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문화&라이프

태권도로 하나 되는 세계! ‘제 2회 한-아세안 청소년 태권도 문화교류 캠프’

by 3기김은진기자 posted Feb 24, 2016 Views 8094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취재지역 568-812 전북 무주군 설천면 무설로 1482 (청량리)

FB_IMG_1453356213167.jpg

[이미지 제공=태권도원 담당 양**]


태권도진흥재단에서 2회 한-아세안 태권도 문화교류캠프’(2016.01.25.~2016.02.01.)가 진행되었다. 한국을 포함하여 11개국이 참여 예정이었으나 브루나이 현지사정으로 베트남, 싱가포르, 말레시아 등 10개국이 참가하였다. 각 나라에서 13~18세 청소년들이 추천을 받아 65명의 청소년들과 한국에서 체류 중인 아세안 출신의 대학생 10명을 선발하여 스태프로 캠프에 참가하였고 소통언어는 영어를 사용하였다.


67일간 무주 태권도원에서 태권도원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서울에선 한국의 문화를 체험하게 되었다그 여러 프로그램 중 가장 기억에 남는 프로그램을 소개하고자 한다.


1. 환영만찬


1453871695097.jpe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3기 김은진기자,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0126일 저녁, 환영만찬은 2회 한-아세안 청소년 태권도 문화교류 캠프의 시작을 알렸다. 참가자들은 태권도 시범단의 태권도를 보며, 감탄과 박수를 아낌없이 하였고, 각 국의 전통의상을 입고 만남으로써 자신의 나라의 대표임을 보여주었다. 이 환영만찬은 공식적인 행사라 다들 긴장 했을 수도 있었겠지만 서로 사진을 찍고 이름을 외워가며 서로를 알아가는 계기가 되었다.


2. 문화교류의 밤


KakaoTalk_20160224_001217847.jpg



KakaoTalk_20160224_001217555.jpg


KakaoTalk_20160224_001218196.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3기 김은진기자,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각 국의 문화교류를 하는 시간이다. 전통의상 소개 및 사전에 준비한 것을 보여줌으로써 교류를 하였다. 한국팀도 사전에 준비한 I'm so sexy + Gentlman 춤을 추었고 베트남과 공동 2등을 하게 되었다.

  인도네시아는 아카펠라 등 각국의 문화를 다양한 방식으로 선보였다. 이후 서로 사진을 찍으며 추억을 남겼고, 칭찬을 아끼지 않는 훈훈한 장면도 포착 되었다.


   3. 시그너쳐

KakaoTalk_20160224_001219673.jp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3기 김은진기자,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각 국 참가자들은 태권도원에서 제공한 플랜카드를 들고 다른 참가자들에게 싸인을 받는다. 싸인 뿐만 아니라 자신의 SNS 주소나 코멘트를 달기도 하여 캠프가 끝난 지금 추억이 담긴 플랜카드가 되었다. 다른 캠프에서는 볼 수 없는 특별한 추억 쌓기였다. 또한 돌아다니면서 자신의 나라의 기념품을 주어 서로 그 나라의 음식을 먹어보거나 물품을 받아보게 되었다.


  4. 무주 덕유산

KakaoTalk_20160224_003735223.jpg

[이미지 제공=프로그램 사진사 이**]


  무주 덕유산에 케이블카를 타고 정상에 올라갔다. 여러 프로그램 중 이 프로그램이 순위에 든 이유는 눈이 내리지 않는 나라에 살고 있는 국외 참가자들과 눈싸움도 하며 놀았고, 국내 참가들의 사비로 대여한 썰매를 이용하여 놀며 처음 타본 썰매를 동영상으로 촬영하는 등 눈을 이용한 즐거움을 찾게 되었기 때문이다.


