 섭취량에 비해 운동량은 부족하기 때문이다.

체력평가는 왕복 오래달리기의 심폐 지구력, 앉아서 윗몸굽히기의 유연성, 악력이나 팔굽혀 펴기의 근력, 체지방 등을 평가한다. 하지만 평소에 운동을 잘 하지 않는 대부분의 청소년들은 체력이 점점 떨어져 가고 체지방이 늘어가고 있다.

 

학생건강체력평가 자료를 종로학원하늘교육이 분석한 결과 고등학생의 경우 1등급(80~100) 비율이 20165.9%에서 20185.5%로 떨어졌다. 초등학생도 같은 기간 6.1%에서 5.9%로 하락했다. , 중학생은 9.6%로 변화가 없었다. 바로 아래인 2등급(60~79)도 초등학생은 42.3에서 40.3%, 중학생은 45.2%에서 43.6%, 고등학생은 38.1%에서 35.7%로 떨어졌다하지만, 최하위 등급인 4등급(20~39)5등급(0~19) 비율은 오히려 증가했다. 4등급의 경우 초등학생은 5.7%에서 7.4%, 중학생은 6.9%에서 8.2%, 고등학생은 11.8%에서 13.6%로 늘었다. 5등급도 초중고교생 모두 0.1~0.4%포인트씩 증가했다. 따라서 초중고교생들은 1, 2등급이 줄고 4, 5등급이 늘어났다.

 

학생들의 체력이 이처럼 낮아진 이유는 학교에 체육 시간이 별로 없고, 방과 후에는 학업을 이어나가야 하기 때문에 좀처럼 운동할 시간이 없는 것이다그러나, 학생들은 주말같이 운동을 할 수 있는 시간에 핸드폰과 컴퓨터를 즐겨 한다는 것이다. 실제로 통계청에 따르면 남성은 4,292명 중 17.9%, 여성은 4,213명 중 26.0%의 학생들이 운동 대신 휴대폰 보기를 많이 한다고 나와 있다.


청소년기에 운동이 부족하면 비타민D 결핍의 위험도 있다니 우리의 건강을 위해서 하루에 10분씩만이라도 걸어보는 것은 어떨까?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사회부=11기 김이현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11기박수혁기자 2019.05.21 18:35
    장기간 공부하려면 체력도 필수지요. 건강을 지키는 학생들이 늘어났으면 하는 바람입니다.
  • ?
    11기유예슬기자 2019.05.24 16:07
    공감합니다. 운동을 하고 싶어도 학업 때문에 할 수 없는 현실이 너무 슬프네요..
  • ?
    11기오서진기자 2019.05.25 23:28
    야자까지 하는 학생들은 특히 더 힘들겠지요..ㅠㅠ 학교에 학원까지 공부에 치여사는 학생들의 현실을 잘 반영해 주는 것 같아 공감네요. 공부도 중요하지만 가장 중요한 것은 건강이라는 것을 잊지 말고 스트레스 받지 않기를 바래요. 이런 대한민국 교육에 대한 현실이 안타깝습니다. 그래도 모두들 화이팅!!

Articles

1 2 3 4 5 6 7 8 9 10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