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urity_login_new.png
cs_new_10.pngside_bottom_02.png
문화&라이프

'예측불허' PL 순위싸움... 우승-챔스 티켓-강등 주인공 '아모른직다!'

by 20기손동빈기자 posted Mar 23, 2022 Views 1547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21일(한국 시간) 펼쳐진 토트넘(토트넘 홋스퍼)과  웨스트햄(웨스트햄 유나이티드)의 맞대결을 끝으로 프리미어리그는 3월 A매치 휴식기에 접어들었다. 팀별 약 10경기를 남겨둔 시점에서 우승, 챔피언스리그 직행, 강등의 주인공은 아무도 예측할 수 없는 상황이다. 

테이블 최정상에서는 맨시티(맨체스터 시티)와 리버풀(리버풀 FC)이, 마지막 한 장의 챔피언스리그 직행 티켓을 두고서는 아스널(아스널 FC), 토트넘, 맨유(맨체스터 유나이티드), 웨스트햄 등이 경합하고 있다. 강등권에서는 에버턴(에버턴 FC), 번리(번리 FC),  왓포드(왓포드 FC),  노리치(노리치 시티) 등의 팀들이 팀의 잔류를 위해 분투하고 있다. 

맨시티-리버풀 양강체제... 내달 11일 맞대결 분수령 될 듯 

rjyfhm.png
안필드에서 펼쳐진 리버풀과 맨시티의 경기에서 베르나르두 실바가 공을 바라보고 있다.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20기 손동빈기자]


양 팀 모두 29경기를 치른 현시점에서 맨시티와 리버풀은 각각 승점 70점과 69점으로 살얼음판을 걷고 있다. 맨시티는 리그 중반에 접어들었던 시점에서 12연승을 내달려 함께 선두권을 형성하던 리버풀, 첼시와의 격차를 벌리며 큰 걸음 앞서나갔다. 하지만 맨시티가 토트넘(패배)과 크리스탈 팰리스(무승부) 등에게 덜미를 잡히는 사이 리버풀은 리그 9연승 행진을 이어가며 그 뒤를 바짝 쫓아 붙었다. 아직 선두 자리를 지키고 있는 맨시티지만 매 경기 결과에 따라 순위가 뒤집힐 수 있다는 불안감을 안고 있다. 양 팀은 4월 11일 맨시티의 홈구장인 에티하드 스타디움에서 이번 시즌 두 번째 맞대결을 치른다. 이른바 '승점 6점짜리 경기'인만큼 이 경기가 리그 우승에 거대한 분수령이 될 전망이다. 

아스널-토트넘-맨유-웨스트햄 4위 싸움... 끝까지 알 수 없는 챔스 막차 티켓 한 장 

d.png
토트넘 손흥민이 득점에 성공한 뒤 '쉿' 셀레브레이션을 펼치고 있다.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20기 손동빈기자]


현재 4위에 올라있는 아스널은 28경기, 각각 5위와 6위에 자리 잡고 있는 토트넘과 맨유는 29경기, 챔스권에서 조금 멀어진 웨스트햄은 30경기를 소화했다. 리그 초반, 심각한 분위기로 출발했던 아스널은 서서히 안정적인 경기력을 되찾으며 현 순위로 올랐다. 한 경기를 덜 치르고도 토트넘보다 3점 앞서 있어 4위 싸움에서 큰 우위를 점하고 있다. 

반면 토트넘은 아스널과 상반된 분위기를 보인다. 우승권 맨시티에 승리를 거둔 뒤 강등권 번리에 패배를 당하는 등 지난 두 달간 굴곡진 경기 결과를 보인 바 있다. 아스널과 맞대결을 한 경기 남겨두고 있기 때문에 이 경기를 통해 4위 탈환을 노릴 것으로 보인다. 

맨유는 최근 챔피언스리그 16강전에서 아틀레티코 마드리드에 패해 탈락했다. 이로써 일정에 여유가 생긴 맨유가 남은 10경기 반등을 이뤄낼 수 있을지 지켜볼 필요가 있겠다. 

올 시즌 리버풀, 첼시 등의 강호를 상대로 승리를 거두며 지난 시즌에 이어 올 시즌에도 높은 순위에 자리한 웨스트햄은 2경기를 더 치른 시점에 아스널에 승점이 6점 모자라다. 불리한 위치에서 남은 10경기를 통해 4위 자리를 겨냥한다. 

