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학교소식

학교에 설치된 빵 자판기, 과연 좋은 점만 있을까?

by 10기한가을기자 posted Apr 10, 2019 Views 1895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이른 아침, 솔터고등학교 학생들은 너 나 할 것 없이 손에 카드를 들고 홈베이스로 모인다. 학생들이 아침부터 모이는 이유는 무엇일까?

 

애들 사진.jpe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10기 한가을기자]

 

 김포 솔터고등학교는 제5대 전교 회장의 당선 공약이었던 빵 자판기와 음료수 자판기 설치를 2019327에 시행하였다. 그로 인해, 자판기가 설치된 홈베이스에는 쉬는 시간을 포함한 점심시간에도 학생들로 붐빈다.

 

자판기 사진.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10기 한가을기자]

 

 설치되어 있는 빵 자판기와 음료수 자판기는 솔터고등학교 학생들의 건강을 고려하여 인체에 덜 해로운 성분의 빵과 탄산 성분이 들어있지 않은 2%(이프로)나 게토레이 등의 여러 가지 음료수들이 있다. 또한, 학교에서 발급한 체크카드와 신용카드, 교통카드의 이용이 가능하여 사용자에게 편리함을 주고 있다. 그리고 학생들과 교사의 방문 빈도가 가장 높은 2층에는 교사를 고려한 두유와 오트밀 음료수가 있어 제품과 위치 선정의 세심함을 느낄 수 있다.

 

 그러나 이 자판기가 학생들에게 항상 행복을 주는 것은 아니다. 학생들이 빵을 사서 교실로 돌아가는 시간은 단 10분이다. 오랜 시간 줄을 서지 않고 빵을 사기 위해 달리기를 하는 학생들도 있을뿐더러 소위 '빵셔틀'이라고 칭해지는 학생이 생길 가능성도 있다. 적지 않은 개수인 7대의 자판기가 있지만 오랜 시간 혹은 많은 공부로 인해 공복을 느끼는 학생들은 자판기 싸움에 치열하다. 게다가 빵과 음료수를 먹음으로 인해 배가 불러 하루 권장 섭취량에 맞게 짜인 급식을 먹는 학생들도 줄 것으로 예상된다.

 

