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1.png
문화&라이프

평창 동계 올림픽, 남북 외교의 발판 될까?

by 6기안성연기자 posted Mar 01, 2018 Views 1645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평창동계올림픽.jpg

[이미지 제공=평창동계올림픽조직위원회, 저작권자로부터 이미지 사용 허락을 받음]


평창 동계 올림픽이 대한민국에서 온 국민들의 관심 속에 성황리에 개최된 가운데, 이 올림픽이 남북 외교의 발판이 될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지난 9일 북측 김영남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장과 김정은 국무위원장의 여동생인 김여정 제1부부장이 평창 올림픽을 맞아 방남했다. 이는 제 1차 평창 외교라 불린다. 


또한 제 2차 평창 외교로, 김영철 노동당 중앙위원회 부위원장이 이끄는 북한 대표단이 평창 동계 올림픽 폐막식 참석을 위해 25일부터 27일까지 2박 3일 일정으로 방남한다. 이에 자유한국당과 바른미래당은 “천안함 폭침 주범인 김영철 노동당 중앙위원회 부위원장이 대한민국 땅을 밟게 한다는 것은 있을 수 없는 일”이라며 강하게 반발했다. 


게다가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장녀 이방카 백악관 고문 겸 보좌관이 이끄는 미국 대표단도 23일부터 나흘간 방한할 예정이어서, 북-미 접촉 여부도 주목된다. 하지만 백악관은 일단 이방카가 한국에 머무는 3박 4일 동안 북한 인사를 만날 계획은 없다고 밝혔고 청와대 고위관계자도 북한과 미국이 따로 만날 기회는 없을 것이라며 이번에는 중재 노력도 없을 거라고 했다. 다만, 문재인 대통령을 사이에 둔 간접대화를 통해 북·미 간에도 일보 진전이 이뤄질 가능성은 있다고 기대된다. 


또한 이번 평창 동계 올림픽에서는 여자 아이스하키팀이 남북 단일팀으로 출전하여 화제가 되었는데, 사실 단일팀을 결정하는 과정에서 현장의 목소리는 철저히 배제되었고 ‘평화 올림픽’을 내세우고 싶은 정계가 한국 여자 아이스하키를 한반도의 축소판으로 만들었다고 볼 수 있다. 지난 4년간 이 대회만을 보며 달려왔던 한국팀은 갑작스레 합류한 북한 선수 12명과 열흘 만에 손발을 맞춰야 했다. 이 점에서는 여자 아이스하키 단일팀의 한계점을 찾아볼 수 있다.


