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학교소식

청소년 상담, 이제는 청소년이 한다

by 10기신아림기자 posted Mar 05, 2019 Views 101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한국청소년상담복지개발원(Korea Youth Counseling&Welfare Institute)은 한국 청소년이 그들의 ‘또래 친구’와 가장 상담을 많이 하는 경향이 있다고 밝혔다. 또래는 나이나 수준이 서로 비슷한 무리를 말하는데, 특히 신체적, 정신적, 사회적으로 많은 갈등과 고민을 경험하는 청소년들 사이에서 상담을 통해 또래 친구가 함께 고민을 해결해주도록 하는 프로그램들이 생겨나고 있다이와 같은 또래 상담은 고를 불문하고 현재 대부분의 학교에서 운영되고 있으며 다양한 형태로 자리하고 있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사진.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10기 신아림기자]


용인한국외국어대학교부설고등학교에서는 현재 어떠한 방식으로 또래 상담이 진행되고 있는지 알아보았다.


먼저전통처럼 전해져 내려오던 문화인 ‘직속 선배 개념이 여러 방법  하나이다신입생들은 입소  입학식 전의 기간 동안 진행되는 일명 ‘번팅이라는 프로그램을 통하여 자신의 직속 선배를 정하게 되고낯선 학교 생활을 하며 생겼던 궁금증이나 고민 등에 대한 조언을 구할  있다뿐만 아니라 시험에 대한 정보나 경험도 들을  있어 같은 중학교 출신의 선배가 없는 학생들에게는  줄기의 희망으로 여겨지기도 한다. 또한 직속 선배 혹은 직속 후배에 대한 애정과 배려자부심으로 1년이 넘는 시간 동안 돈독한 사이를 유지하는 학생들도 여럿   있다.


작년 처음으로 시행한 국제 과정만의 특색 있는 프로그램인 PEER COUNSELING 시스템도 있다. 'Peer counseling'  직역하면 또래 상담과 같은 의미가 있다 프로그램은 12 학생회 부서  국제학습부의 주도하에 계획되어 3 12 7교시와 8교시에 걸쳐 진행되었다.

12 국제학습부 부장은 "Peer counseling 목적은 신입생들을 3선배들과 연결해주는 것이었습니다. 신입생들은 우리 학교의 직속 선배라는 개념을 통해 2학년 선배들에게 학교 생활을 하며 궁금한 점을 묻거나 시험에 대한 조언을 들을  있는 기회가 주어지는데 사실상 고등학교 최고 학년 선배들과의 만남은 이루어지기 힘듭니다학교에서 쌓은 경험으로 비교하였을  1  생활해온 노련한 3학년 선배들과의 상담이  현실적으로 다가올  있다고 생각하였고처음 경험하는 새로운 환경과 생활에 적응할  있도록 국제 1학년 학생들을 돕는 이것이  프로그램을 진행하는  있어서 가장  동기가 되었던  같다." 밝혔다


어른에게 상담을 받을  꺼내기 어려운 이야기들이 또래이기에 편하고우리가 겪어야  길을 먼저 걸었던 사람이기에 공감하기에도 좋은 대상임이 틀림없는  같다청소년들이 정신적으로 성숙해지는 과정에서 겪는 어려움을 해결하는  주변의 또래가 중요한 역할을 하고 있다는 점을 고려할 우리 학교뿐만 아니라 전국에서 진행되는 또래 상담과 조언은 학생들에게 고무적인 도움을 주는 방법이자 인간관계 발달을 촉진하는 뚜렷한 방안일 것이다.


