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학교소식

빈곤의 원인이 무엇이라고 생각하시나요?

by 8기김은서기자 posted Aug 27, 2018 Views 1708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지난 15일 동우여자고등학교 학생들이 사회적 문제인 빈곤에 대한 인식 조사 캠페인을 실시하였다. 실시한 장소는 수원시청역 부근, 수원역이었고 일반 시민들은 빈곤의 원인에 관해 어떻게 생각하는지 알아본 활동이었다. 캠페인을 실시하게 된 것은 우리나라에서 아직도 빈부격차의 문제가 해결되지 않고 있으며 당장 도시 외곽 마을만 가도 저소득 계층을 몰아내는 재개발 구역이 만연하고 있기 때문이다.


KakaoTalk_20180815_223607253.jpg

[이미지 활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8기 김은서기자]  


 선택지는 총 5개로 개인의 능력 및 노력 부족, 정부의 지원 정책 부족, 부모의 빈곤 대물림, 재화의 불평등한 재분배, 사회의 부정적인 시선이었다. 그중에서 가장 많은 선택을 받은 선택지는 정부의 지원 정책 부족이었고 그다음은 개인의 능력 및 노력 부족이었다. 일부 사람들은 캠페인 보드에 스티커를 붙이면서 “요즘 젊은 세대는 무조건 1번이 원인이지.”라고 말하기도 하였고 “흙수저, 금수저라는 게 정말 있는 것 같다.”라며 3번을 주장하기도 하였다.


 과연 빈곤의 본질적인 원인은 정말 무엇인지, 우리가 해결할 수 있는 문제인지 알아볼 필요가 있다고 생각하였고 그에 따라 사회학자의 이론과 전문 다큐멘터리를 시청하여 유의미한 개념을 도출시킬 수 있었다.


 일반적으로 캠페인과 비교해 보았을 때 사람들은 대개 가난의 원인을 국가의 지원 혹은 개인의 노력 부족이라고 생각한다. 그렇지만 사회학자 베블런의 유한계급론에 따르면 자본가 계급 같은 지배 계급은 생산적 노동을 별 달리하지 않으며 보수주의적인 관점을 가지게 되고 빈곤한 계층은 당장 먹고사는 것이 버겁기에 빈부격차의 문제점 및 대안을 제기할 여력조차 없으며 결국 기존 제도에 적응하는데 에너지를 전부 소모하게 되어 순응하게 된다고 한다. 즉, 가난은 오로지 개인의 노력이 부족해서만 이 아니라 기존의 불평등한 구조 속에서 개혁을 일으킬 수 있는 실마리조차 제공되지 않는 상황이 연속되기 때문에 나타난다고 볼 수 있는 것이다.