 학교에 자판기가 생긴 것은 좋지만, 먹고 남은 쓰레기를 쓰레기통이 아닌 바닥에 버리거나, 질서를 지키지 않는 행위를 막기 위해 교칙을 만드는 것도 좋은 방법인 것 같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사회부=10기 한가을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11기한송희기자 2019.04.12 08:09
    저희 학교에도 자판기가 있는데 진짜로 학교 곳곳에 쓰레기가 버려져 있는것을 보고 진짜로 안타깝다고 생각을 많이 했습니다ㅠ
  • ?
    10기한가을기자 2019.04.17 02:31
    분리수거도 제대로 되지않아 청소도우미 아주머니들이 많이 고생하시더라고요ㅜ 좋은 답변 감사합니다 ~ :D
  • ?
    11기조하은기자 2019.04.17 22:05
    우와 학교에 자판기가 있군요! 저희 학교는 자판기가 따로 없고.. 있을 거라고 생각도 못 했는데 좋은 아이디어같아요! 쓰레기 문제만 잘 해결한다면 정말 좋은 방향으로 사용할 수 있겠네요.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은혜의동산기독교학교에서 영어 배우고 가실래요? file 2018.09.17 채유진 2041
유쾌한 교수님과 함께한 수도여고의 독서토론캠프 1 file 2017.05.21 이수빈 2195
유쾌! 재미! 활기찼던, '2016 한민고등학교 오리엔테이션' 10 file 2016.02.25 이시은 8969
유성여자고등학교 신입생 환영 합창대회 및 체육대회 성공적 마무리 3 file 2016.05.17 이유수 5983
유성 독서 공감 pt대회? 3 file 2016.09.04 이유수 6840
유봉여자고등학교의 '두근두근 2017 신입생 오리엔테이션' 2 file 2017.02.19 이나경 4701
위안부를 잊지 않는 학생들의 "날갯짓" file 2017.08.25 김규진 1781
위안부 피해 할머니의 '희움' 안산 고잔고등학교서 피다. 1 2017.03.24 유화정 2506
위안부 피해 할머니의 '희움' 안산 고잔고등학교서 피다. 1 2017.03.27 유화정 3076
위안부 뱃지 제작(부산국제고등학교 역사동아리 HIV) 5 file 2017.05.13 류승아 6386
위안부 문제에 관심이 있다면 방문해보세요, '민족과 여성 역사관' file 2017.06.17 이예희 3687
위안부 문제 해결을 요구하는 안곡고등학교의 움직임 1 file 2017.09.04 이현지 3665
웨이하이 한국학교 개교 기념식 열려 file 2018.06.14 박주환 1735
원주여자고등학교, 진달래 축제 2 file 2017.07.23 염가은 2406
원주 반곡중학교에서 실시한 '진로체험의 날'이 학생들에게 주는 영향은? file 2019.05.24 선수민 1125
원광고의 소논문 WON-STAR.(인문사회계열 금상동아리 A=I) 17 file 2016.02.20 김해중 11236
웃음으로 삼켜낸 6년의 눈물, 어느 시골학교 이야기 [칠곡 동명고등학교] 10 file 2017.02.17 이채은 7664
울산중앙여고 반크 동아리를 만나다. file 2017.10.09 최효설 3140
울산우신고등학교의 사랑스런 귀염둥이들 1 file 2017.04.15 4기임소연기자 2809
울산외국어고등학교의 첫번째 학교 신문 발간의 주역과 인터뷰하다. 1 file 2017.03.26 정효림 3274
울산외국어고등학교에서 모의UN을 만나볼 수 있다! file 2019.01.28 윤정인 1141
울산외국어고등학교 학생들의 영어 실력 뽐내기 file 2018.12.04 한운진 1197
울산외국어고등학교 학생들, 일본 문화의 날 체험 행사 개최 file 2018.11.23 윤정인 1816
울산외고의 6번째 교지 발행 10 file 2016.02.24 장우정 8332
울산과학고, 울산과학기술제전에서 '실팽이로 만든 원심분리기' 선보여 1 file 2017.05.22 박서영 3764
울산과학고, 다섯 강아지와의 가슴아픈 이별! 1 file 2017.07.19 박서영 3025
울산 대송고등학교 직업체험활동을 실시하다! 3 2016.06.26 지다희 5163
울산 대송고등학교 영어도서관에서 무슨일이? 3 file 2016.03.23 지다희 5836
울산 대송고등학교 스피치대회가 열리다! 1 2016.10.25 지다희 6432
울산 강동중학교 제54회 졸업식 1 file 2019.02.18 백휘민 2014
울려라, 모두가 함께하는 독서 골든벨! 2017.10.17 배시은 2263
울곽(울산과학고) 새내기 62명의 입학생이 열리다! 2 file 2017.03.20 박서영 4029
운호고, 인성함양 야영을 떠나다. 4 file 2016.03.21 최시헌 4839
운호 가슴 두근거리는 삶을 살아라 1 file 2016.07.26 최시헌 4334
운양고등학교 ' 운양누리 봉사단 ' 의 뜻깊은 봉사활동 2 file 2016.05.28 전채영 5016
운양고, 수학여행을 말하다. file 2016.07.25 최미선 4245
운산고의 특별한 '추모' 한번 만나보자 file 2017.05.25 정가원 2037
우주선 학생의 날, 소통과 공감으로 물들다. 1 file 2016.05.28 구성모 5672
우수하고 차별화된 활동, 진선여고 정치외교동아리 JDAPS 1 file 2017.03.24 이채원 2736
우리의 역사에, ‘스포트라이트’를. 1 file 2017.04.08 유희은 2877
우리의 소리와 서양의 소리가 만나 이루어낸 환상의 하모니! 1 2017.03.20 단승연 2348
우리모두 금연합시다! 2 file 2016.05.09 김강민 5883
우리들의 청춘 ! 고양국제고 동아리 발표회 3 file 2016.09.24 민유경 10190
우리들의 꿈을 틀에 담다. 남해고 영상동아리 꿈틀을 소개합니다. 2 file 2017.04.16 곽다영 2506
우리도 투표를! 운양고의 학생회장단선거 3 file 2016.03.25 최미선 7000
우리도 마음만은 국가대표 2 file 2017.05.24 장서윤 1912
우리는 사랑입니다. 창현고등학교의 사랑의 날 4 file 2016.04.10 안성주 8393
우리는 덕후 대통합~! 덕통 입니다! 1 2017.09.07 이서진 2443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5 6 7 8 9 10 11 12 13 14 ... 31 Next
/ 31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