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학교소식

'진실은 침몰하지 않는다' 오남중학교 세월호 추모 행사

by 10기육민이기자 posted Apr 19, 2019 Views 1592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세월호 참사 5주기인 16일 서울 오남중학교에서 세월호 참사 희생자 추모행사가 진행되었다.

모행사는 오남중학교 학생회 문화행사부 임원들이 기획하고 학생회 임원 전체가 진행에 참여하였다.

오남중학교 학생회에서는 세월호 희생자들을 추모하며, '전교생 추모 글귀 쓰기' 행사와 '노란 리본 나눔 행사'를 진행하였다.


글귀.pn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10기 육민이기자]


전교생 추모 글귀 쓰기 행사는 전교생이 각자 노란색 종이에 세월호 참사 희생자를 추모하는 글귀를 적은 후 이를 엮어 복도에 전시하였다. 오남중학교 학생들은 추모 글귀를 쓰며 세월호 참사의 아픔을 다시금 되뇌었고, 희생자들에게 애도를 표하는 시간을 가졌다. 


추모행사1.pn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10기 육민이기자]


노란 리본 나눔 행사는 16일 아침 학생회 임원들이 등교하는 학생들과 선생님들께 노란 리본을 나누어주었다. 이때 나누어준 리본은 학생회 총무부에서 에바폼(세월호 리본의 재료)과 군번줄을 구매하여 학생회 임원들이 손수 제작하였다.


방송부에서는 세월호 추모영상을 제작하여 슬픔과 안타까움의 감정을 더하였다. 특히 5년 전 세월호 참사의 배경과 당시 상황을 되짚으며 '잊지 않겠습니다'라는 내용과 함께 진한 여운을 남겼다.


이번 추모행사는 학생회, 방송부 소속 학생들과 일부 교사들이 자발적으로 참여하여 기획, 진행한

것이어서 더욱 그 의미를 더했다.


진실.pn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10기 육민이기자]


세월호 추모행사를 주최한 학생회 문화행사부 임원들은 다음과 같이 이번 행사에 대한 소감을 밝혔다.


학생회 문화행사부 3학년 우시우 학생은, "행사를 진행하며 유가족분들의 고통이 상상조차 되지 않아 착잡한 마음이 들었습니다. 많은 사람들이 함께 기억하고, 슬퍼함으로써 유가족분들의 마음의 짐을 조금이라도 덜어드렸으면 좋겠습니다"라고 말하였다.


또 같은 부서 3학년 박현아 학생은, "오남중학교 학생들이 세월호 참사를 다시 한번 생각하고, 다 함께 슬픔을 나누기 위해 이번 행사를 기획하였습니다. 많은 학생들이 세월호 참사를 잊지 않고 기억해주었으면 좋겠습니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1학년 송지수 학생은, "학생들이 세월호 참사 5주기를 맞아 세월호 참사를 한 번 더 되짚어보는 시간을 가졌으면 좋겠습니다. 그리고 더욱 많은 사람들이 세월호 참사에 대한 관심과 의문점을 가졌으면 좋겠습니다"라며 세월호 참사에 대해 관심을 가져줄 것을 부탁했다.


