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문화&라이프

중국 3대 명절 단오절(端午节)

by 7기박주환기자 posted Jun 19, 2018 Views 2588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6월 18일(음력 5월 5일)은 중국 3대 명절의 하나인 단오절(端午节)이다.

중국의 단오절은 원래는 여름철 질병과 돌림병을 제거하기 위한 날이었는데, 후에 전국 시대 초나라의 시인이었던 굴원(屈原)이 강물에 빠진 날을 기념하는 날로 인식하게 되었다.

그는 기원전 3세기 초나라의 시인으로 중책을 맡아 내정 및 외교 분야에서 활약하였으나 간신들의 모함으로 인하여 파직 후 유배를 떠나게 된다. 그는 유배지에서 초나라가 진나라에게 함락되었다는 소식을 듣게 되고 자신의 충성심을 나타내기 위하여 멱라강(汨罗江) 에 투신하여 자살하였는데 그 날이 오월 5일(초닷새) 이었다. 이웃 주민들은 굴원의 시신을 찾기 위해 배를 타고 강을 돌아다니며 굴원이 물고기 밥이 되지 않게 하려고 틈틈이 쌀을 뿌렸고 이후에 해마다 굴원의 영혼을 위하여 제사를 지내게 되었는데 이것이 바로 단오의 근원이다.


단오절 음식 쫑즈(粽子)

강물에 투신해 몸을 던진 굴원을 추모하기 위해 이웃 주민들이 대나무 잎에 싼 밥을 강물에 던진 것이 유래가 된 것으로 중국 역사상 가장 오래된 문화를 지닌 전통 음식으로 알려진다. 커다란 대나무 잎을 삼각형 모양으로 접어 그 안에 찹쌀과 단팥, 대추, 고기 등을 넣어 쪄낸 음식으로 요즈음에는 초콜릿 등 자신이 좋아하는 여러 재료를 넣어 만들기도 한다.


쫑즈.jpe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7기 박주환기자]


단오절 풍습

중국에서는 우리나라에서 드래곤 보트라 불리는 용선 경기(龙舟赛 롱저우싸이)라는 행사를 하는 데 이것은 용머리 모양을 한 배를 타고 경주하는 것으로 멱라강에 몸을 던진 굴원의 시신을 보호하기 위해 물고기를 쫓는 것에서 시작되었다고 한다.

또한 살균과 해독 효과가 있는 웅황으로 술을 담근 웅황주(雄黄酒) 를 마셔 건강을 기원하며 문 앞에 향기 주머니와 색깔 끈을 달아 행운을 빌기도 한다.


