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대통령이 밝힌 기해년의 목표는 무엇인가

by 8기권나영기자 posted Jan 08, 2019 Views 1688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ESC닫기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지난 2일 오전, 서울 여의도 중소기업중앙회 그랜드홀에서 2019 기해년 신년회가 열렸다. 


 여러 기업의 인사들의 참석한 가운데, 문재인 대통령의 신년사가 이어졌다. 

2019년 신년사의 중심은 경제였다. 문 대통령은 우리나라가 경제 강국으로서 급속도로 성장했음을 강조하면서 한편으로는 매년 경제성장률이 낮아지고 있다는 점을 지적했다. 이를 해결하고 모두가 잘사는 함께 발전하는 경제로 나아가기 위해서는 큰 변화가 있어야 한다고 주장했다. 문 대통령이 신년사에서 밝힌 핵심 키워드는 고객, 성장 그리고 글로벌이었다. 특히 경제 혁신 성장을 위한 예산을 적극 투입하고, 기본 생활 지원을 넓힐 것을 약속했다. 또한 우리 경제가 한걸음 나아가기 위해서는 기업과 노동자, 지자체, 정부의 대화와 타협이 필요하다 점을 밝혔다. 


Screenshot_20190107-144840_PowerPoint.jpg

[이미지 제작=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8기 권나영기자]


 2019년이 '함께 잘 사는 사회로 가는 첫해'라고 밝힌 문 대통령의 올해 경제 방향은 혁신이었다. 우리 민족의 창의성을 내세우며 신년사를 낭독하는 내내 혁신의 중요성을 계속해서 언급하였다. 산업 전 분야의 혁신이 필요하며 방식도 혁신해야 한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신년사의 끝머리에서 주변 국가와 함께 '평화와 공동의 번영체'를 만들어나갈 것을 다짐하며 국민께 힘이 되는 정부가 되겠다고 선언한 뒤 신년사를 마무리 지었다. 


한편, 교육계에서는 지난해 신년사와 비교해봤을 때 이번 신년사에서는 교육 정책에 대한 언급이 없어 다소 아쉽다는 평가이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정치부=8기 권나영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rticles

8 9 10 11 12 13 14 15 16 17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