 우리는 빈곤함에 대한 인식을 바꿔야 하고 단지 먹고사는 것에 대한 지원이 아닌 생각할 여유를 만들도록 하는 지원을 적극적으로 펼쳐야 한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사회부=8기 김은서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선덕고등학교 1학년, 3박 4일의 오사카 수학여행 file 2018.11.19 이준영 2793
계원예술고등학교 39기 공간과 인물을 재해석하다-DRAWING EXHIBITION 2018.11.15 김수현 1605
대광고등학교, '개교 71주년 감사예배 및 기념식' 가져 file 2018.11.15 김민성 1685
과학영재학교 광주과학고등학교, 3D 프린터로 소녀상 제작하다 file 2018.11.14 최은섭 2368
현대청운고 학생들, 세계를 바라볼 수 있는 힘을 기르다 file 2018.11.12 이채은 3013
충북고, 구본권 작가와 함께하는 소통의 장 마련 file 2018.11.12 허기범 1372
수원 수일고등학교, 수일 한마음 축제 개최! 2018.11.09 박종운 2059
지구의 이산화탄소 농도를 줄입시다! 경북 구미중학교 'JTS'동아리 file 2018.11.06 이재혁 1637
서울 신동중학교 체육대회 개최 file 2018.11.05 정수민 1614
느리게, 바르게, 기쁘게 걷는 방법을 배우다 file 2018.11.05 하예원 2334
충주예성여고, '일본군 위안부 피해 할머니 돕기 캠페인'으로 역사를 외치다 file 2018.11.02 김지은 2114
한 마음 한 뜻 <이심-전심 들뫼소리축제> file 2018.11.02 강민주 1396
포항 대동중학교, 열정의 체육대회 개최 file 2018.11.02 김도경 1941
지혜의 바다에서 헤엄치다 file 2018.11.02 김민서 1382
안동역 앞에서 독도사랑을 외치다 2018.11.01 권나영 1436
협동, 배려, 이해 공존했던 고림중학교 체육대회 file 2018.10.30 유서현 1431
홍성여자고등학교, 참학력 특공대의 2018년 마지막 활동 현장 file 2018.10.30 박지후 1327
근화여자고등학교, '꽃들에게 희망을' 통해 면생리대 지원 file 2018.10.30 이예승 1387
장훈고등학교 화학동아리 '화학영재실험반'을 소개합니다! file 2018.10.29 최재원 1889
천안불무중, 설레는 스포츠 리그전이 개최되다! file 2018.10.29 노연주 1501
대구 송현여자고등학교, 자기주도의 길을 열다 2018.10.26 김나연 1818
기획부터 운영까지 청소년이? … '와우! WOW! 축제' file 2018.10.26 반유진 1676
동화고등학교 정치 자율동아리 '역전재판' 2018.10.26 신유빈 1510
하노이한국국제학교, 한글날 572돌 행사 성황리 마무리 file 2018.10.25 배성희 2266
대전대신고등학교, 책과 함께 밤을 보내다! file 2018.10.25 유제혁 1958
국제교류의 장(場), 전북외국어고등학교 2018.10.24 오예은 3030
대방중 모의유엔 동아리, 청년실업에 대해 토의하다! file 2018.10.24 손정민 1587
특성화고, 대전여자상업고등학교의 자랑 '경제 탐구 동아리' file 2018.10.24 윤여진 2373
'코르셋 교복'의 변화 시작 file 2018.10.24 이선정 2112
추운 가을에도 따뜻한 초당중학교의 아침맞이 file 2018.10.22 김승연 1666
그들만의 특별한 강연, TEDx: 언어에 녹아들어있는 차별과 편견 file 2018.10.19 윤세민 1883
장안고와 함께 나르샤...토론배틀 개최 file 2018.10.19 윤현정 1342
대전가오중학교 D.I.Y 문화적 교류에 한 발 내딛다 1 file 2018.10.15 임세진 1570
충주국원고등학교 학생들의 물음, 신경림 시인을 아시나요? 2018.10.02 정하영 1914
가평고등학교 연극부 'KHAN', "우리의 무대는 이곳입니다" 2018.10.01 정수빈 3342
야구 교육 기부 프로그램, GIANTS G-IRLS DAY file 2018.09.28 서유진 1302
홍성여자고등학교, 근대화의 현장을 느껴보다 file 2018.09.27 박지후 1551
성모여자고등학교, 부산진구청장의 명사초청 특강 진행 file 2018.09.27 이서영 1863
인천 문일여자고등학교 근처 공사, 언제쯤 완벽히 될까 file 2018.09.27 윤서연 1796
여기가 해외인 줄 알았다, 성광여자고등학교의 Immersion Day! 1 file 2018.09.21 임태희 2595
학생들만의 특별한 강연회, CUP 2 file 2018.09.18 최용준 1579
천안시 불당고 축제 제2회 온우제 1 file 2018.09.17 정지웅 1827
은혜의동산기독교학교에서 영어 배우고 가실래요? file 2018.09.17 채유진 2338
청소년 창의융합활동 동아리 온라인 경진대회: 아시아퍼시픽국제외국인학교 file 2018.09.14 김선주 1745
회룡포 생태 체험을 다녀 온 예천여자고등학교 동아리들 file 2018.09.12 장지혜 1504
안동여자고등학교, 베트남 타이응우옌성 학생들과 교류 프로그램 진행 1 file 2018.09.06 신지현 2033
영신고등학교 환경동아리, 지구 지킴이 file 2018.09.04 성유신 2805
창북중학교를 이끄는 학생회! 2018.09.04 오정연 173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1 Next
/ 31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