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문화&라이프

지식이 우거져있는 곳, 지혜의숲

by 2기기자정혜인 posted May 24, 2015 Views 14207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취재지역 413-120 경기도 파주시 회동길 145 지혜의숲 (문발동, 아시아출판문화정보센터)

○24시간 개방되어 언제든 독서가 가능한 곳

○종이책을 보존·보호·독서하는 책의 전당


 삶에서 독서가 필요하다고 느낄 때, 조용히 독서를 하며 마음을 다스리고 싶을 때 당신은 어디로 가는가? 보통 집 안 책장 속에 묵혀두던 책을 찾아본다거나 동네의 도서관이나 큰 서점으로 가서 책을 읽지 않는가? 파주 자유로 변에 세워진 출판문화공동체, 파주출판도시의 지혜의숲에선 좀 더 새로운 느낌의 독서를 즐길 수 있다.


20150523_175652.jpg


◆지혜의숲 외관.   ⓒ정혜인 기자.


 지혜의숲은 2014년 5월 아시아출판문화정보센터와 지식연수원 지지향 안에 개관됐다. 이후 방문객이 지속적으로 증가하며 파주의 명물로 자리잡았다. 여러 공인기관의 도서들과 전집, 사전류 등 다양한 분야의 도서가 구비되어 있다. 보유한 50만권의 책은 모두 개인과 출판사에서 기증한 도서이다. 지혜의숲에선 책을 자유롭게 읽을 수 있지만 대출하지는 못한다. 독서를 도와주는 권독사가 배치되어 있어 방문객의 독서를 도와준다. 매주 토요일 오후 5시에는 인문학 강연이 진행된다. 5월엔 '우리말, 우리문학', 6월엔 '재난과 평화: 폐허를 딛고 평화를 묻다', 7월엔 '폭력을 바라보는 네 가지 시선'의 주제로 인문학 강연이 진행된다. 이는 현장접수가 가능하며 누구나 와서 들을 수 있다. 이 곳에선 여러 도서 행사가 열리기도 한다.


20150523_165559.jpg

◆지혜의숲1 입구. 천장에 닿아있는 책장에 책이 빽빽하게 채워져 있다.   ⓒ정혜인 기자.


 지혜의숲1은 학자, 지식인, 전문가들이 기증한 도서가 소장되어있다. 기증자별 서가를 운영하여 기증자가 평생 읽고 집필한 책을 한눈에 살펴볼 수 있다. 문학·역사·철학·사회과학·자연과학·예술 등 다양한 분야, 시대의 도서를 볼 수 있으며 10시부터 17시까지 개방한다. 입구를 열고 들어서면 높이 8미터에 이르는 서고의 높이에 압도당하는 느낌이 든다. 만약 높은 위치의 책을 꺼내고 싶을 땐 자원봉사를 하는 권독사에게 말하면 사다리를 가져다 책을 꺼내준다.


20150523_171326.jpg

◆지혜의숲2에 있는 계단. 자유롭게 앉아 책을 읽는 사람들의 모습을 볼 수 있다.    ⓒ정혜인 기자.


 지혜의숲2는 출판사 도서 코너로 인문·예술·실용·어린이 도서 등 여러 분야의 도서가 있다. 출판사별 분류를 통하여 각 출판사의 특징을 볼 수 있다. 10시부터 20시까지 개방한다. 또한 카페가 구비되어 있어 책을 읽는 도중 갈증나거나 출출할 때 음료와 머핀과 같은 빵 종류의 간식을 먹을 수 있다. 어린이들이 읽을 책이 많아 동화책을 읽어 주는 부모와 아이의 모습을 많이 볼 수 있다. 지혜의 숲의 다른 곳보단 다소 시끄러운 분위기다.


20150523_170122.jpg

◆그림책 빛그림 이야기. 5월 16일부터 6월 28일 주말에 진행된다.      ⓒ정혜인 기자.


 그림책 빛그림 이야기는 총 10가지 책이 있으며 한 타임에 4권을 읽어준다. 오후 2시와

시에 진행되며 약 40분이 소요된다. 입장료는 어른 아이 모두 3000원이다.

 아들과 같이 온  주부 최모씨는 "아이가 책을 재미있다 느끼는 것 같아서 좋다. 집에선 책을 읽지 않는 아인데 여기 와서 아이가 맘에드는 그림책을 골라와 읽어달라고 한다. 오길 잘한 것 같다. 만족스럽다"고 말했다.


IMG_20150523_171641.jpg

◆지혜의숲3    ⓒ정혜인 기자.


지혜의숲3에선 조용한 분위기에서 책을 읽을 수 있다. 인터넷존이

있어 책을 읽는 것 뿐 아니라 정보를 찾을 수 있다. 최근엔 카페가 새로 생겨 도서관보단 북카페 분위기가 난다. 24시간 개방하기 때문에 여유롭게 마음껏 책을 읽을 수 있다.


한가로운 주말이나 휴식을 취하고 싶은 날 파주출판단지의 지혜의숲에서 책에 파묻혀 보는 것도 좋은 힐링이 될 수 있을 것이다. 거기에 피노키오 뮤지엄과 출판단지의 독특한 건축물까지 구경한다면 완벽한 휴일이 되지 않을까.





