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에 맞서는 다양한 방법 '집콕'

by 19기김수연기자 posted Feb 25, 2021 Views 697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ESC닫기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라 많은 사람들이 지쳐가면서 사람들은 새로운 방법으로 상황을 타개하기 시작했다. 작년에는 1000번 저어 만드는 달고나, 1000번 저어 만드는 계란말이 등 무언가를 해내는 활동이 인기였다면, 이번 해에는 '휴식'이 새로운 키워드로 떠올랐다. 코로나19로 지친 사람들에게 조금이나마 숨 쉴 공간을 마련해주는 것이다. 

 

해외여행, 심지어는 국내여행마저 쉽게 갈 수 없는 상황이 다가오자 사람들 사이에서 새로운 유행이 생겨났다. 바로 집에서 마치 여행을 간 것처럼 꾸며놓고 휴식을 취하는 홈캠핑이다. 집 앞 정원에 텐트를 치고 바베큐를 구워 먹으며 여행을 떠난 것 같은 기분을 즐기는 것이다. 이러한 흐름에 따라 이마트는 미니 화로 3종 예약 판매를 시작했고 위니아 딤채는 동양물산과 협업하여 홈캠핑 굿즈를 제작하였다. '나혼자산다'와 같은 예능 프로그램에서도 쉽게 연예인들의 홈캠핑 장면을 포착할 수 있었다. 인스타그램에서는 Stay Home (집콕 중) 스티커를 출시하여 이러한 '집콕' 흐름을 독려하였다. 이는 특히 '인증샷' 찍기를 좋아하는 사람들 사이에서 큰 유행이 되어 출시된 지 일주일 만에 1억 회 이상 사용되었다. 


이러한 홈캠핑은 비단 주택 거주자만 가능한 것이 아니다. 아파트에 거주하여도 베란다에 텐트를 치거나 그네를 설치하는 등 다양한 방법으로 집에서도 색다른 분위기를 연출할 수 있다. 이렇듯 '누구나' 집콕을 할 수 있다는 것도 큰 장점 중 하나다.


IMG_8940.jpg

[이미지 제작=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17 김수연기자] 


앞서 소개한 바와 같이 다양하지만 쉬운 방법으로 즐길 수 있는 집콕 문화가 끝이 안 보이는 격리 생활에 스트레스와 우울감을 느끼는 사람들을 위로해줄 수 있는 방법이 될 수 있기를 바라본다.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 문화부=17 김수연기자]




Copyright ⓒ 대한민국청소년기자단(www.youthpress.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kyp_displayad_02.png


Articles

1 2 3 4 5 6 7 8 9 10
new_side_09.png
new_side_10.png
new_side_11.png
new_side_12.png