에버턴-번리-왓포드-노리치, 강등 싸움도 치열하다! 네가 가라 챔피언십! 

제목 없음..png
에버턴의 램파드 감독이 진지한 표정으로 경기를 바라보고 있다.
[이미지 촬영=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20기 손동빈기자]

예년까지 중위권의 성적을 유지했던 에버턴은 안첼로티 감독을 떠나보내고 올 시즌 베니테스 감독과의 새로운 동행을 시작했다. 이 동행은 불편한 동행이 되었고 최악의 성적과 함께 베니테스 감독은 경질, 램파드 감독이 소방수로 투입되었으나 팀 상황은 크게 나아지지 않았다. 11경기라는 비교적 많은 경기 수를 남겨두고 있지만, 강등 순위에 위치한 18위 왓포드와 단 3점 차이다. 안심할 수 없는 위치다. 

지난해 17위로 잔류에 성공했던 번리는 올 시즌 단 3승을 거두는 데 그치며 강등권에서 헤매고 있다. 다이치 감독이 남은 11경기를 통해 에버턴과의 간극을 없애고 올 시즌도 잔류에 성공해낼 수 있을지 지켜볼 필요가 있다. 

올 시즌 프리미어리그에 합류한 왓포드와 노리치의 상황도 좋지 않다. 왓포드는 에버턴과 3점 차, 노리치는 에버턴과 8점 차를 유지하고 있다. 에버턴, 번리보다 두 경기를 더 치렀음에도 불구하고 여전히 순위는 강등 순위다. 한 시즌 만에 재강등의 위기에 빠진 양 팀이 남은 일정을 통해 강등을 면할 수 있을지 지켜봐야 한다.

끝까지 아무도 알 수 없다... 그래서 더 흥미롭다!

시즌 막판에 접어들어서까지 우승권, 4위권, 강등권 경쟁이 치열하게 전개되고 있는 2021-2022 프리미어리그. 초박빙의 순위 경쟁으로 각 팀의 팬들뿐만 아니라 모든 축구 팬들에게 큰 재미를 선사할 전망이다. 치열한 순위 싸움이 전개되고 있는 프리미어리그는 4월 2일 재개될 예정이며 모든 프리미어리그 경기는 SPOTV NOW를 통해 즐길 수 있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문화부=20기 손동빈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kltw_kyp_adbanner2.png