정혜인 기자..

jhi0115@naver.com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청소년기자단봉사회, ‘시각장애인·정보소외계층 위한 기사녹음 봉사활동’ 운영 file 2018.10.31 디지털이슈팀 45875
나를 알려라 : PR 문화 3 file 2016.03.06 이민재 4244
아날로그와 함께하는 롯데월드, 응답하라 1988 전시회 5 file 2016.03.05 김민지 6089
달콤한 디저트들이 가득한 [쁘띠북팔코믹스페스티벌:졸업전] 5 file 2016.03.04 오지은 5434
97년전 오늘... 9 file 2016.03.03 이송림 3779
[ 삼일절 ] 그날의 함성을 재현하다 5 file 2016.03.02 황지연 5568
'통일의 길목' 파주에서 국가 안보를 논하다. 9 file 2016.03.02 이송림 4487
3·1절을 맞은 온양온천전통시장의 풍경 2 file 2016.03.02 이지영 6063
세계의 공장 베트남으로 오세요!! 5 file 2016.03.02 김유민 4175
"깨어나라 대한민국! 우리는 하나다" 3.1 절 행사 4 file 2016.03.01 신예지 4974
아시아 문화의 메카! 국립아시아문화전당! 7 file 2016.03.01 이봉근 6301
오리지널을 뛰어넘는 바이오시밀러 9 file 2016.02.29 권용욱 3850
제88회 아카데미 시상식,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 남우주연상 수상 7 file 2016.02.29 송채연 8805
세계적인 밴드 ‘비틀즈’ 노래를 음원사이트에서 들을 수 있다고? 7 file 2016.02.29 김수빈 5246
성북구청 주최, 설과 발렌타인데이를 맞이하여 공정무역으로 사랑을 나누다 9 file 2016.02.28 김혜연 5852
재미있는 영어책 읽기- 영어스토리텔링 봉사단과 함께! 16 file 2016.02.27 이채린 5903
27일, 서울시 어린이 청소년 참여위원회 오리엔테이션 열려 5 file 2016.02.27 황지연 4429
달! 달! 무슨 달! 쟁반같이 둥근 달! 8 file 2016.02.25 조민성 5702
생명 보험, 제대로 알고 가입하자 6 file 2016.02.26 조수민 3947
지속가능한 발전목표(SDGs) 확산을 위한 모의유엔MUN 컨퍼런스-SDGMUN 7 file 2016.02.25 김세영 5398
쩍벌 없는 바람직한 지하철 문화...작은 시작이 불러온 변화 6 file 2016.02.25 이상훈 6739
호스피스 들어보셨습니까? 9 2016.02.25 최민지 6778
문이과 통합형 인재? PSL에서 경험하라! 7 file 2016.02.25 이은경 4747
자전거가 타고 싶은 날엔...'피프틴'으로 가자! 4 file 2016.02.25 이상훈 5995
한국축구의 뿌리, K리그 연간회원! 4 file 2016.02.25 박성현 7556
14년만에 세상에 나온 영화 ‘귀향’ 7 file 2016.02.25 윤주희 4692
사람들의 영원한 네버랜드, 테마파크 더 발전하다 5 2016.02.25 명은율 5320
설특집 파일럿 예능 프로그램 총 정리, MBC 웃고 KBS 울다 4 file 2016.02.25 류보형 4495
나를 위한 작은 힐링, 마음 약방 4 file 2016.02.25 김민아 9351
돌아보는 '설날'.... 연휴의 연장선 아닌 온정 나누는 우리의 고운 명절 5 file 2016.02.25 안성주 6395
발렌타인데이에 가려진 '그 날' 8 file 2016.02.25 한지수 4327
'코이카'를 통한 청년 해외 일자리 찾기 6 file 2016.02.25 강지희 5715
충북 청소년 노동인권캠프 ‘꽃보다 노동-지금보다 더 괜찮을 거야.’ 4 file 2016.02.24 곽도연 7216
서울시교육청 전자책 서비스 See, 한번 이용해 볼까요? 5 file 2016.02.24 지예슬 4596
무한질주 오디션 방송, 이젠 걸그룹이다 5 file 2016.02.24 박진우 5998
영화 '마션'의 현실판... 화성 감자재배 실제로 가능하다? 8 file 2016.02.24 김예지 7449
한양대학교 ERICA캠퍼스에서 기업가 정신 캠프 개최 16 file 2016.02.24 황지혜 6377
새롭게 태어난 공중전화 박스,이젠 시민의 안전지킴이 7 file 2016.02.24 김영현 8158
검단 청소년 문화의집 청소년운영위원회 전문연수를 다녀와서... 5 file 2016.02.24 이해영 4736
지난 22일 남산골 한옥마을에서 정월대보름 행사열려 14 file 2016.02.24 강예린 5270
고대부고 제1기 자치법정 '성북구청과 김앤장 로펌이 함께하는 모의법정 캠프' 5 file 2016.02.24 이선범 6774
집 앞의 숨은 촬영 명소, 부산 동구 12 file 2016.02.24 이민지 8033
태권도로 하나 되는 세계! ‘제 2회 한-아세안 청소년 태권도 문화교류 캠프’ 9 file 2016.02.24 김은진 8564
교토의 랜드마크라고 불리는 청수사, 알고 보면 백제의 죽마고우(竹馬故友)? 6 file 2016.02.23 안민 8251
문화재청, 경복궁 등 고궁 야간개장 시행한다 9 file 2016.02.23 박정선 7094
봄의 향기를 담은 매화마을-‘매곡동’ 6 file 2016.02.23 유성훈 6890
MWC 2016, 프리미엄 스마트폰 갤럭시 S7와 LG G5 6 file 2016.02.23 박성수 6530
정월대보름, 다들 부럼 깨셨나요? 8 file 2016.02.23 김규리 5292
정월대보름, 다양한 지역축제 7 file 2016.02.22 장정연 6402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61 62 63 64 65 66 67 68 69 70 Next
/ 70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