평창 동계올림픽에서 대한민국은 금메달 5개, 은메달 8개, 동메달 4개 총 메달 17개로, 7위의 기록을 냈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정치부=6기 안성연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강릉에서 느끼는 조선시대 전통문화 file 2018.03.09 마하경 1890
평창과 사랑에 빠지다 2 file 2018.03.09 백예빈 2128
평창 동계올림픽, 그 시작과 성공 file 2018.03.08 이수인 2417
하이원 중학생 원정대의 추억과 교훈 file 2018.03.08 백예빈 2135
[탐구] 물의 부피와 온도 사이의 관계의 수학적 증명 file 2018.03.08 이동훈 4255
2월의 소형 SUV 판매량 순위를 알아보자! file 2018.03.08 정진화 3978
2018 정월대보름 행사를 다녀오다! 2018.03.08 정성욱 1828
삿포로 눈축제를 다녀오다! 2018.03.07 김유리 2070
2018년, 대구의 중심에서 '대한독립만세'를 외치다 file 2018.03.07 정민승 1814
대한민국 여자 컬링 국가대표팀 아쉬운 은메달... 남자와 믹스 더블은 아쉽게 예선 탈락... 2 2018.03.06 문준형 2059
무공해 청정 영화, '리틀 포레스트'를 소개합니다 2 file 2018.03.06 김민하 2149
평창 동계올림픽 상품들, 수호랑은 이제... 2018.03.06 정현택 2458
화성시 제암리 3.1운동 순국기념관 99주년 체험행사 개최 file 2018.03.05 이지은 2348
고소한 소통! 행복한 동행! 2018 청주 삼겹살 축제 성황리 개최 file 2018.03.05 허기범 1915
2018 야마하 그랜드피아노페어 ‘피아니스트 강충모 마스터 클래스’를 다녀오다. 1 file 2018.03.05 정효진 3876
2018 평창올림픽, 경기에 대한 해외 반응은? file 2018.03.05 김세현 1800
2018년 청소년경제캠퍼스의 부활을 기다리며... file 2018.03.05 박성은 1577
뉴 챔피언이 되어라! 영웅들의 순탄치 않았던 이야기 file 2018.03.03 김지수 1728
2018 평창올림픽, 그 속에 숨겨진 과학적 원리가 궁금하다면? 1 file 2018.03.03 김응민 3138
평창 동계올림픽, 성공적인 마무리 file 2018.03.03 김세빈 1991
바쁜 일상이 시작되기 전 서울의 야경에 취해보자! file 2018.03.03 임진상 1497
코스프레, 이색적인 모두의 문화로 자리매김하다. file 2018.03.03 김진영 2083
2018 평창 동계올림픽, 축하공연의 열기 고조 file 2018.03.02 박소현 1916
2018 평창 동계올림픽 - 스키점프에 관한 거의 모든 것 2018.03.02 김종원 1889
수호랑이 가고 반다비가 온다 1 file 2018.03.02 신소연 2271
평창 패럴림픽, 이렇게 즐기는 건 어때? file 2018.03.02 이소현 1843
청소년들의 새로운 문화공간, '청소년 클럽' 5 file 2018.03.02 박건목 8519
설 연휴 붐비는 이곳은 화성행궁! file 2018.03.02 서영채 1570
핑크 카펫 길만 걸으세요! file 2018.03.02 김서현 2044
따뜻한 마음, 따뜻한 한끼 file 2018.03.02 정수빈 1615
방송심의, 적절하다고 생각하시나요? - 10대부터 40대 시청자에게 물었다 2 file 2018.03.02 신아진 1948
ITS MUN 4, the finale, 아름다운 마무리를 장식하다 1 file 2018.03.01 김태욱 1737
여성혐오적 의미가 담긴 유행어는 성희롱입니다. 3 file 2018.03.01 홍예림 2755
서대문구 주민이라 행복해요~ 서대문구와 함께 즐기는 '2018 평창 동계올림픽' 1 file 2018.03.01 박세진 2169
고령화 사회에 맞춰가는 활동 (행복노인돌보미센터) 1 2018.03.01 김서현 2030
학교 종이 땡땡땡 2 file 2018.03.01 김다연 1704
못 다 핀 꽃들의 기록, ‘위안부’ 나눔의 집 방문하다 1 file 2018.03.01 양세영 1786
산업혁명이 또 일어난다고? 2 file 2018.03.01 손정해 1490
평창 패럴림픽 마스코트, '반다비' 2 file 2018.03.01 이가영 2348
'한국식 나이' 폐지하고 '만 나이'로 통일? 1 file 2018.03.01 김서진 4450
2018 평창동계올림픽 기념 특별전 '동아시아의 호랑이 미술-한국·일본·중국' 열려... file 2018.03.01 류태원 1753
그들의 작은 움직임 file 2018.03.01 이다솜 1161
평창 동계 올림픽, 남북 외교의 발판 될까? file 2018.03.01 안성연 1645
<4차 산업혁명> 이런 직업 어떨까? file 2018.02.28 임현호 4022
후쿠오카, 그 고즈넉함으로 빠져들다 file 2018.02.28 강예빈 1761
추운 겨울날, 마음을 따듯하게 지펴줄 겨울영화 추천 1 file 2018.02.28 이예린 1826
청라국제도시의 새로운 교통망, GRT 2 file 2018.02.28 고동호 2805
평창 동계올림픽, 그 화제의 현장 속으로 2 2018.02.28 안효진 1909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 69 Next
/ 69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
new_side_13.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