  • ?
    21기채원희기자 2022.03.27 18:58
    저는 개인적으로 토트넘이 올라갔으면 좋겠어요!! 예측 불가능이니 더욱 흥미진진하네요!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이름 조회 수
[PICK] 요즘 떠오르는 힐링수업, ‘플라워 클래스’ 2 file 2021.08.27 조민주 265583
[PICK] 혼자가 더 편한 이들에게 건네는 공감과 위로, 영화 <혼자 사는 사람들> 1 file 2021.08.26 한수민 263090
[PICK] 삼성전자의 3세대 폴더블 Z Filp 3를 살펴보다 2 file 2021.08.25 김승원 263745
한국청소년재단, 청소년 기후위기 대응 아이디어 공모전 '슬기로운 지구생활+' 개최 file 2022.05.24 이지원 1299
구립증산정보도서관 '도서관 길 위의 인문학', 옛이야기에 담겨있는 인문학 만나기 file 2022.05.17 이지원 1201
서울시립청소년문화교류센터, '꿈과 사람속으로' 청소년해외자원봉사단 모집 file 2022.05.17 이지원 1910
자립준비청년과 아름다운 함께서기, 아름다운가게 청년 인턴십 4기 모집 file 2022.05.16 이지원 1427
'빛고을관등회' 전통등 전시회 file 2022.05.16 채원희 1339
영유아에게 꿀을 먹이면 안되는 이유 1 file 2022.05.10 김다혜 1740
춘천, 여행 명소 파해치다 1 file 2022.05.09 김명현 1422
부천FC, K리그2 선두 유지하며 5경기 연속 무패 도전 1 file 2022.04.18 지주희 1475
경기 부천시 도당 1-1구역 투명한 재개발 위해 조합원 뭉쳤다 1 file 2022.04.04 지주희 18730
한류가 가져오는 한류 무역 1 file 2022.03.28 강민지 1434
아이들이 부모를 선택하는 시대, '페인트' 1 file 2022.03.28 민유정 2289
MZ세대의 명품 '플렉스(Flex)' 1 file 2022.03.28 김지민 19005
화장품 소비 문화, 그 현황은? 1 file 2022.03.28 박예슬 1669
청년희망적금 걱정 잇따라.. 1 file 2022.03.28 박서빈 7094
시각화 그게 뭐길래? -시각화의 이중성 1 file 2022.03.25 조수민 6236
23여 년 만에 재출시한 '포켓몬빵', 선풍적인 인기를 끌다 1 file 2022.03.24 최은혁 6997
'예측불허' PL 순위싸움... 우승-챔스 티켓-강등 주인공 '아모른직다!' 1 file 2022.03.23 손동빈 1547
제주도 영어교육도시 내 열린 제8회 모델유엔(GECMUN 8) 1 file 2022.03.11 강려원 1391
거대 IT기업 '애플' 1 file 2022.03.08 현예린 3478
읽고, 보고, 들으면 내 방이 여행지로 바뀌는 여행 콘텐츠들 3 file 2022.03.08 오은진 1432
희귀의약품 '메카신(Mecasin)' 1 file 2022.03.07 김다혜 1703
한일 관계 개선의 거름이 되는 한일 청년 교류: JENESYS2021 1 file 2022.03.04 명나디 2394
3.1절은 어떤 날인가? 1 file 2022.02.28 이유진 1826
국내 도시재생의 성공 사례, <인천 개항로> 2 file 2022.02.28 김다희 2302
소방청, “2021년 소방활동으로 화재피해 16조 원 경감” 1 file 2022.02.28 이지은 1476
그날의 감정도 메모처럼-감정 기록 애플리케이션 MOODA 알아보기 1 file 2022.02.25 조수민 2481
영화 <원더>와 <말아톤>이 장애아동 가족에게 건네는 따뜻한 위로 1 file 2022.02.24 김유진 1825
울산의 새로운 문화 공간, 울산시립미술관 2 file 2022.02.24 김지언 2199
고통의 연속이였던 코로나19 자가진단, 가글 한번으로 끝 1 file 2022.02.23 황진경 1119
대선 후보 본격 유세 시작...李&尹 민심저격 '로고송' 어떻게 만들었나 1 file 2022.02.21 손동빈 1982
혼란의 시대 속 현실을 파고든 영화 '돈 룩 업' 1 file 2022.02.18 이동재 1417
카페 프랜차이즈 가격 인상, 약 10년 만에 오른 커피 가격 1 2022.02.17 조민채 1295
책과 과학의 만남 1 file 2022.02.14 현예린 1662
광주광역시의 대표하천, 광주천 file 2022.02.14 채원희 1327
‘녹용을 먹으면 바보가 된다’는 속설은 어디서 왔을까? 1 file 2022.02.11 김다혜 1809
'자도 자도 부족한 그 존재, 잠'...수면이 이루어지는 과정은? 1 file 2022.02.11 하지수 1198
뮤지컬 ‘레베카’, 출연 배우 확진으로 오는 6일까지 공연 취소 1 file 2022.02.07 오다해 1780
뮤지컬 ‘광주’, 예술의전당 CJ토월극장에서 삼연 개막 확정 1 file 2022.02.07 오다해 1190
약은 어떻게 버려야 할까? 1 file 2022.02.07 민지혜 13009
온라인으로 찾아가는 청년 멘토링 축제...'MBN Y포럼 2022' 16일 유튜브서 방송 1 file 2022.02.07 디지털이슈팀 1819
MBN Y포럼, '수제맥주 창업가·36살 은퇴 파이어족' 소개된다...오는 16일 개최 file 2022.02.07 디지털이슈팀 1865
2021 터키 앙카라대학교 한국어 문학과 중심 한-터 학생 간 언어교환 모임 소식 file 2022.02.03 김승권 1899
인텔. 12의 완성 file 2022.02.03 이준호 4146
팬데믹 속 숨통이 되어주는 문화생활 1 file 2022.02.03 임민영 1236
거대한 방주와 망망대해에서 펼쳐지는 신비하고 짜릿한 모험 [노아의 방주 2: 새로운 세계로] 2022.01.27 여인우 1486
요즘 팬덤 문화의 핫이슈 '포카'를 들어보셨나요? 1 file 2022.01.27 정하윤 2641
생명을 위한 관심, 헌혈이 필요한 시기 file 2022.01.27 임나연 2323
차세대 전자여권, 어떤 점이 달라졌을까? 1 file 2022.01.27 민유정 1425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90 Next
/ 90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