국제 과정의 독특한  프로그램이 계속해서 진행되어 많은 학생들이 학교에서 직면하는 어려움을 극복하는 데 도움이 되기를 희망한다이와 더불어 많은 교육기관에서 우리의 독특한 또래 상담법을 적용하고 발전시키는  힘을 쏟는다면 학생들에겐 이보다  좋은 교육 환경은 없을 것이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국제부=10기 신아림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10기한가을기자 2019.03.13 17:05
    저희 학교도 또래상담동아리가 있는데 시스템과 취지가 정말 좋은 거 같아요!
  • ?
    9기백광렬기자 2019.03.29 22:07
    또래 상담과 상담사와의 상담을 둘 다 받아봤는데, 확실히 또래 상담만의 장점이 크게 나타나더라고요
    이런 기사들로 또래 상담이 늘어났으면 좋겠습니다
  • ?
    11기한송희기자 2019.04.09 15:19
    저는 또래상담도 같이 하고 있는데 확실히 상담 선생님이랑 상담받은거랑 다른거다고 하더라구요. 이런기사가 널리 퍼지면서 많은 또래상담자가 생겼으면 좋겠습니다.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여러분의 꿈과 끼를 찾아가세요 10 file 2016.03.17 김나림 6093
꿈과 보람의 학교 원평중학교 입학식 1 file 2016.03.17 신동현 7212
2016年 울산외고 새 학기의 시작 '신입생 입학식' 1 file 2016.03.17 한별 8932
Step Forward, Embrace Your Future; 대구외국어고등학교에서 맞이하는 2016학년도 2 file 2016.03.19 박수연 7929
인천에서 발리로 사랑을 전하다, 숭덕여고 해외봉사동아리 에벤에셀 2 file 2016.03.19 김혜빈 9986
1919년 3월 1일을 기억하다. 2 file 2016.03.19 최민지 6596
내 꿈을 찾아서! 경남외국어고등학교 동아리발표회 1 file 2016.03.20 김길향 7061
학생 자치활동의 꽃 동아리 - 수피아여자고등학교의 STOEKING 1 file 2016.03.20 김다현 7891
고양국제고 수학동아리, 자체 제작 해설지 무료 배포에 나서다! 9 file 2016.03.20 이상훈 9332
미리 경험하는 한표의 소중함 , 유성중학교 임원선거 5 file 2016.03.20 현경선 6131
새로운 만남, 새로운 친구, 새로운 시작 2 file 2016.03.20 이재윤 5897
스스로 만드는 생활기록부, 창체 다이어리 4 file 2016.03.20 김준하 7006
평창고등학교 학생들의 즐거운 점심시간 2 file 2016.03.20 홍새미 9258
Celebration of Learning: 함께 나누는 배움의 기쁨 4 file 2016.03.20 이지선 6316
학생들 모두가 참여하는 '아우르는' 독서 행사 6 file 2016.03.20 이시영 7002
3월 신학기 문턱에 실시된 3월10일 모의고사 열기 1 file 2016.03.21 윤동욱 6794
운호고, 인성함양 야영을 떠나다. 4 file 2016.03.21 최시헌 4797
양치시설, 생소한 사업의 시작 ! 5 file 2016.03.21 황지연 5766
선배와의 만남을 통해 나의 공부 동기를 찾는다! 5 file 2016.03.22 김나영 6162
자율동아리 헤윰..어떤 동아리 일까? 4 file 2016.03.23 신정효 7914
명덕외고 유일 한중문화교류 동아리 '너나들이', 연세대중국인유학생회와 제1회 세미나 개최 5 file 2016.03.23 윤지영 8501
울산 대송고등학교 영어도서관에서 무슨일이? 3 file 2016.03.23 지다희 5763
김포외고 사회문제토론동아리를 만나다 4 file 2016.03.24 임세은 6114
한국디지털미디어고등학교 메이커 동아리 10 file 2016.03.24 황지혜 7541
상산고등학교 강연동아리 Speakin' School-김승덕 선배님을 만나다, '김승덕쇼' 2 file 2016.03.24 김재휘 7952
봉화고등학교, 학생이 수업의 중심에 서다 3 file 2016.03.24 권가을 6181
제주제일고 "명품경제반" X 신성여고 "NPES" 의 아나바다 운동 2 file 2016.03.25 이민구 7239
학생들이 만들어가는 동아리~ 2 file 2016.03.25 김다예 6664
배영준 선생님을 만나다 3 file 2016.03.25 송민영 6743
세상을 바꿀 DAGI, 첫 발을 내딛다 2 2016.03.25 김가흔 5299
우리도 투표를! 운양고의 학생회장단선거 3 file 2016.03.25 최미선 6938
함께하는 세상 만들어요-장애학생 굿프렌드 2 file 2016.03.25 이현지 8526
수원외고 경영동아리 GM 5 file 2016.03.25 김선기 8667
공주 한일고등학교 30기 입학식 (2016년 3월 1일 화요일) 열려 3 file 2016.03.25 오세훈 11670
선유고등학교에 경제탐구반이?! 5 file 2016.03.25 임지민 7579
2016. 동해 광희고등학교 동아리의 시작이 열리다. 4 file 2016.03.25 진민지 6340
함께 하는 대한민국, 영종도 난민센터 봉사 2 file 2016.03.25 최윤철 6199
광주여자상업고등학교 창업 동아리, IP CEO를 소개합니다! 4 file 2016.03.25 이은솔 7415
광명중학교, 방송통신중학교로서의 첫 발돋움 현장 2 file 2016.03.25 양소정 8583
뛰어놀 아이들 모여라! 청심국제고등학교의 봉사동아리 '뛰아모'를 만나다 5 file 2016.03.25 원종현 8292
성공리에 마친 두번째 MUNEXUS 3 file 2016.03.25 이나은 5069
Wake up call 6 file 2016.03.26 김민아 7521
초,중학생들의 첫 시작 JET(Junior English Test)시험 3 file 2016.03.26 강지희 7730
청심국제중학교 입학식 9 file 2016.03.26 이한솔 9042
트렌디한 동아리 CLC 2 file 2016.03.26 이승현 6689
또래 멘토링 시스템... IN SCHOOL 5 file 2016.03.26 윤희서 8085
우리 함께 시간을 나누어요! - 2016학년도 서령고 동아리 홍보 발표회 3 file 2016.03.28 김승원 10048
청심국제중학교 동아리박람회 8 file 2016.03.29 김서현 8577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0 Next
/ 30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