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학교소식

청소년 상담, 이제는 청소년이 한다

by 10기신아림기자 posted Mar 05, 2019 Views 853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한국청소년상담복지개발원(Korea Youth Counseling&Welfare Institute)은 한국 청소년이 그들의 ‘또래 친구’와 가장 상담을 많이 하는 경향이 있다고 밝혔다. 또래는 나이나 수준이 서로 비슷한 무리를 말하는데, 특히 신체적, 정신적, 사회적으로 많은 갈등과 고민을 경험하는 청소년들 사이에서 상담을 통해 또래 친구가 함께 고민을 해결해주도록 하는 프로그램들이 생겨나고 있다이와 같은 또래 상담은 고를 불문하고 현재 대부분의 학교에서 운영되고 있으며 다양한 형태로 자리하고 있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사진.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10기 신아림기자]


용인한국외국어대학교부설고등학교에서는 현재 어떠한 방식으로 또래 상담이 진행되고 있는지 알아보았다.


먼저전통처럼 전해져 내려오던 문화인 ‘직속 선배 개념이 여러 방법  하나이다신입생들은 입소  입학식 전의 기간 동안 진행되는 일명 ‘번팅이라는 프로그램을 통하여 자신의 직속 선배를 정하게 되고낯선 학교 생활을 하며 생겼던 궁금증이나 고민 등에 대한 조언을 구할  있다뿐만 아니라 시험에 대한 정보나 경험도 들을  있어 같은 중학교 출신의 선배가 없는 학생들에게는  줄기의 희망으로 여겨지기도 한다. 또한 직속 선배 혹은 직속 후배에 대한 애정과 배려자부심으로 1년이 넘는 시간 동안 돈독한 사이를 유지하는 학생들도 여럿   있다.


작년 처음으로 시행한 국제 과정만의 특색 있는 프로그램인 PEER COUNSELING 시스템도 있다. 'Peer counseling'  직역하면 또래 상담과 같은 의미가 있다 프로그램은 12 학생회 부서  국제학습부의 주도하에 계획되어 3 12 7교시와 8교시에 걸쳐 진행되었다.

12 국제학습부 부장은 "Peer counseling 목적은 신입생들을 3선배들과 연결해주는 것이었습니다. 신입생들은 우리 학교의 직속 선배라는 개념을 통해 2학년 선배들에게 학교 생활을 하며 궁금한 점을 묻거나 시험에 대한 조언을 들을  있는 기회가 주어지는데 사실상 고등학교 최고 학년 선배들과의 만남은 이루어지기 힘듭니다학교에서 쌓은 경험으로 비교하였을  1  생활해온 노련한 3학년 선배들과의 상담이  현실적으로 다가올  있다고 생각하였고처음 경험하는 새로운 환경과 생활에 적응할  있도록 국제 1학년 학생들을 돕는 이것이  프로그램을 진행하는  있어서 가장  동기가 되었던  같다." 밝혔다


어른에게 상담을 받을  꺼내기 어려운 이야기들이 또래이기에 편하고우리가 겪어야  길을 먼저 걸었던 사람이기에 공감하기에도 좋은 대상임이 틀림없는  같다청소년들이 정신적으로 성숙해지는 과정에서 겪는 어려움을 해결하는  주변의 또래가 중요한 역할을 하고 있다는 점을 고려할 우리 학교뿐만 아니라 전국에서 진행되는 또래 상담과 조언은 학생들에게 고무적인 도움을 주는 방법이자 인간관계 발달을 촉진하는 뚜렷한 방안일 것이다.