우리의 단오절은 단순히 24절기의 하나로 인식되고 있지만 중국의 단오절은 법정 공휴일로 지정된 중국 3대 명절 중 하나이다. 그러나 두 나라 모두 다양한 놀이와 음식을 즐기며 평안을 기원하는 점에서는 일맥상통한다고 볼 수 있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국제부=7기 박주환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7기신온유기자 2018.06.21 21:45
    중국의 단오절에 대해 자세히 알게되어 유익했습니다! 중국 3대 명절 중 하나가 단오절이라는 사실을 기억해야 겠어요!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청소년기자단봉사회, ‘시각장애인·정보소외계층 위한 기사녹음 봉사활동’ 운영 file 2018.10.31 디지털이슈팀 32881
아시아 태평양 지역의 안정을 향해, 제42차 모의유엔총회 file 2018.08.17 박세경 1350
린드블럼 14승, 반슬라이크 KBO리그 데뷔 '첫 홈런' file 2018.08.16 옥나은 1185
아시안게임 축구 대표 팀의 논란 file 2018.08.16 이형경 1523
여자프로배구팀 KGC인삼공사, 2018 보령·한국도로공사컵 대회 우승 file 2018.08.16 김하은 1717
'생명캠프' 생명권을 교육하다 file 2018.08.16 박서윤 1166
삼성전자의 새로운 멤버들 태어나다! file 2018.08.13 김찬빈 1696
‘장르적 유사성’과 ‘표절’의 판단 기준은? file 2018.08.13 정지혜 1624
색다른 경험이 기다리고 있는 부여 '기와마을'로 떠나자 1 file 2018.08.08 전예진 1358
배구계 새로운 국제대회, 'VNL'에 대하여 2018.08.08 김하은 1457
팝콘가격이 영화가격? 2 file 2018.08.08 신효원 2354
청년 실업 대란 속 일본과 한국의 프리터족 file 2018.08.08 이승철 1537
숀 'Way Back Home' 1위, 모든 게 바이럴 마케팅 덕분? 6 file 2018.08.07 정유리 1832
여가부 산하 한국청소년상담복지개발원, ‘언제든 1388 캠페인’ 실시 file 2018.08.06 디지털이슈팀 1257
국립중앙청소년수련원, 둥근세상 만들기캠프 진행 file 2018.08.06 디지털이슈팀 1346
불빛 무대, 포항 밤바다 3 file 2018.08.03 윤의빈 1881
LG 트윈스의 기분좋은 후반기 시작 2018.08.03 최용준 1269
2022년 베이징 동계올림픽, '쇼트트랙 혼성계주' 정식종목 채택 file 2018.08.03 정재근 1947
서울 종로 '중앙버스전용차로제(BRT)' 시행 반년, 현장에 가다 file 2018.08.03 이선철 1655
<영화 칼럼> 영화 읽어주는 고양이 세 번째 이야기: 레이디 버드 1 file 2018.08.01 남연우 1709
대한민국 헌법의 탄생일, 제헌절 2018.07.31 오예은 1379
서울에서 만나는 독도는 처음이지! 가자 독도체험관으로 2 file 2018.07.30 이소현 1653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제 8기 발대식 및 오리엔테이션 개최 file 2018.07.30 디지털이슈팀 2545
7월 4일에 미국 전체가 시끄러운 이유는? 2 file 2018.07.30 함수민 1401
옛 전남도청, 5.18민주평화기념관으로 문 열다 1 file 2018.07.30 조햇살 1895
전무후무한 3관왕, 요네자와 월드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 file 2018.07.26 6기박상현기자 1165
2018 서울퀴어문화축제, "당신 주변에 늘 우리 퀴어가 있다" 2 file 2018.07.26 김다인 1694
제비 가족의 탄생, 그들이 하늘로 날아오르기까지... 1 file 2018.07.25 정수민 1445
그냥 정수기 물을 마신다고? - 미네랄의 효능 2018.07.25 임서정 2828
청소년을 위한 텐, 그리고 텐 경제학 file 2018.07.25 박민정 1567
서울 오토살롱 주목할 업체는? 2018.07.24 안디모데 1458
[책] 언어의 바다 속에서 살아가는 우리에게 필요한 '슬기로운 언어생활' 1 file 2018.07.24 최미정 1625
가까운 곳으로 여행을 떠나고 싶다면 부산시민공원으로! file 2018.07.24 최아령 1169
미세먼지 해결 방법은 바로 너! file 2018.07.24 최영서 1870
2018 '향수옥천 포도.복숭아 축제'에 다녀오다 file 2018.07.24 이예은 1301
우리들의 감성을 일깨울 치아문단순적소미호(致我们单纯的小美好) 2 file 2018.07.23 최아령 2094
장 지글러(Jean Ziegler) - 왜 세계의 절반은 굶주리는가? 2 file 2018.07.23 홍도현 1859
'아산 동물 보호연대'를 아시나요? 2018.07.20 오가람 1988
우리 주변의 예술, '마켓마' 1 file 2018.07.18 김진영 1742
KITAS 2018, 새로운 기술에 편리함을 접하다 file 2018.07.17 김민지 1384
인천의 명소들을 한눈에 보다! 인천시티투어 2018.07.17 김다인 1309
제주도에서 추억을, 넥슨컴퓨터박물관 2 2018.07.13 안소정 1660
[책] 사람을 대하는 기술 '무례한 사람에게 웃으며 대처하는 법' 1 file 2018.07.11 최미정 1960
충주 라이트월드, 당신의 눈을 매혹시킬 아름다운 빛의 세계로 초대합니다! file 2018.07.11 정하영 1829
코엑스에서 세계를 만나다, 한국국제관광전(KOTFA) file 2018.07.09 명노경 1540
서울시립동대문청소년수련관, 홍보대사로 댄스팀 U.A(유에이) 위촉 file 2018.07.09 디지털이슈팀 4018
슬로바키아 청소년 교류단, 국립중앙청소년수련원 방문..韓 청소년 정책에 많은 관심 보여 file 2018.07.09 디지털이슈팀 1819
이번 방학은 어디로 여행을 갈까? '한국국제관광전' file 2018.07.06 이서현 1515
<영화 칼럼> 영화 읽어주는 고양이 두 번째 이야기: 쓰리 빌보드 file 2018.07.06 남연우 1837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4 5 6 7 8 9 10 11 12 13 ... 69 Next
/ 69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