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화실현을 바라보는 다양한 시선

by 7기이민영기자 posted Jun 19, 2018 Views 1189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ESC닫기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지난 5월 24일 미국은 6월 12일 예정되었던 북미 정상회담을 취소하였다. 하루 뒤 트럼프 대통령은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회담 재추진을 시사하였고 3일이 지난 27일 재추진을 확정하였다. 북미 정상회담이 취소된 지 2일이 지난 26일에는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국무 위원장이 판문점에서 제2차 남북정상회담을 가졌다. 3일 동안 하루가 다르게 변하는 남-북-미를 중심에 둔 국제사회의 모습은 대한민국 국민은 물론 많은 나라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GKoPycxZlV2fYMoZh-e-82vCywAW08y6tWrKlAnZ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7기 이민영기자]

남한 북한을 공동으로 상징하기 위한 한반도기


일본의 아베 총리는 25일 북-미 정상회담 취소를 지지하였지만, 미국에서 회담을 재추진하자 트럼프 대통령과 김정은 국무 위원장의 회담 실현을 바란다며 상황에 따라 다른 견해를 밝히었다. 러시아의 푸틴 대통령은 “한반도 비핵화라는 소망이 있었기에 이번 회담 취소는 유감"이라며 취소를 결정한 트럼프 대통령의 선택에 부정적인 반응을 보였다.


남-북-미 관계를 바라보는 한국 청소년들의 시각도 다양하다. 별무리고등학교 학생들을 조사한 결과에 따르면 남-북 관계 문제에 대해 아는지를 묻는 말에 (그렇다 100%), 현 문제에 대해 북한과 미국에 입장을 확실히 인지하고 있는지 묻는 말에 각각 (그렇다 57.1% 확실하게는 모른다 42.9% 모른다 0%), (그렇다 42.9%, 확실하게는 모른다 57.1% 모른다 0%)고 답하였다. 더하여서 많은 나라가 남-북 문제에 관심을 가지는 이유로는 ‘핵보유국 중 하나인 북한이 핵을 포기하여 힘이 약해지면 다른 나라의 힘이 상대적으로 강해져서 그 나라들이 안전해지기 때문’, ‘외교에서 뒤처지지 않기 위함’, ’자국의 이익이 걸려있는 사안이기 때문’이라며 자기 생각을 표현하였다.


6월 12일 진행된 북-미 정상회담 공동성명에서는 첫째로 새로운 평화적 조미 관계 수립에 대해 양국의 염원을 담은 내용이 담겼다. 또한 조선반도(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를 이루기 위해 양국이 노력할 것임을 나타냈다. 정상회담 이 끝난 후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정직하고 직접적·생산적인 회담이었고 김정은은 안보와 번영을 위해 노력한 인물로 기록될 것"이라며 회담과 김정은에 대해 긍정적인 반응을 보였다. 이번 북-미 정상회담으로 세계의 평화 그리고 남북 간에 평화가 머지않아 실현되리라 예측된다. 


[대한민국청소년 기자단 국제부= 7기 이민영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rticles

2 3 4 5 6 7 8 9 10 11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