국제 과정의 독특한  프로그램이 계속해서 진행되어 많은 학생들이 학교에서 직면하는 어려움을 극복하는 데 도움이 되기를 희망한다이와 더불어 많은 교육기관에서 우리의 독특한 또래 상담법을 적용하고 발전시키는  힘을 쏟는다면 학생들에겐 이보다  좋은 교육 환경은 없을 것이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국제부=10기 신아림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10기한가을기자 2019.03.13 17:05
    저희 학교도 또래상담동아리가 있는데 시스템과 취지가 정말 좋은 거 같아요!
  • ?
    9기백광렬기자 2019.03.29 22:07
    또래 상담과 상담사와의 상담을 둘 다 받아봤는데, 확실히 또래 상담만의 장점이 크게 나타나더라고요
    이런 기사들로 또래 상담이 늘어났으면 좋겠습니다
  • ?
    11기한송희기자 2019.04.09 15:19
    저는 또래상담도 같이 하고 있는데 확실히 상담 선생님이랑 상담받은거랑 다른거다고 하더라구요. 이런기사가 널리 퍼지면서 많은 또래상담자가 생겼으면 좋겠습니다.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힘찬 비상부터 우주까지! 서귀포 제주항공우주박물관 가다! 3 file 2017.04.11 김지훈 4109
희망을 전하는 '나눔콘서트' 2017.09.25 이주현 2284
흥덕중 토의 동아리 '이웃집 토토의' 소개 2017.10.31 김예진 2291
흥덕고, 2017년도 세월호 추모 행사 2 file 2017.05.28 4기기자전하은 3428
흡연 예방과 금연을 위한 양오중 '재능 발현 대회' file 2016.08.01 구성모 7616
흐린 날씨속에 진행된 뜨거운 계산중 체육대회 1 file 2017.05.20 최찬영 3424
후회없는 선택 명품교육 북일고등학교 3 file 2016.03.07 윤동욱 9795
효암고등학교, 인문학 캠프 실시 1 file 2017.08.25 정유나 2880
효성고의 학교폭력 파수꾼, 또래상담부 온음을 만나다. 1 file 2017.05.06 정영서 6471
회룡포 생태 체험을 다녀 온 예천여자고등학교 동아리들 file 2018.09.12 장지혜 1100
환영합니다! DFL 13기! 22 file 2017.01.21 황수미 7576
환상의 양현고, '라온제'를 즐겨라! file 2018.12.27 김수인 1163
화합의 핸드벨 연주현장 file 2015.03.25 이지은 23219
화학은 공부만? 화학으로 사회에 도움줄 수 있다! 2017.08.31 오윤서 2884
화학과 동아리의 케미 1 file 2017.09.27 변미애 3045
화이트데이? 아니, 파이데이!! 7 2017.03.16 신승목 4107
홍천여고에서 동아리 찾고, 꿈 찾고! file 2018.04.17 박가은 3438
홍주중학교와 한국산악회가 함께하는 생태탐방 file 2017.08.20 김민성 3048
홍성여자고등학교, 참학력 특공대의 2018년 마지막 활동 현장 file 2018.10.30 박지후 934
홍성여자고등학교, 근대화의 현장을 느껴보다 file 2018.09.27 박지후 1137
홍성여자고등학교, 4.16 연대와 함께하는 유가족 간담회 file 2019.04.19 박지후 460
홍성여고의 '학생의 날' 2 file 2016.11.13 김혜림 8167
혼저옵서예~ 환상의 섬 제주로의 여행 5 file 2017.04.12 김성미 2871
혼자가 아닌 함께! '생명사랑 밤길걷기'행사에 참여하다. 2 file 2017.10.09 송지현 2581
호평고등학교 토론 수행평가를 진행하다 1 2016.10.25 박나영 7378
호평고등학교 체육대회를 개최하다 2 file 2016.05.19 박나영 7054
혜광고 한누리, 제23회 교외독서토론회 개최 file 2016.10.24 박성수 8747
협동, 배려, 이해 공존했던 고림중학교 체육대회 file 2018.10.30 유서현 972
현대청운고, 울산 중학생 대상으로'배움나눔의 날'실시 file 2017.09.06 권세은 3640
현대청운고 학생들, 즐거웠던 1년을 되돌아보다 2018.12.27 이채은 1162
현대청운고 학생들, 세계를 바라볼 수 있는 힘을 기르다 file 2018.11.12 이채은 2270
현대고등학교, 6일만에 156.4km를 걸은 이유는? 2017.09.19 이서정 2605
현대고 이색 직업 탐방 현장 속으로! 1 file 2017.08.02 김가빈 2199
헤어짐과 만남, 그리고 병점중학교 2 2017.03.15 윤예빈 3386
헤로도토스와 25일 file 2017.10.24 김민주 2335
헌혈은 사랑의 실천입니다-보평고 <사랑의 헌혈 행사> 현장을 찾아서 1 file 2017.09.12 이원준 2814
헌혈, 사랑의 생명나누기 함께해요! 1 2017.10.31 이다은 2870
허그데이, “정(情)을 나눠요” 3 file 2014.10.25 최한솔 23252
행사가 가득했던 청원여고의 9월 2017.10.26 서효원 2620
행복한 혁신학교란? 2 file 2017.03.26 윤예빈 2457
행복 교육을 향한 발걸음. 1 file 2017.07.06 유희은 2196
핵보다는 해, 청주여고 태양열 체험기! file 2017.09.27 김민경 2882
해외로 뻗어나가는 대구 계성고등학교, 독일 자매학교와 2주간의 자매결연 2 file 2017.02.23 이지흔 6825
해양 마이스터 고등학교 부산해사고등학교, 해양훈련 실시하다. 2 2017.10.11 임은영 3534
해성에 아이돌이 찾아오다! iz밴드 1 file 2017.05.25 이하늘 2510
해성국제컨벤션고등학교의 방학식, 체육대회가 열리다! file 2017.07.24 이하늘 3568
해리포터의 호그와트(Hogwarts)를 뒤잇는 하나고의 하나와트(HANAwarts), 하나人의 축제 2 file 2017.09.18 정유미 4810
해룡고등학교 동아리 발표회를 열다. 2 file 2018.03.12 김희윤 2887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0 Next
/ 30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