세월호 참사 5주기, 다시는 이 같은 참사가 되풀이되질 않길 바라며 차가운 바다에서 억울하게 죽어간 학생들을 위해서라도 진상 규명은 이루어져야만 한다. 또 우리는 이 참사를 잊지 말고 기억해야 한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문화부=10기 육민이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11기박수혁기자 2019.04.25 19:45
    참 가슴이 아프네요. 부디 진실이 침몰하지 않을 수 있도록, 저도 노력하겠습니다.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선배와 후배가 함께 완성해 가는 백운고등학교 창의 과학 교실 file 2017.09.22 오지석 2931
천안여고에서 열린 아름다운 캠페인 file 2017.09.22 이지현 1956
법과 정의의 여신 '유스티치아' 1 2017.09.22 한아름 2621
Sports Alive(스포츠 영상제작동아리) 소개 file 2017.09.21 전진서 2277
열정 가득했던, 근영여고 별밤 독서 캠프 속으로 file 2017.09.21 이연화 2044
삶의 한 자락의 여유, 수도여고 향상음악회 file 2017.09.21 김승연 1793
연현중학교 학생들, 작은 행사를 통해 민주주의를 직접 경험하다. file 2017.09.21 임승헌 4237
여러분은 헌혈의 날을 아십니까? file 2017.09.20 김재호 2921
대구여자고등학교 영어영재학급, ‘리서치 페이퍼 발표 대회’를 개최하다 1 file 2017.09.20 김시연 2822
국제교류, 어렵지 않아요! 삼현여자고등학교, 삼현여자중학교 자매학교 32주년 2 file 2017.09.20 손선아 7640
부산교육청, 원어민과 함께하는 고교영어 인터뷰 운영 file 2017.09.20 정혜림 2590
서현고등학교 축제, 서현제의 현장 속으로! 2017.09.20 정예림 2614
세마고등학교 7차 자연과학 특강, 미디어콘텐츠 변화에 따른 마케팅 전략을 알아보자. file 2017.09.20 이혜인 2612
예천여자고등학교의 사랑 가득한 수능 100일 이벤트! file 2017.09.20 권혜림 3273
대구동부고등학교 학생들을 위한 활동 기탄멘 파헤치기 2017.09.20 김영채 1822
광복절 캠페인<아직 풀리지 않은 우리의 숙제들 : 위안부, 독도, 항일 의병 운동> file 2017.09.19 홍승표 3454
현대고등학교, 6일만에 156.4km를 걸은 이유는? 2017.09.19 이서정 2818
학생들의 뜨거운 럭비 열정! 양배전 file 2017.09.19 오태준 2850
강원외국어고등학교 학술동아리 GMUN, MUNOG JUNIOR 2017 개최 1 file 2017.09.19 임다안 2716
해리포터의 호그와트(Hogwarts)를 뒤잇는 하나고의 하나와트(HANAwarts), 하나人의 축제 2 file 2017.09.18 정유미 5132
인천포스코고등학교만의 특별한 수학여행 1 file 2017.09.14 변유빈 4150
제25회 경남학생과학탐구올림픽에서 우수한 성적을 거둔 '함양고등학교' 1 file 2017.09.14 김지훈 3760
토론도 글로벌 시대, 남해해성고등학교 동아리 EED file 2017.09.13 강민석 4393
많은 학생들과 선생님들의 노력의 결실, 제3회 I-POSMUN file 2017.09.13 변유빈 2175
어서 와, 『우리가 만드는 매점, 너구리』는 처음이지? 1 file 2017.09.12 이승우 4954
학누리의 무한 상상 ~ file 2017.09.12 김보미 2297
헌혈은 사랑의 실천입니다-보평고 <사랑의 헌혈 행사> 현장을 찾아서 1 file 2017.09.12 이원준 3034
인성 구암인 양성을 위한 인문학 워크북 작성하기 프로젝트 2 file 2017.09.12 장다연 2078
부유세에 관한 학생들의 생각과 인식 file 2017.09.12 박유진 3040
보부상이 된 상명고 학생들, 공정 여행을 가다. file 2017.09.12 지현정 2701
대전 서일 여자 고등학교, 문학기행 떠나다. file 2017.09.12 서호연 4493
창현고등학교 역사동아리 '반크'와 함께한 수요집회 file 2017.09.11 이효원 3013
창원남고등학교 제4회 CANMUN 모의 유엔대회 2017.09.11 한정웅 4110
'충북고등학교' 환경교육 솔선 file 2017.09.11 허기범 3736
수선 문화제, 그 화려한 막을 열다 2017.09.11 이희원 2450
여름방학, 더위에 지친 우리, 꿈으로 달래준다? 1 file 2017.09.08 신아진 2457
글로벌 인재가 양성되는 곳, 이곳은 김포외고 전공어 말하기 대회 1 file 2017.09.07 박민영 2960
우리는 덕후 대통합~! 덕통 입니다! 1 2017.09.07 이서진 2443
안다미로 학생들, 이주노동자와 손잡다 1 file 2017.09.06 김다은 2154
부채 받고 청소도 하며 무더위를 날리자!:개성고등학교 부채 나눔 행사 1 file 2017.09.06 이다검 2896
대일외국어고등학교 국제봉사 동아리 DIVA, 캄보디아에 가다! 1 file 2017.09.06 윤지원 3554
현대청운고, 울산 중학생 대상으로'배움나눔의 날'실시 file 2017.09.06 권세은 3944
장안제일고등학교 학생들의 목소리를 듣다. file 2017.09.06 손수근 5097
우리 모두에겐 역지사지(易地思之)가 필요하다 2017.09.06 이승은 3090
학성여고 이공동아리의 YCF활동 file 2017.09.05 손연경 2886
동화고 예술제, 그 화려한 막을 올리다. 1 file 2017.09.05 정유경 3516
미리 가을을 만끽할 수 있는 신주 싱어즈 콘서트 file 2017.09.05 정현진 2603
경남교육청, 혁신 영어교육을 향한 한걸음 2017.09.05 김정환 2647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5 6 7 8 9 10 11 12 13 14 ... 31 Next
/ 31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