  5. 태권도 프로그램

1453794554083.jpeg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3기 김은진기자,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태권도 문화교류에서 빠질 수 없는 태권도! 태권도 프로그램을 통해서 K-POP 뿐만 아니라 해외에 태권도가 많이 전파 되어있다는 것을 깨달았다. 베트남 팀에는 태권도 국가대표 선수가 있었으며, 싱가포르 팀에는 태권도를 통해서 시한부 어린이들에게 꿈과 희망을 주고 계시는 수녀님도 계셨다. 대부분의 국외 참가자들은 자신의 나라에서 태권도를 배우거나 태권도 선수, 태권도 마스터를 하고 있었다.



FB_IMG_1455297726472.jpg

[이미지 제공=태권도원]


'제 2회 한-아세안 청소년 태권도 문화교류 캠프'는 언어능력 향상뿐만 아니라 소중한 친구와 추억을 쌓아가는 뜻 깊은 캠프였다. 아쉽게도 모집공고를 못본 학생들은 이번년도 말에 학교게시판을 잘 보면 좋을 것이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문화부=3기 김은진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3기김태윤기자 2016.02.24 15:57
    사진도 다양하고 취재를 정말 열심히 하신 것 같아요^^ 기사 잘 읽고 갑니다
  • ?
    *** 2016.02.24 16:45
    이런 식의 행사가 더 많이 열렸으면 좋겠습니다. 태권도는 한국의 것인데 많은 외국인이 일본의 것 또는 일본을 베낀 것이라고 생각하더라구요. 직접 가서 취재하시느라 힘드셨겠어요. 좋은 기사 감사합니다!
  • ?
    6기김나림기자 2016.02.24 20:25
    우리나라의 자랑스런 태권도를 많은 사람들이 관심을 가져주었으면 좋겠고 더욱 자랑스럽게 여겼으면 합니다..많은 사진 덕분에 보는 내내 즐거웠던 것 같네요^^
  • ?
    3기박지혜기자 2016.02.25 01:16
    저도 어렷을 때부터 태권도 배우고 싶어했는데..우와 이런 캠프가 있다니 정말 좋은 캠프네요! 캠프에 참가한 모두 뜻깊은 시간이 됬을 것 같네요ㅎㅎ 기사 잘 읽고 갑니다:-D
  • ?
    6기강예린기자 2016.02.25 09:01
    우와!! 이런 우리나라를 알릴 수 있는 국제적인 행사가 많이 열렸으면 좋겠어요!! 우리나라를 알릴 수있는 좋은 기회 였던것 같네요~ 기사 잘읽었습니다~
  • ?
    4기 조은아 기자 2016.02.25 11:02
    외국인들도 태권도에 관심을 가지고 있다니 자랑스러워요. 많은 전통의상중에서 한복이 단연 돋보이네요:) 기사 잘 읽었습니다!
  • ?
    3기김윤정기자 2016.02.25 18:51
    태권도가 세계로 뻗어나가는걸 보면 괜시리 뿌듯하고 마음이 훈훈해지네요. ㅎㅎ 기사 잘 읽었습니다!
  • ?
    3기이상훈기자 2016.02.25 23:22
    현장이 생생하게 느껴지네요! 세계적으로 태권도가 인기가 많던데 앞으로 이런 행사를 통해 더 많은 인기를 얻었으면 좋겠네요. 기사 잘 읽었습니다!
  • ?
    3기전재영기자 2016.02.27 12:24
    우리나라의 태권도가 많은 나라에서 많은 관심을 끌고 있고 사랑받고 있다니 우리나라의 태권도가 자랑스러워지는 것 같아요. 많이 힘들겠지만 언젠가는 이 캠프에서의 소통언어가 한글이 되었으면 하는 바람도 있네요. 좋은 기사 잘 읽었습니다.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청소년기자단봉사회, ‘시각장애인·정보소외계층 위한 기사녹음 봉사활동’ 운영 file 2018.10.31 디지털이슈팀 32366
태권도로 하나 되는 세계! ‘제 2회 한-아세안 청소년 태권도 문화교류 캠프’ 9 file 2016.02.24 김은진 8094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Next
/ 1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